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나 미메시스 그래픽노블
바스티앙 비베스 지음, 김희진 옮김 / 미메시스 / 2018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춘기 남자 아이가 갖게 되는 성적 욕망을 감각적으로 그렸다.

그림과 이야기가 묘한 매력을 갖고 읽는 이를 빨아들이기는 하지만

쉽게 동의되지 않는 점들이 거슬린다.

다 읽고 나면 아련한 감상이 남기는 하지만 결국 남자의 성적 환타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