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71 | 72 | 73 | 74 | 7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26층 나무 집 456 Book 클럽
앤디 그리피스 지음, 테리 덴톤 그림 / 시공주니어 / 2015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때때로 상상의 집을 짓는다. 그러나 빈곤한 상상력은 드레스룸, 서가, 명상방, 그림방 등 용도별 방 몇 개를 만들고 나면 이내 바닥이 드러난다. 책을 펼치면 바로 나타나는 면지의 26층 나무집 전체 구조도, 구석구석 살펴본다. 우와 감탄이 저절로 나왔다. 레모네이드 분수, 78가지 맛 아이스크림 가게, 베개의 방, 반중력 방 등등 정말 멋지다, 기발하다! 이런 곳이 실제 한다면 하루만이라도 지내보면 얼마나 즐거울까. 넘치는 상상력에 어이없기도 하면서 계속 키득키득 웃음이 새어 나오는 것도 어쩔 수 없다. 이야기를 읽다보면 그 자체에 빠져드는 데 그치지 않고 어느새 나름대로 나무집을 보수, 확장하며 상상의 나래를 펼치게 된다. 그게 이 책의 진정한 묘미가 아닐까 한다. 예컨대 78가지 맛 아이스크림 가게에 꿈결 단잠 맛, 비타민 팍팍 맛, 심쿵 맛, 아삭달큰 맛, 뙤약볕 맛, 소낙비 맛 등등 더 멋진 아이스크림 맛을 추가 개발해본다. 타임머신방, 앨리스방, 소인국방, 둘리엄마방 등 이런 방도 필요하지 않을까 진지하게 궁리해보게 된다. 머릿속으로 이런 것들을 끊임없이 상상하며 더없이 신나게 된다. 앞서 고백한 빈곤한 상상력이 뭔가 레벨업된 기분이다. 개학하면 아이들에게 야심차게 소개해줘야겠다. 어떤 상상이든 다 나누며 기꺼이 응원해주리라. 하하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엄마가 만들었어 바람 그림책 12
하세가와 요시후미 글.그림, 김소연 옮김 / 천개의바람 / 2013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빠, 잘 있어요?>와 연작이다. 시종 유머러스한데 막판 훅-이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내가 라면을 먹을 때 모두가 친구 12
하세가와 요시후미 지음, 장지현 옮김 / 고래이야기 / 2009년 3월
평점 :
구판절판


지구는 둥글다. 온 세상 사람이 다 연결되어 있다. 혼자만 잘 살면 무슨 재민겨.. 좁은 우물에 갇혀 이기심으로 무장되는 아이들에게보여주고 싶다.
(겨울연가가 나온다. 푸하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층에 사는 키 작은 할머니 피리 부는 카멜레온 113
샤를로트 벨리에르 글, 이안 드 해스 그림, 조정훈 옮김 / 키즈엠 / 2013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손잡아드리자. 어려운 일 아니잖는가. 모두가 늙고 느려지게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용을 물리치는 기사가 되는 법 작은거인 14
오카다 준 지음, 김난주 옮김 / 국민서관 / 2007년 12월
평점 :
절판


우린 모두 기사가 되어 용을 물리쳐야 해!
용-긴장 어색 가식 질투 등등-을 키우지 않는 사람이 있을까? 사람들과 겪어내는 일상다반사들이 힘겨워 혼자 침잠하고 싶을 때도 있다. 하지만 늘 그리 살 수 없는 법... 좋은 답이 못된다. 번민하는 마음을 직시하고 물리쳐내는 힘을 기르는 것이 진정 살아가는 일일 것이다.
마주하면 감정의 실체가 실은 실체가 없는 허위임을 알게 된다. 내 의심하는 마음이 키워낸 허위임에도 불구하고 실체처럼 행세하면서 날 어지럽히고 망가뜨린다. 그 허위의 실체를 바로 보고 온 마음으로 무너뜨릴 때, 그때야 비로소 평온하고 정돈된 본래의 마음으로 돌아올 수 있을 것이다. 책 속 후반부 교실 전투장면이 이 과정을 잘 보여준다.

일상 속 판타지, 내면 속 판타지를 잘 구현해낸 작가의 다른 작품도 궁금하다. 찾아 읽어봐야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71 | 72 | 73 | 74 | 7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