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그림으로 읽는 친절한 플라스틱 이야기 - 탈플라스틱 사회를 위해 우리가 반드시 알아야 할 플라스틱의 모든 것 그림으로 읽는 시리즈
인포비주얼 연구소 지음, 위정훈 옮김, 홍선욱 감수 / 북피움 / 2021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플라스틱이 어떻게 만들어지고, 어떻게 사용되며, 어떻게 순환 또는 폐기되는지 등 플라스틱에 대한 모든 것을 간결하고 알기 쉽게 설명하고 있다. 

인류의 생황을 단시간내에 지배하면서 엄청난 환경재앙을 몰고 온 플라스틱의 문제에 대한 총체적 접근이 돋보인다. 

플라스틱에 대해 얘기하고 싶으면 이 책 하나만으로도 충분할듯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구인도 모르는 지구 렉처 사이언스 KAOS 4
재단법인 카오스 기획 / 반니 / 2017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땅속에서부터 하늘, 바다 속까지 지구라는 행성을 요모조모 살펴보고 있다. 

여러 학자들이 나눠서 적절한 역할분담을 했고, 내용도 비교적 쉽고 간결하다. 

지구를 이해하는 쉬운 강의이기는 한데 너무 간결해서 더 알고 싶으면 참고자료를 봐야할 듯.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극야행 - 불안과 두려움의 끝까지
가쿠하타 유스케 지음, 박승희 옮김 / 마티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북극에서 해가 뜨지 않는 극야의 기간 동안 석달 가까이 탐험을 이어갔던 체험을 기록했다. 

해가 뜨지 않고 심지어는 달도 뜨지 않아 오직 어둠만이 짖게 깔린 그곳에서 태풍과 추위와 고독과 배고픔을 이겨냈던 경험이 아주 생생하다. 

몇년을 준비한 탐험이었지만 계획에서 어긋나는 상황들 때문에 죽음을 고민하기까지 하는 과정들이 극한의 경지를 보여준다. 

그 속에서 살아남는 과정은 감동적이며 삶을 성찰하게 하지만 중간중간 동의하기 어려운 시각들도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개와 사람의 행복한 동행을 위한 한 뼘 더 깊은 지식 (리커버 에디션)
마크 베코프 지음, 장호연 옮김, 최재천 감수 / 동녘사이언스 / 2019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개들의 행동을 가능한한 개들의 입장에서 이해하기 위한 노력의 산물이다.

개들은 인간이 생각하는 이상으로 다양한 감정을 갖고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있다.

그러기에 최대한의 애정으로 그들이 행복할 수 있도록 노력하면 함께 행복할 수 있다는 것이다.

다양한 사례를 곁들인 차분한 설명이 좋기는 하지만 개를 대상화해서 관찰한 결과물은 개와 인간의 소통이라는 문제에서 한계를 보인다.

과학자의 시선이라서 관찰과 증명이 너무 많이 나와 조금 피로를 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사라진 내일 - 쓰레기는 어디로 갔을까
헤더 로저스 지음, 이수영 옮김 / 삼인 / 200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 일상 속에서 배출되는 쓰레기들이 어떻게 처리되는 지를 꼼꼼하게 살펴보고 있다.

생각 외로 쓰레기문제가 심각하지만 그 처리과정은 몰래 버리는 것으로 일관하고 있다.

쓰레기의 생산과 처리의 역사를 100여 년의 자본주의 흐름 속에서 들여다보면 결국 쓰레기를 생산하는 체제의 문제임을 보게 된다.

미국 중심의 사례지만 한국과도 다르지 않다.

너무 정채적 접근에 치우치다보니 내용이 잘 전달되지 못하는 점이 있고, 생산과정 전반으로 시야를 넓히지 못한 점이 아쉽지만 쓰레기문제를 심각하게 고민하게 만드는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