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어려운 우정은 자기 자신과의 우정일지도 모른다. 몸의감각에 대한 글쓰기는 자신과 사이좋게 지내기 위한 노력 중 하나다. 다니엘 페나크는 그 일기가 상상력의 공격으로부터 몸을보호하고, 몸의 온갖 신호로부터 상상력을 보호한다고 말한다.
- P82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슈퍼 히어로의 똥 닦는 법 튼튼곰 7
안영은 지음, 최미란 그림 / 책읽는곰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마리아 몬테소리의 <어린이의 비밀>에는 ‘코 풀기 수업‘에 대한 경험이 적혀 있다. 몬테소리는 재미있는 수업‘이라고 생각해 손수건 사용법 등을 가르쳤는데, 어린이들은 전혀 웃지 않고 귀 기울여 수업을 들었을 뿐 아니라 수업이 끝나고는 깜짝 놀랄 만큼 열광적인 박수로 감사를 표했다고한다. 몬테소리는 어쩌면 자신이 ˝어린이의 사회생활에 있어서 민감한 부분˝을 건드린 건지도 모른다고 했다. 
김소영 에세이 ‘어린이라는 세계‘ 중 위 글을 읽다가 한참 전에 읽은 이 책과 연결되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슈퍼 히어로의 똥 닦는 법 튼튼곰 7
안영은 지음, 최미란 그림 / 책읽는곰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실용서이다. 육칸권법을 배워 잘 활용하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금 어린이를 기다려 주면, 어린이들은 나중에 다른 어른이 될 것이다. 세상의 어떤 부분은 시간의 흐름만으로 변화하지 않는다. 나는 어린이에게 느긋한 어른이 되는 것이넓게 보아 세상을 좋게 변화시키는 일이라고 생각한다. 어린이를 기다려 주는 순간에는 작은 보람이나 기쁨도 있다.
그것도 성장이라고 할 수 있지 않을까? 어린이와 어른은 함께 자랄 수 있다.
- P20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꾸준함 없는 재능이 어떻게 힘을 잃는지, 재능 없는 꾸준함이 의외로 얼마나 막강한지 알게 되어서다.- P24

"너는 커서 네가 될 거야. 아마도 최대한의 너일 거야."- P25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