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런 킹덤 15 : 그랜드베리 무역시장 - 오리지널 레벨업 코믹북 쿠키런 킹덤 15
김강현 지음, 김기수 그림 / 서울문화사 / 2023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쿠키런이란 콘텐츠는 무한한 이야기를 만들어내는 것 같다. 그중에서도 오리지널 레벨업 코믹북 '쿠키런 킹덤'의 열다섯번째 이야기 '그랜드베리 무역시장'이란 제목으로 출간되었다기에 읽어보게 되었다. 책의 내용은 시리즈이기 때문에 단순히 내가 이 쿠키를 좋아하기 때문에 이 책만 읽어보려고 읽는다면 내용의 이해가 되지 않을수도 있기 때문에 이 책은 특히나 더욱더 시리즈로 읽기를 추천한다.


책의 내용은 기본적으로 용감한 쿠키의 모험으로 진행이 되는데, 이번 화에서는 용감한 쿠키와 블랙레이즌 쿠키가 어둠마녀 쿠키의 부하 카타리나를 무찌르고 사원에 입장하려고 하는데 다시 어둠마녀 쿠키의 부하들이 앞을 가로막는다. 그리고 그중에는 용감한 쿠키의 옛 동료 다크카카오 쿠키도 있었고, 죽은 아들 다크초코 쿠키를 구하기 위해 함께했지만 실제로는 다크카카오 쿠키의 소울잼을 노린 것으로 불의의 공격도 당한다. 그러나 함께 동행한 치료사맛 쿠키가 옛날에 퓨어바닐라맛 쿠키였고 이로 인해 모든 것이 바로 잡히면서 어둠마녀 쿠키의 부하들은 소울잼 일부만 탈취하고 도망친다. 한편, 서원의 모든 쿠키들과 더 강력해진 적들에 맞서기 위해 용감한 쿠키의 동료들은 새롭게 구성되면서 다크카카오 쿠키, 그리고 퓨어바닐라맛 쿠키 셋이서 새로운 여행을 떠난다. 그리고 그 여행의 목적지가 바로 어둠마녀 쿠키와 싸울 옛 동료 홀리베리 쿠키와 골드치즈 쿠키를 찾으러 가는데, 이들을 찾기 위해 스타더스트 쿠키를 만나러 가기로 결정한다. 물론 스타더스트 쿠키를 만나기 위해서는 여러가지 물건이 필요하기에 홀리베리 왕국에서 모든 것을 거래하는 그랜드베리 무역시장이라는 곳에서 물건들을 구하러 간다. 물론 그곳에서도 돈이 없어서 실패하지만, 홀리베리왕국의 대부호 가문 라즈베리맛 쿠키를 만나 라즈베리맛 쿠키의 집으로 가면서 이야기가 끝난다.


책마다 수많은 쿠키가 등장하기 때문에 기존의 쿠키런 콘텐츠마다 훨씬 더 많은 쿠키를 알아갈 수 있는 재미는 물론, 각 쿠키마다 사연들도 있기 때문에 쿠키만의 매력에 빠지기도 더 쉬운 것 같다. 또한 책에서도 쿠키의 기본적인 소개와 레벨업 퀴즈, 그리고 용감한 킹덤일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수록하고 있기 때문에 쿠키런 팬이라면 정말 좋아할 것이 가득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양서류 & 파충류 톡톡북(TOK TOK BOOK) Vol.1 양서류(Amphibians) - 90만 유튜버 다흑×한국양서파충류협회의 스페셜 아트 생태도감 양서류 & 파충류 톡톡북(TOK TOK BOOK) 1
문대승 외 지음 / PY러닝메이트 / 2024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톡톡북. 책 이름부터 특이한 책이다. 이 책은 책 이름만큼이나 책 구성이 굉장히 특이하게 되어 있는 책으로 생물 도감 책이다. 그렇다면 왜 책 이름이 톡톡북일까? 바로 책을 톡톡톡 뜯어내는 활동이 이 책의 메인이기 때문이다. 책을 톡톡톡 뜯고, 뜯어낸 종이를 버리고 나면은 소개하는 생물만이 남는다. 모든 책을 이렇게 톡톡톡 뜯어가면 생물들의 크기를 서로 비교할 수 있고, 이 부분이 책을 읽는 재미가 되기도 한다. 이 외에도 컬러풀한 사진을 보면서 색칠할 수 있는 활동도 이 책에는 포함되어 있다. 책을 재미있게 읽고 싶다면, 활동적으로 읽고 싶다면 이 책이 가장 알맞지 않을까 싶다. 그런데 이 책의 장점은 이뿐만이 아니다. 이 책이 생물도감이라고 했던 것처럼, 이 책은 생물도감으로 굉장히 좋은 역할을 하고 있다.

 

해당 종의 특성, 활동시기, 먹이, 학명, 원산지, 크기, 생태, 서식지 등 그 생물의 다양한 정보를 정말 알차게 담고 있다. 또한 이 책의 저자가 한국양서파충류협회의 회장님과 이사진들이기에 이러한 양서류의 덕후로 이들이 주고 싶은 정보로 가득 차 있다고 볼 수 있다. 이외에도 유튜브 크리에이터 및 매장을 전문으로 운영하고 있는 다흑 또한 이 책의 저술에 참여했기 때문에 많은 사람이 기대하는 바도 있지 않을까 싶다. 그래서 1권 양서류를 시작으로 도마뱀, , 거북 시리즈도 있어서 양서류 외에도 다양한 양서파충류에 대해 알고 싶은 사람들이 있다면 읽어가기에 정말 좋을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예수쟁이 다이어리
왕두 지음 / 새먼스 / 2023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흔히 사람의 성질, 독특한 습관, 행동, 모양 등을 나타내는 말 뒤에 붙어서 그 사람을 낮잡아 일컫는 말인데 보통 부정적인 언어로 많이 쓰인다. 그런데 이 말을 굉장히 좋아하는 집단이 있는데, 바로 교회를 믿는 사람들이다. 처음에 예수쟁이는 교회를 믿는 많은 사람을 부정적인 시각으로 보고 이야기 하는 것이었는데, 오히려 교회를 믿는 많은 사람이 이러한 부분에서 오히려 예수님에게 헌신하는 열정적인 이미지로 사용하면서 쟁이 중에 가장 좋은 의미를 가진 단어가 되었다. 이 책은 예수쟁이가 된 '왕두'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이 책에 제일 좋은 점은 기독교를 모르는 사람에게 참 좋은 책이라는 점이다. 교회를 다니기를 권유할 때, 흔히 하나님을 믿는 사람이 믿지 않는 사람에게 전도를 할 때 제일 큰 문제점이 무엇이냐고 한다면 바로 '강권'하는 모습에 어려움을 많이 느낀다. 그런데 예수쟁이 왕두는 이렇게 이 이야기를 전한다. 맛있는 음식점에 방문했을 때, 그 음식점을 다른 사람에게 소개할 때 돈을 받지 않고 전달하는 것이 단순히 그 순수하게 진짜 맛있었기 때문에 나오는 것처럼 전도하는 것도 바로 예수님의 사랑을 느꼈고, 단순히 그 순수하게 진짜 그 사랑을 다른 사람도 느끼기를 원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이처럼 이 책에는 이러한 에피소드가 59개가 등장한다. 그런데 이 책에서 제일 큰 울림을 주었던 부분은 바로 '루미'와 일화일 것이다. 이 일화에서 '루미'는 정말 세상 사람이 보기에 슬픔이 가득찬 사람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오히려 그녀의 삶을 통해, 교회를 다니며 믿을 수 있게 된 궁극적으로 천국에서 다시 만날 그 약속을 통해 루미와 다시 만남을 굳게 믿을 수 있었다고 왕두는 말한다.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세상에서 무엇을 의지할지 모르고, 두려움 가운데서 왕두가 만난 하나님에 대해 알고 싶다면 이 책을 추천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고려거란전쟁 - 상 - 고려의 영웅들
길승수 지음 / 들녘 / 2023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오랜만에 공영방송 KBS의 대하사극 드라마 제작 소식이 들렸다. 그리고 그 소식 중에 제일 기대가 되었던 점은 사극 전문 배우 '최수종' 배우님의 복귀 작품이었기 때문이었고, 또한 OTT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는 점도 굉장히 인상적인 부분이었다. 그런데 이러한 드라마의 경우 기본적으로 원작이 되는 소설이 있는데, 원작 소설이 있다는 점은 사람들이 소설을 읽으며 많은 부분들을 상상하게 되었고, 이 상상한 이미지를 영상화 했다는 점이기에 드라마가 개봉하기 전에 읽어보고 싶다는 마음이 있었던 차에 좋은 기회를 통햬 읽어보게 되었다.


이 영화는 고려거란전쟁 중에 제2차전이자 귀주대첩으로 유명한 이야기를 모티브로 한다. 이 전쟁이 유명한 이유는 서희의 담판으로 유명한 1차전과 다르게 거란의 성군이자, 명군으로 이름이 난 거란의 성종 '야율융서'가 직접 지휘한 전투였기 때문이고, 또한 유명한 장군 '강감찬'이 이름을 날린 전쟁이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 원작 소설을 읽어보게 되었는데 원작 소설은 상권과 하권으로 구성되어 있었고 그중에서도 상권은 4개의 장, 58개의 소제목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각 소제목마다 해당 사건이 발생한 시간의 시점을 작성해주기 때문에 시간에 대한 흐름이 책을 읽으면서 어느 정도 잡힐 수 있는 부분도 굉장히 좋았고, 뿐만 아니라 고려와 거란의 전투 전후 사정들도 이 책을 통해 자세하게 알아볼 수 있는 점도 굉장히 장점이라고 볼 수 있다.


특히, 이 책에서는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강감찬 장군 등은 등장하지 않는다. 그러나 강조, 강민첨, 대도수를 비롯하여 역사에서 기억하지 못하는 일개 병사들과 백성들의 이야기들도 등장한다. 또한, 강감찬 장군으로만 귀결되었던 2차 전쟁에서 거란 성종에게 패배해 포로로 잡힘에도 고려의 왕을 시해한 자가 되더라도 조국을 배반한자로 남지 않겠다며 끝까지 저항하다가 참수형을 당한 강조 장군 등의 모습 등은 이 책을 읽으며 우리가 몰랐던 영웅들의 모습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좋은 점이지 않을까 싶다.


"본 서평은 네이버 카페 부흥(http://cafe.naver.com/booheong)에서 진행된 서평 이벤트에 당첨되어 작성된 서평임을 밝힙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파워하우스 - 한국 드라마 EP 이야기
김일중 지음 / 인물과사상사 / 2023년 10월
평점 :
품절


한 편의 드라마가 탄생하기까지 중요한 사람들이 정말 많다. 사람들에게 물어본다면 작가, 감독, 배우를 이야기하는 것이 일반적일 것이다. 그런데 이 책에서는 정말 독특한 단어 'EP'라는 직업의 사람을 소개한다. EP는 Executive Producer의 약어로 이그제큐피트브 프로듀서, 제작책임자를 의미한다. SBS 방송사에서는 책임 프로듀서를 CP라는 용어 대신 EP라는 용어로 부르고 있다.


이러한 EP 분들이 만든 유명한 작품들은 전부 알고 있지만, EP 분들로 소개된 분들은 생소했다. 작가, 감독, 배우가 아닌 EP 분들이 어떻게 이러한 드라마의 가장 중요한 요소가 되었을까? 지금은 정보의 홍수를 넘어, 범람의 시대라고 말할 정도로 매일 생성되는 정보의 양이 정말 많다. 콘텐츠 또한 이와 다르지 않은데, 그렇게 많은 콘텐츠들 중에 좋은 콘텐츠라고 말할 수 있는 것, 즉 대중에게 어필이 될 수 있는 작품을 발굴하고, 이를 완성시키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노력, 그리고 이를 어떻게 공개할 것일지 대부분의 일들을 EP가 관리 감독을 하고 있다.


이 책에는 이렇게 치열하게 살아간 10명의 EP의 솔직한 이야기를 담았다. 이 이야기들은 각각의 드라마가 어떻게 완성되어가는가 안에서 보는 이야기가 아닌, 밖에서 지휘하는 이야기이다. 세계적인 K-콘텐츠가 되어버린 한국의 문화에 숨어있던, EP들의 이야기를 알고 싶다면 이 책을 추천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