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 you can 쏘유캔 - 롱보드와 함께하는 세계여행
권도영 지음 / 푸른향기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오늘 포스팅 할 책은 푸른향기<So you can>이라는 책이다. 사실 다 읽지는 않았고 아직 읽는 중인데 소개하려고 글 찐다.

제목과 표지에서부터 알 수 있듯이 약간 동기부여 되고 뭔지알지 용기와 자신감 빵빵 주는 그런 책이다.

 

책소개

“꿈이 무엇인가요? 어떻게 살고 싶어요?”

어려운 가정환경 때문에 대학에 가지 못한 청년, 롱보드와 함께 세계여행을 하다

불우한 가정환경 탓에 대학에 가지 못하고, 방황하던 청년이 있다. 자존감은 바닥을 쳤고, 우울에 빠지기도 했다. 사는 게 재미가 없었다. 새롭고 활동적인 일을 찾다가 우연한 기회에 사진 한 장에 매료되어 롱보드의 세계에 입문하게 된다. 수없이 넘어지고 다쳤지만, 자신만의 속도와 리듬으로 크루징을 하다 보면 자유롭고 행복했다. 롱보드는 그에게 자존감 회복과 재미를 선사해주었다. 그는 서른 살이 되자 가진 것 모두를 털어 세계여행을 하게 된다. 롱보드와 함께하는 여행이었다. 전 세계의 보더들과 친구가 되고, 그들의 집에 머물며 함께 일상을 나누고, 보드로 크루징을 하고, 세계 롱보드 대회에 출전하여 입상을 하고, 롱보드 축제에서 심사를 맡기도 한다. SNS로 보드 타는 영상을 보고 그의 팬이 된 스페인의 한 꼬마아이는 롱보드 샵에 들어와 “도영이가 타는 보드로 주세요”라고 주문한다. 나는 잘 살고 있는 걸까? 어떻게 살아야 좋은 걸까? 라고 끊임없이 자문하는 저자에게 세계는 그의 학교이자 무대였고, 보더들은 그의 친구이자 멘토였다. 스스로의 의지로 어려움을 딛고 자신만의 행복을 찾아 나선 것이다.


책의 저자 권도영은 삶의 재미를 찾던 중 우연히 롱보드에 입문했다고 한다. 좋아하는 장르를 즐기다보니 롱보드계의 인싸가 되어 있었다고 하는데...

살면서 자기 재능이 뭔지도 모르고 살아가는 사람들이 많은데 이 사람은 자기 재능도 찾고 즐기고 책까지 냈으니 정말 happy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

 

음 그리고 좋았던 점은 책에 이렇게 큐알코드가 있다. 백번 이야기 읽는 것보다 한 번 보는게 장땡이다. 큐알코드 타고 들어가면 저자의 롱보드 영상이 나온다. 아주 잘탐... 엥 당연하지 ㅠ

아무튼 이렇게 책에 큐알 넣어서 풍부하게 구성했다는 점이 good....

얼른 마저 읽어야겠다.....그럼 안녕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