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신의 심중일기 1 - 혁명이냐 죽음이냐 그의 진짜 속마음은?
유광남 지음 / 스타북스 / 2023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옛날에 임진록이란 게임을 재미있게 했었다. 그리고 후속작을 기다렸는데, 몇 년 반에 나온 임진록2: 조선의 반격이란 게임에서는 이순신 장군이 노량해전에서 죽지 않고 살았다는 내용으로 IF의 시나리오가 전개되었다. 이순신 장군이 살아서 세키카하라 전투까지 개입했다는 독특한 시나리오였었다. 그런데 이런 시나리오는 왜 나오는 것일까 고민했었는데 이러한 것들 뿐만 아니라, 이순신 장군의 노량해전 사망 이후 은둔설, 자살설이 나오는 것도 이러한 영웅 이순신의 이별을 고하기 싫은 우리들의 모습 때문이 아닌가 싶다.

 

그러한 마음에서 나온 책이 바로 이순신의 심중일기다. 난중일기가 아닌 심중일기로 제목이 지어진 것은 아마도 가상의 역사를 써내려가며 이순신의 마음에 빙의해 쓰였기에 그 마음 속의 이야기를 담은 책이기 때문이지 않을까 싶다. 이 역사의 내용은 최후의 전투 노량해전이나 마지막 해가 아닌 그보다 조금 전을 무대로 하고 있다. 왜 하필 이 시기를 정했을까? 이 가상의 역사의 시작점이 되는 것이 바로 이순신 장군만큼이나 또 다른, 백성들의 영웅이었던 '김덕령' 장군의 사망과 선조의 이순신 파직, 그리고 하옥에서 부터 시작되기 때문이다. 그런데 이 책에서 굉장히 재미있는 점이 하나가 또 있는데, 바로 이순신의 해명과 적극적인 민중의 혁명을 지지하며 이순신에게 권유하는 사람이 바로 항왜, 즉 일본에서 항복한 일본인 사야가라는 점이다. 마지막에 사야가는 권율과 만나며 이야기가 마무리 되는데, 앞으로 이 가상의 역사가 어떻게 흘러갈지 점점 더 궁금해진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4 단기 합격 해커스공기업 NCS 직업기초능력평가 입문서 (고졸채용 & 대졸채용) - 고졸채용&대졸채용 대비ㅣ실전모의고사 4회분ㅣ100% 신규 문항 수록ㅣ공기업 전략 무료 특강 l바로 채첨 및 성적 분석 서비스 제공
해커스 NCS 취업교육연구소 지음 / 해커스공기업 / 2024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단기간에 많은 양을 공부를 할 때 필수적인 것은 요약일 것이다. 공기업과 공공기관을 준비하기에 시간이 없다면, 제일 필수적인 것은 시험 공부를 위해 자료가 요약된 것이 필요할텐데, 이 책은 단기간에 합격할 수 있도록 돕는 기본서라고 볼 수 있다. 특히, 여러 해 동안 시험을 위해서 준비한 해커스에서 책을 만들었기에 더 신뢰감이 있다고 볼 수 있다.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은 굉장히 많은 양의 NCS를 압축시켜서 정말 단기간에 전체적인 내용을 파악할 수 있도록 요약했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실습할 수 있도록 예제를 함께 구성했는데, 이 부분에 바로 해커스 출판사만의 노하우가 있다. 단기간에 준비를 한다면, 문제를 풀면서 정말 필요한 부분이 바로 '해설'일 것이다. 왜냐하면 개념적으로 부족하기 때문에 문제를 풀었을 때, 정답을 맞추는 것도 중요한 일이지만 내가 선택한 답이 왜 틀렸는지 알게 되는 것만으로도 많은 공부가 되기 때문이다. 이러한 부분을 고려하여 이 예제문제들은 풀고 바로 밑에 답을 확인할 수 있도록 체크할 수 있게 구성되어 있고, 예제의 정답의 해설은 일반 정답지와 다르게 선지들을 하나, 하나 자세히 작성되어 갈증을 해소하기도 하며, 요약본의 부족함을 채워주는 모습도 있다.

 

이외에도 단기 합격을 위한 입문서이기에 시험을 대비하기 위한 모의고사 3회분과 온라인 모의고사 1회분까지 4회분의 넉넉한 모의고사를 포함하고 있기에 시험 대비할 수도 있다. 시간이 많이 부족하지만 시험을 완벽히 대비하고 싶은 사람이 있다면 이 책을 강력하게 추천을 하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4 고시넷 초록이 2 NCS 통합문제집 (모듈형/피듈형) - 모듈형+응용모듈형 기출문제 공기업 NCS 시험에 출제되는 모든 문제 유형 2024 고시넷 초록이 NCS
고시넷 NCS 연구소 지음 / 고시넷 / 2024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시험을 가장 효과적으로 준비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 바로 시험 문제와 유사한 문제를 많이 풀어보는 것이 아닐까 싶다. 우리는 이것을 '모의고사'라는 이름으로 부르고 있고, 실제로 시험을 준비함에 있어서 '모의고사'를 푸는 것은 굉장히 널리 알려진 공부법이다.

모듈형 NCS는 NCS 문제의 기초이다. 이러한 모듈형 NCS 외에도 이 모듈형에서 발전한 응용모듈형, 그리고 PSAT과 결합한 NCS 피듈형이 있는데, 이중에서도 모듈형 NCS와 응용모듈형을 대비할 수 있는 문제집이 바로 초록이 통합문제집이다.

산업인력공단에서 NCS를 기반으로 냈던 모듈형 NCS 외에도 발전한 응용모듈형의 기출문제들을 분석하여 대표기출유형을 기반으로 문제를 풀어볼 수 있게 준비되어 있다. 특히, 10가지 과목이라서 공부하기가 벅찰 수 있는 부분에서 기출유형으로 분류되어 있다면 어느 부분에서 문제가 자주 출제되는지 빈도도 알 수 있기 때문에 공부하기에 더 집중할 부분을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공부에 많은 도움이 된다.

그리고 영역별로 집중하는 것도 좋지만, 실제 시험과 동일하게 풀어보는 것도 중요하다. 그래서 이 책에 가장 큰 장점은 모의고사를 포함하고 있다는 점이다. 모듈형 NCS와 응용모듈형, 그리고 10가지 과목으로 출제된 80문제를 풀어볼 수 있다면, 시험에 정말 잘 대비할 수 있을 것이다.


“[고시넷 서평단 이벤트]에 참여하여 도서를 제공 받아 학습 후, 솔직하게 작성한 후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4 고시넷 초록이 1 NCS 통합기본서 (모듈형/피듈형) - 산인공 모듈형+응용모듈형 | 필수이론→확인문제→실전문제의 체계적인 학습 2024 고시넷 초록이 NCS
고시넷 NCS 연구소 지음 / 고시넷 / 2024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많은 취업준비생이 공기업을 목표로 공부하고 있다. 공기업을 준비한다면 어떤 것을 준비해야 할까? 제일 먼저 생각나는 것이 NCS라는 시험이 아닐까 싶다. NCS는 국가직무능력으로 총 10개의 모듈로 이루어진 것이 특징이다.



산업인력공단에 10개의 모듈에 대해 설명되어 있지만 이것으로 공부하기 많이 힘들다. 그러다보니 모듈형 NCS라고 불리는, NCS 기본에 대해 공부하고자 하는데 그럴 때 많이 언급되는 것이 바로 초록이라고 불리는 이 책이다. 초록이는 모듈형 NCS의 이론과 문제로 구성된 1권과 문제만으로 구성된 2권으로 구성된 세트를 의미한다.



NCS 시험은 국가직무능력시험이기도 하고, 많은 취업준비생이 공부하고 있다보니 그 기본적인 내용은 자주 바뀌기 힘들다. 그러나 긴 시간 공부한 학생들이라면 알고 있듯이 최근에 내용이 바뀌었는데, NCS 기본서의 최고라고 불리는 초록이인 만큼 이러한 내용도 알차게 반영하고 있다. (사진에서 보듯이 변경 전 워크북에 있었던 내용은 구 워크북에 있던 내용이라고 표시되어 있다.)



NCS 문제는 초록이에서 기본이 되는 모듈형 NCS 외에도 PSAT 유형과 결합한 NCS 피듈형과 기본이 되는 모듈을 응용하여 출제한 응용모듈형 등으로 구분된다. 일반적으로 시험에는 모듈형 NCS보다는 응용모듈형과 PSAT 유형이 많이 출제되지만, 결과적으로 이 문제를 풀기 위해서는 기본이 되는 모듈을 잘 알아야 하기 때문에 이 책으로 모듈을 완벽히 공부한 뒤 모의고사를 풀면서 시험을 대비하면 최적의 준비가 되지 않을까 싶다.



“[고시넷 서평단 이벤트]에 참여하여 도서를 제공 받아 학습 후, 솔직하게 작성한 후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제이캠퍼스 경영 고전 읽기 시즌 2 제이캠퍼스 경영 고전 읽기 시즌 2
정구현.신현암 지음 / 클라우드나인 / 2023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예전에 대학교를 다닐 때 경영학을 복수전공하고 싶어서 기웃거리다가 결국 하지 못했던 기억이 남아있다. 그만큼 경영학은 내가 평생하고 싶었던 공부였기에 매번 후회가 있었다. 그런데 그 당시에 경영학을 공부하기에 베이스가 없었기 때문에 가장 친했던 경영학과 수석이었던 형에게 경영학 공부의 비법을 물었더니, 경영학과 관련된 고전 명저들을 많이 읽으라는 이야기를 해주며, 그들의 명저들을 통해 경영학 이론이 나왔기에 책만 읽어도 경영학과 친근하고 익숙해질 수 있다고 답해주었었다. 그래서 경영학 공부를 하기 위해 책을 찾던 중에 제이캠퍼스의 경영 고전 읽기 시즌2를 선택해 읽어보게 되었다.

이 책은 5개의 주제 12권의 책을 소개하는데 경영학에서 유명한 피터 드러커의 매니지먼트로부터 시작해서 20세기, 그리고 21세기의 베스트셀러까지 꽤 많은 책을 섭렵하고 있다. 물론, 저자가 앞에서도 밝혔듯이 20세기, 21세기의 책을 고전이라고 함에는 무리가 있지만 명저나 베스트셀러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없을 정도로 좋은 책들이 선별되어 있다. 그렇다면 이 책을 읽을 때 가장 우선시되는 단점은 무엇일까? 바로, 요약되어 있기에 각 책들을 읽지 않은 사람은 숲이 아닌 나무만 보면 전체를 보지 못하듯, 이해하기 어렵다는 점이 있을 수 있다. 그런데 이러한 부분을 말끔하게 해결하는 부분이 바로 중요한 것들을 콕 질문하고, 대답하는 Q&A 코너이다.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Q&A처럼 단문이 아닌 긴 서술형으로 답변이 되어 있기 때문에 이해되지 않은 부분을 다시 생각하기도, 그리고 의문점이 생겼던 부분을 속 시원하게 긁어준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시즌2로 나왔다는 것은 이미 보장되어 있다는 반증인 점도 될 수 있기 때문에 경영학을 평소에 접해보기 힘들었거나, 경영학에 대해 깊이 공부하고 싶은 사람 모두에게 추천하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