누구나 함께 글을 작성할 수 있는 카테고리입니다. 이 카테고리에 글쓰기

나를 향해 걷는 열 걸음 - 단 하나의 나로 살게 하는 인생의 문장들
최진석 지음 / 열림원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최진석 교수님의 강의를 찾아서 들으려 애쓰는 한 사람으로써 작년에 책 읽고 건너가기를 통해 10권의 책을 만났었고, 그 영상을 보면서 엄청난 필기를 하며 반복 재생했던 저는 강의 뒤로 가다서다를 반복하며 결국 끝을 보진 못했는데요. 저의 생각 속도에 맞게 천천히 따라갈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를 향해 걷는 열 걸음 - 단 하나의 나로 살게 하는 인생의 문장들
최진석 지음 / 열림원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읽으려고 사두었으나 한 발도 내딛지 못한 책을 포함해서 이 10권의 책을 만나는 것도 좋았지만 그것을 떠나서 책을 어떻게 읽어야하는지, 스스로를 향한 질문은 어떻게 만들어내고 고독해져 볼 수 있는지 그 근본을 배울 수 있었던 감사한 책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두를 위한 세계사 인물사전
야마사키 케이치 지음, 이유라 옮김 / 로북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모두를 위한

세계사 인물사전

한 번 읽으면 절대 잊을 수 없는 세계사 교과서

역사의 큰 줄기로

국가의 움직임이나 왕조의 흐름을

엮어낸 재밌는 역사 입문서

저자 야마사키 게이이치는 제자들에게 '다시 한번 선생님의 세계사 수업을 듣고 싶어요'라는 말을 듣는 현직 교사인데요.

옛 제자들의 응원으로 2016년 세계사 20화 프로젝트를 시작해서 지금까지 500건 이상의 유튜브 영상을 공개하기도 했고 책으로 출판도 되었습니다.

전국의 수험생, 교육 관계자 및 사회와 세계사 공부가 필요한 분들에게 '신의 수업'으로 화재가 되었다고 해요. 그야말로 세계사의 정석을 그리신 분인데요. 우리나라에서는 설민석 선생님이 딱 떠오르는데 그런 느낌인거죠! 

귀에 쏙쏙 들어오는 포인트를 스토리텔링으로 엮어서 오감으로 기억하게 해주시잖아요. 이 책 모두를 위한 세계사 인물사전이 그렇습니다.

시험 지문에 등장할만한 짧은 글들이 정리되어 있는데 시험전날 밑줄 쫙 그어 주시는 쪽집게 같은 책이에요!

세계사 인물들의 인간성과 드라마에 집중한 흥미로운 에피소드를 풀어 복잡한 역사를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역사 공부를 쉽게 접근하고자 하는 분들에게 딱이네요.

요즘 방학이 시작되고 핵생들이 재미로 술술 보면서 공부할 수 있는 책입니다. 독서를 좋아하는 저에게도 시대와 인물에 대한 심플한 정리가 필요했는데 이 책이 도움이 됩니다.




가장 큰 장점은 글이 길고 장황하지 않다는 것이에요. 그동안 공부하면서 교과서로는 보이지 않던 어렵고 복잡하게 느껴지는 세계 역사가 이렇게 재밌게 한 문장씩 기억된다면 많은 면에서 아주 훌륭한 네비게이션 역할을 할 것 같네요. 

온 가족이 함께 보는 여름방학 추천도서로 강추합니다.

평생 지식으로 만드는 3가지 팁

1. 인물의 인생을 공감하며 이해한다.

2. 배경 지식을 깊이 알고 이해한다.

3. 현재와의 잡점을 연결해서 이해한다.




관심이 가는 시대 안에서 인물을 차례로 읽어가는 것을 추천드려요. 역사는 선대에 이어지는 것이기도 하고 시대순으로 만나는 것이 무척 도움이 됩니다. 은근히 이어져 있어서 더 재밌구요.

늘 낯설기만 하던 유럽의 고대에서 중세를 친근하게 만나고 더 낯선 중동, 인도, 중국사의 인물들을 만나면서는 좀 어렵게 느껴져서 5장으로 먼저 가보았는데요.

르네상스와 더불어 신대륙으로 뻗어나가던 15세기 부터 17세기 18세기의 혁명의 모습 19세기의 종교,미술,철학은 제가 더없이 좋아하는 분야라서 신났습니다.

단 번에 읽고 기억할 수 있는 양은 아니지만 조금씩 읽어가는 동안 아주 유용한 책이 되어줄 것 같습니다. 

저처럼 애독가나 영화 마니아 분들에게도 추천드려요~~



세계사 인물들의 이름이 참 어렵게 느껴지기도 하고 이 이름과 저 이름이 헷갈리는데요.

짧게 메모하면서 읽었더니, 더 재밌고 뭔가 기억에 더 남네요... 

아는 이름은 알아서 반가우니까 좋고, 모르던 이름은 알아가는 지적 호기심을 느낄 수 있어서 좋은데요 그렇게 단짠단짠한 맛이에요!


컬러별로 나뉘어서 보기에도 지루하지 않고 좋지만 기억하는 것에도 큰 도움이 될 것 같아요.




(출판사로부터 도서 만을 지원 받아 감사히 읽고 솔직하게 쓴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두를 위한 세계사 인물사전
야마사키 케이치 지음, 이유라 옮김 / 로북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관심이 가는 시대 안에서 인물을 차례로 읽어가는 것을 추천 드려요. 역사는 선대에 이어지는 것이기도 하고 시대 순으로 만나는 것이 무척 도움이 됩니다. 은근히 이어져 있어서 더 재밌고요.
단 번에 읽고 기억할 수 있는 양은 아니지만 조금씩 읽어가는 동안 아주 유용한 책이 되어줄 것 같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곰돌이 푸 초판본 WINNIE-THE-POOH
앨런 알렉산더 밀른 지음, 어니스트 하워드 쉐퍼드 그림, 박성혜 옮김 / FIKA(피카)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곰돌이 푸의 이름이

위니 더 푸 였구나!

WINNIE THE POOH

'누적 판매 7천만 부'

100년 동안 전 세계에서 사랑받은

곰돌이 푸


피카 클래식 에디션 시리즈의 첫 번째 책인

《WINNIE-THE-POOH 곰돌이 푸》는 1926년에 출간된 《WINNIE-THE-POOH》초판본의 복원판이다.

1926년 초판본의 판형, 편집, 디자인 그대로 제작되었다. 본문과 표지를 동일하게 디자인한 것은 물론이고,

본문은 재생 용지로 질감을 살렸고,

고급스러운 양장 표지에 금박 인쇄,

커버는 100년 전 감성을 느낄 수 있는

크라프트지를 썼다.





애니메이션의 그림이 익숙하지만

정작 내용은 가물거리던 책인데요.

이렇게 초판본으로 만나니 진짜 오리지널을 만나는 기분입니다.

겉표지 속의 짙은 녹색의 양장이

금박을 입고 있고 또 예뻐요.

종이 재질도 조금은 투박하게 옛스러운데요.

책속의 일러스트와 함께

초판본 취지에는 잘 맞는것 같네요.




애니매이션의 컬러풀한 푸우 일러스트를 기대하신다면 이 초판본은

실망스러우실지도 몰라요.

하지만 초판본이라는 콘셉트를

이해하고 만나신다면 더없이 좋겠죠?

초판본 시리즈가 계속 나오고 있고

수집하고 계신 분들도 분명 있으실거에요.

저도 '초판본'타이틀에 끌립니다.


크리스토퍼 로빈의 곰 인형인

곰돌이 푸와 숲에 사는 친구들의 이야기예요.

기억 나시나요?

핑크 피글렛, 회색 당나귀 이요르,

캥거루와 아기 루,

아울,래빗




아이들이 말을 익힐때 읽어주면

더없이 좋을 책이기한데요.

왜 진즉 몰랐을까요?

원서로 읽어도 좋겠다 싶은

단어와 개념들이 가득 합니다.

크고,작고, 깊고, 낮고,가깝고,멀고

높고, 낮고, 몸집이 크고 작고,

안과 밖, 친구, 숫자, 시간,거리

뭐 그런 것들 말이죠.

전 세계의 사랑을 받으며

100년 가까이 사랑받고 있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긍정, 부정, 추측, 의문, 질문, 대답

내용을 떠나서

언어유희도 가득해서

언어의 즐거움을 느끼는 것 같아요.

철자를 자주 틀리는 서툰 친구의 등장으로

글을 배우는 아이들이 내 친구다~ 하며

동질감을 느낄 것 같았지요.

" 너 글씨 읽을 줄 아니, 푸?"


"나 방금 기억났는데 말이야.

어제 잊어버리고 안 한 게 있지뭐야.

내일엔 할 수 없을 것 같고

아무래도 지금 바로 돌아가서 해야겠어."



다 함께 극을 찾아 떠났다네.

아울과 피글렛과 래빗까지 모두 다함께

찾아야 할 게 있다.

아울과 피글렛과 래빗까지 다들 그렇게 말했지.

이요르, 크리스토퍼 로빈, 푸,

그리고 래빗의 친구들과 친척들도 함께 떠났다네.

극이 어디에 있을지는 누구도 모른다네.

노래하지 헤이! 아울과 래빗과 모두를 위해!





푸우가 꿀단지를 끌어안고 있는 모습이

정말 사랑스럽네요!

엄마의 추억으로 아이에게 선물하고

엄마도 함께 하는 책이 되었으면 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