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BL] 죽은 친구가 흡혈귀가 되어 돌아왔다
나니에 / 더클북컴퍼니 / 202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적어도 두 번째 죽음은 내가 차지할 수 있어서 다행이야.
말을 마치자 품 안에 든 재가 흩어졌다. 붉고 푸르게 폭삭 무너져 내렸다.

-알라딘 eBook <[BL] 죽은 친구가 흡혈귀가 되어 돌아왔다> (나니에) 중에서

사랑했지만 저주로 인해 마음을 드러낼 수 없었던 희주와 원영의 애달프고 슬픈 사랑의 이야기.
원영은 큰 사고로 인해 병원에 있다가 기억을 일부 잃은 채 집으로 돌아오게 되고 그 곳에는 원영이 사고를 당하기 전 
이라크에서 테러로 인해 사고사를 당한 대학동창인 차희주가 흡혈귀가 되어 그를 맞이합니다.
그닥 가깝지 않았던 사이라며 ‘나는 너를 안좋아해’라고 말할 수 밖에 없던 원영의 기구한 사연..
그런 원영의 상처가 되는 모진말에도 자신의 진심을 다해 다정하게 대하며 
기꺼이 자신을 희생하는 사랑을 보여주는 희주. 
슬프지만 아름다운 두 사람의 사랑이 여운과 함께 인상 깊었던 작품이었습니다.

나는 희주가 흡혈귀가 되어서 돌아온 첫날을 회상한다. 희주가 말한다. 
아니, 나는 희주가 입을 열 때까지 기다리지 않는다. 희주를 붙잡아 바로 입을 맞춘다. 
혹시나 희주가 내 말을 듣지 못할까 서두르며 내 집에 온 것을 환영한다고 속삭인다. 
네가 죽어서 정말 슬펐다는 말과, 그래서 나 역시 죽고 싶었다는 말을 해 준다.
그러나 남는 것은 한 줌 재의 가벼움뿐이다.

-알라딘 eBook <[BL] 죽은 친구가 흡혈귀가 되어 돌아왔다> (나니에) 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BL] 죽은 친구가 흡혈귀가 되어 돌아왔다
나니에 / 더클북컴퍼니 / 202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서로가 사랑했지만 원영이가 가진 저주로 인해 희주에게 자신의 마음을 함부로 드러내지 못하던 두 사람의 애달프고 슬픈 사랑의 이야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루비] NEVER GOOD ENOUGH 1부 (한정판) - 뉴 루비코믹스 2655
CTK 지음 / 현대지능개발사(ruvill) / 2021년 10월
평점 :
판매중지


CTK님만의 연하공x연상수의 매력적인 관계성을 엿볼 수 있는 작품
루이가 오랫동안 만나온 연인에게 집안 사업으로 결혼해야한다는 이유로 차이게 되고
그 뒤 그가 교수로 있는 대학교에 전애인이었던 닉의 동생 테오가 관심을 보이며 다가오기 시작하면서 얽히게 되는
두 사제지간의 이야기가 흥미롭게 그려지게 됩니다.
특히나 테오가 루이에게 직진하며 보이는 집착 요소가 상당히 재미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루비] NEVER GOOD ENOUGH 1부 (한정판) - 뉴 루비코믹스 2655
CTK 지음 / 현대지능개발사(ruvill) / 2021년 10월
평점 :
판매중지


아 진짜 CTK님 작품은 말이 필요없는 닥추 작품입니다. 작가님만의 연하공x연상수 관계성 치입니다.
캐릭터와 감정선을 정말 잘 살려내는 작화도 한몫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세트] 로맨틱 플로우(Romantic Flow) (총3권/완결)
서단 / 로즈엔 / 202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로펌 청송의 최연소 파트너 변호사이자 최고의 능력을 인정받던 차현서
하지만 아버지가 남긴 50억이라는 빚으로 인해 대기업의 뒤치다꺼리까지 하던 상황에서 현서는
일적으로 엮였던 골드스톤의 본부장인 서정혁에게 거액의 빚에서 벗어나게 해주겠다는 제안을 받습니다.
처음엔 자신의 뒷조사까지하던 정혁의 제안을 거절하지만 현실적인 상황 앞에서 결국 정혁의 손을 잡게되는 현서.
현서의 아버지대의 악연으로 복수를 위한 목적을 가지고 현서에게 접근한 정혁이 점차 현서에게 감정을 느끼며
사랑을 선택하게 되는 그 과정을 클리셰 요소와 함께 흥미로운 전개로 보여줍니다.
현서와 정혁 두 사람간의 보여주는 팽팽한 신경전만큼이나 성적 긴장감 넘치는 씬은 보너스

“속이 썩어 들어가게 사랑해, 차현서 씨.”
다소 과격한 사랑 고백에 핑, 고였던 눈물이 왈칵 쏟아져 흘렀다.


-알라딘 eBook <로맨틱 플로우(Romantic Flow) 2> (서단) 중에서


“무슨 준비가 필요한데. 본인 감정을 몰라? 차현서 당신 나 감당 못 하게 사랑하잖아.”
“그러니까요. 그러니까 떨린다고요, 서정혁 씨 감당 못 하게 사랑하니까….”

-알라딘 eBook <로맨틱 플로우(Romantic Flow) 3 (완결)> (서단) 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