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정욱 딸은 LSD 신종마약을 가지고 와도 영장심사 기각

장제원 아들은 살인미수 음주운전에 운전자를 바꿔치기
하려는 것도 대가성이 없다고 영장 기각

조국 딸의 표창장에는 광기어린 압수수색


이런 땅에 왜 아이를 낳지 않냐고 뭐라고 하지마라!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레삭매냐 2019-10-01 09:26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음주운전이나 언론에 알려진 것과는
달리 다량의 마약밀수한 죄보다

표창장 위조(일방적 주장)한 죄가
더 막심해서 압수수색하고 구속해야
한다는 검찰의 판단이 상식인 사회입니다.

나와같다면 2019-10-01 20:40   좋아요 0 | URL
홍정욱의 페이스북 댓글입니다

서로 잘 보듬어주고, 사랑으로 치유하시길 기도 드립니다

주님이 계획하시고 이끌어 주시길 끊임없이 애타게 기도하다. 자식 키우다 보면 정말 예상치 못한 일들이 너무 많이 일어나

요즘처럼 뭐든지 쉽게 구입하는 요즘은 더욱 그렇습니다. 이 또한 지나갈 것입니다

호기심에 그랬을 거예요. 도약하는 계기가 되도록 기도할께요

-----------------------------------------

나라가 두 동강으로 분열된것 같습니다

2019-10-01 13:30   URL
비밀 댓글입니다.

나와같다면 2019-10-01 20:44   좋아요 0 | URL
검찰 개혁 필요성을 뼈져리게 느낍니다
 

˝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 동생 벤틀리 첫 만남
샘 가족. 4인 완전체 행복 ˝

기사 제목이였다

나는 이 기사의 제목이 불편했다. 폭력적으로 느껴졌다
바로 댓글을 달았다

한 부모와 자녀로 이루어진 가정도. 조손 가정도
모두 완전한 가정의 모습이라고.
기사 쓸때는 신중하게 쓰라고

이런 말이 당신은 아무렇지 않은가?
우리 모두에게는 차별감수성의 사각지대가 있다
˝서는 곳이 바뀌면 풍경도 달라˝ 지듯,
어떤 차별은 보이지 않고 심지어는 ‘공정함‘으로
포장되기도 한다

때로는 웃자고 한 말에 죽다고 덤벼야 할 때가 있다

세상이 조금 더 정의롭고 평등해질 때까지
나는 앞으로도 책 표지의 오리처럼 상처를 입으면서도
웃자고 한 말에 죽자고 덤벼야 할지도 모른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09-24 20:49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9-24 20:53   URL
비밀 댓글입니다.

겨울호랑이 2019-09-25 08:2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나와 같다면님의 글에서 완전체 가족이란, 생물학적 구성이 아닌 사랑하는 이들과의 결합이라는 뜻을 느끼게 됩니다. 동감합니다. 단 둘이 있어도 충분히 행복할 수 있으며, 심지어 혼자 있더라도 온전히 행복안에서 산다라면 1인 가구로서 행복할 수 있을 것입니다.

나와같다면 2019-09-25 15:53   좋아요 2 | URL
제가 아빠가 어렸을 때 돌아가셔서 기자의 완전체 가정이라는 말이 가시처럼 걸렸나봐요.
우리사회가 조금 더 다양성을 인정하고 나와 다른 모습을 존중할 수 있기를.
또한 나 스스로도 내 선입견과 편견으로 타인을 차별하지 않기를.
 

10년 안에 진보정당 출신 대통령이 반드시 나온다
라는 당신의 말이 허언으로 들리지 않습니다

그것은 자신의 모든 것을 걸어 사랑했을 때만
나올 수 있는 확신이니까요

언젠가 진보 진영이
대한민국에서 수권 정당이 되는 날이 올 때
그 때 우리는 당신을 기억할 것입니다


댓글(3) 먼댓글(0) 좋아요(2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북다이제스터 2019-08-04 21:1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그분이 말씀하신 진보정당이 어디인지 궁금합니다. 민주당과 정의당은 당연 아닐테고 노동당과 녹생당도 아닐 듯 싶습니다.

겨울호랑이 2019-08-04 22:3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진보나 보수의 이념을 넘어서 시대의 필요에 따라 정당을 선택할 수 있는 때가 오기를 바라봅니다...

길위에서 길을 묻다 2019-08-21 17: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특정 정당에 대한 관심보다는
얼마냐 진보적인가가 중요하겠지요

그리고 그 진보가 얼마나 균형있는가 하는것도 중요하리라 생각합니다
 

오늘도 산 자는 죽은 자에게 물을 것이다
당신은 왜 죽었냐고

그리고 긴 대화가 끝날 때쯤
죽은 자는 산 자에게 물을 것이다
그러니 당신은 이 눈부신 날을 어떻게 살 것이냐고

그러기에 법의관들은
오늘도 죽은 자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일 것이다
단 하나의 억울한 죽음도 만들지 않기 위해서


댓글(3) 먼댓글(0) 좋아요(3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07-17 09:2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 글 보니까 요즘 유일하게 챙겨보는 <검법남녀>가 문득 생각났어요.
거기 나오는 법의관이 정말 최선을 다해 죽음의 원인을 찾아내려는 모습이 뭐랄까...
죽은자를 향해 보내는 산자의 마지막 의무와 경의 같아 보여서 자꾸 챙겨보게 되더라구요.~
이 책도 궁금해지네요.

나와같다면 2019-07-17 17:53   좋아요 1 | URL
죽음을 대하는건 늘 어려워요. 최소한 억울함은 없기를,.

길위에서 길을 묻다 2019-08-21 17:4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관심과 대화, 소통
그리고 이해

산자와하는 것보다 더 의미있을거예요
 

obituary
訃告
부고
사람의 죽음을 알림, 또는 그런 글

이 페이지를 열면
당신은 사자(死者)의 세계로 들어가게 됩니다.

문장들로 응축된 어떤 이의 삶 속으로...

[뉴욕 타임스 부고 모음집]

세계사를 관통하는 주요 인물들의 사망을 전하는
문학적 기념비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겨울호랑이 2019-07-03 00:1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예전에는 종이 신문을 통해 부고, 부음을 접했는데 이제는 시대가 많이 달라진 듯합니다.^^:)

나와같다면 2019-07-03 00:29   좋아요 2 | URL
저도 예전에는 신문에서 부고 기사를 먼저 확인했던 기억이 있어요. 오래전 기억이군요.

뉴욕 타임스의 부고를 읽고 있으니 한 시대안에서 살았던 사람이 보이네요. 역사.. 정치.. 사상..

AgalmA 2019-07-13 05:5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마이클 잭슨 음악 하루에 한 번씩 꼭 듣는데 내한 왔을 때 못 본 게 두고두고 후회됩니다. 사람에 깔려도 가 볼 걸. 투어 공연 죽도록 싫어하면서도 한국까지 왔던 사람인데...

나와같다면 2019-07-13 14:28   좋아요 0 | URL
수많은 팬들의 마음속에서 팝 뮤직의 영원한 피터 팬이었고, 컴백을 준비하며 또 한 번의 비상을 목적에 두고 있었던 마이클 잭슨이 영원히 우리 곁을 떠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