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사랑한 빵집 성심당 - 모두가 행복한 경제
김태훈 지음 / 남해의봄날 / 2016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대전의 자랑, 멋진 기업˝성심당 ˝북 콘서트>

어제 8시 딸과 함께 선릉역 ˝최인아책방 ˝에서 하는 ˝성심당˝북콘서트에 다녀왔다 .

성심당이란 빵집을 알게된 건 페북 덕분이다 . ˝남해의 봄날 ˝이라는 작은 출판사를 운영하는 지인이 이번에 출간한 책이 바로 빵집 이야기 ˝성심당 ˝이다 .

60년 동안 한결같이 초심을 잃지 않고 지금도 매달 3000만원 이상의 빵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누는 이런 멋진 분들이 계시다니 ! 당장 콘서트 신청을 하였다 . 게다가 가보고 싶던 ˝최인아책방 ˝에서 한다니 가야할 이유가 확실해졌다 . 더불어 성심당 빵도 준다니 ㅎㅎㅎ

기말고사가 끝나 많이 여유로와진 딸과 가길 참 잘했다 싶다 . 시국이 시국인지라 감수성이 예민한 청소년은 세상에 너무 비양심에다 몰상식하며 이기적인 사람만 있다고 생각할 수 있다. 한마디로 더러운 세상 이렇게 말이다. 하지만 이 험한 세상에 성심당처럼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는 분도 있다는 걸 느끼게 해 주고 싶었다 . 후자와 같은 사람이 많아져야 성심당의 표어처럼 ˝모든이가 ˝ 행복한 세상이 될 수 있을 것이다 . 미래의 주역들은 성심당 같은 기업인를 본받아 돈을 많이 버는 게 중요한 게 아니라 어떻게 가치롭게 사용하는가가 중요하다는 걸 깊이 새겼으면 좋겠다.

참석자에게 나눠준 성심당의 시그니처빵인 ˝튀김소보로 ˝는 정말 맛있었다 .방학 때 온가족 나들이 삼아 대전에 있는 성심당에 가보려한다 .

댓글(4)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겨울호랑이 2016-11-09 11:5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예전 어렸을 때 대전 대흥동성당에 다녔던 적이 있었어요. 그때 먹었던 빵이 기억나네요^^: 수퍼남매맘님 덕분에 예전 생각 해봅니다. 감사합니다^^

수퍼남매맘 2016-11-10 11:40   좋아요 1 | URL
그러셨군요.
대전분들이 북콘서트에 많이 오셨더라구요.
추억이 그리웠나 봅니다.

2016-11-09 12:2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6-11-10 11:43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