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세트] 당신을 완벽히 버리는 법 (총2권/완결)
이른꽃 / 말레피카 / 2019년 10월
평점 :
판매중지


이 글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른꽃 - 당신을 완벽히 버리는 법

이른꽃님 전작들이 대부분 가상시대 판타지 로맨스물이 많았는데
이번엔 현대물로 오셔서 더 신선하게 봤던 작품입니다.

후회남의 정석을 보여주는 현대물인데 그 과정이 전형적이지만 흡입력 있게 써내려가서
결말이 예상가면서도 재미나게 볼 수 있던 소설이었어요!

4년 전 뉴욕의 유학생 시절 파티에서 만나게 된 정연희와 민정훈..
연희는 술김에 충동적으로 정훈과 하룻밤을 보내게 되고 그렇게 그에 대해 아무것도 알지 못한 채 그대로 한국으로 귀국하게 됩니다.
그렇게 시간이 흐른 후 연희는 같은 회사에서 팀장으로 발령받은 정훈과 다시 만나게 되고
몇 년전 뉴욕에서 온갖 더티토크를 해대며 자신을 안았던 하룻밤 잠자리의 상대남이 정훈인걸 모른채
그와 재회하게 됩니다.
금수저 출신의 대기업 전략기획부의 팀장으로 외모까지 잘 생겼던 그를 회사에 팀장으로 오기 시작했을때부터 짝사랑하게 된 연희..
까칠하고 제멋대로였던 정훈은 예전 뉴욕에서 유학생 시절 만나 하룻밤을 보냈던 연희를 기억하고
자신을 알아보지 못하는 연희에게 속내를 숨긴 채 그녀에게 다가가게 되고 그렇게 정훈을 짝사랑하던 연희는
그가 자신과 과거에 인연이 있었다는 걸 생각도 못하고 그의 유혹에 넘어가 그와 관계를 맺게 됩니다.
그리고 정훈은 그런 연희의 마음을 이용해 상처를 주게 되고
그가 자신의 행동들을 후회할때쯤 연희는 자신과의 섹스 파트너 그 이상도 아닌 묘한 선을 그으며 자신에게 다가와 흔들던
정훈과의 과거 사실을 알게 되고 그렇게 이별을 고하게 되는 연희..
그리고 자신의 후회 마일리지로 인해 그녀가 떠나면서 뒤늦게 그녀의 사랑과 빈자리를 깨닫게 되는 정훈..

연희와는 정훈과 충동적인 하룻밤을 함께한 사이기 전에 두 사람은
인연이 또 한 번 있었는데 정훈에게 충동적인 선의를 베푼적이 있는데 이 또한 연희는 같은 사람이란 걸 기억하지 못합니다.
가장 상처가 있을때 손을 내밀어준 연희와 하룻밤을 보내고 그렇게 시간이 흘러 재회 뒤 뭔가 비틀린 감정을 내보인 정훈과
가족들로 인해 힘든 삶을 살아왔던 연희..
이 둘이 서로를 다시 마주보기까지의 그 과정들을 잘 풀어낸 작품..

처음 연희가 정훈의 정체?를 모른 채 그의 유혹에 넘어가 자던 첫 날의 씬이나
두 사람이 주고 받는 성적인 긴장감이나 감정선도 좋았고
하룻밤 관계로 시작된 두 사람이 재회 후 서로의 진심을 알고 사랑하기까지의 이야기를 클리셰 설정과 함께
매력있게 그려낸 소설이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BL] 페일 던(Pale dawn) (외전) - Episode [BL] 페일 던(Pale dawn) 9
Leefail / 블루코드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승원의 정현을 향한 집착만렙을 느낄 수 있었던 페일 던 외전이었습니다.
승원의 질투어린 행동들로 인해 일어나게 되는 에피소를 담았고 승원과 정현 서로의 깊은 감정을 확인하는 장면으로 마무리가 되었던 인상적이었던 외전이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BL] 페일 던(Pale dawn) (외전) - Episode [BL] 페일 던(Pale dawn) 9
Leefail / 블루코드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페일 던 외전이 나왔다고해서 바로 구매해 읽은..
(PC 버전에서도 이미지 활성화가 안되어서 발췌 이미지 추가가 안되네요)

외전에서도 여전한 승원의 정현에 대학 집착공으로써의 면모를 드러내는..
승원의 질투가 가져온 행동들로 일어나게 되는 에피소드를 담은 외전이었습니다.
기한과 정현을 예전에 애인사이라고 오해했는데 아직도 그 감정이 남아있는지
대놓고 기한에게 적대감을 드러내는 승원..

 이에 스트레스를 받던 기한이 급기야 정현이 강제로 승원에게 관계를 맺는다 오해를 하게 되면서
정현을 두고 승원과 기한의 갈등은 최고조에 이르는데..
이 부분에서 둘이 주고 받는 대사때문에 개인적으로 터졌던 ㅋㅋㅋㅋ


“그런데 형제면 어떻고 형제가 아니면 어때서.”
“……뭐야, 이 새끼야?”
“형제면 어떻고, 형제가 아니면 어떤데. 그게 생판 남인 당신하고 무슨 상관이지? 남의 집 가정사에 무슨 관심이고 오지랖이야.”
“이 비상식적인 새끼!”
“뭐 어때. 형제끼리 붙어먹을 수도 있는 거지.”
“그래, 씨발 그렇다 치자. 그런데 그거 아니잖아? 니가 협박해서 억지로 그러는 거잖아?”
“아닌데? 윤정현도 좋아하던데?”
슬쩍 돌아본 정현이 당황스럽게 눈을 마주쳤다. 이런 식으로 누군가에게 까발려지는 것은 처음이었다. 무성이 저와 승원의 관계를 알고 있기는 하지만 이렇게, 이런 식으로 처참하게 타인 앞에서 드러난 것은 처음이었다.


-알라딘 eBook <[BL] 페일 던(Pale dawn) (외전) - Episode> (Leefail) 중에서

정현은 중간에서 완전 당황하게 되고 승원은 전혀 아랑곳하지 않고 형을 향해 직진만을 하는 
와 승원의 집착력에 혀를 내두른..
아무튼 그런 승원을 정현 또한 밀어내지 못하고 받아주니 이야말로 운명적인 관계가 아닌..
그리고 두 사람의 끈적한 씬과 대화로 관계성이 더욱 깊어진듯한 마무리가 인상적이었던 외전이었습니다.

정현은 아득한 눈을 그에게 고정했다. 승원이 바짝 다가와 있어 그의 숨 냄새가 맡아졌다. 가슴이 부풀어 오른다.
“어떤 눈으로 보고 있는데……?”
“내 애가 생겨도 괜찮다는 눈.”
“…….”
“너무 사랑해서 전부를 다 주고 싶은 눈. 내 앞에서만 다리를 벌리고, 나한테만 허락해주는 눈.”
떠날 생각조차 하지 못하게 할 것이라고, 그것이 무엇이 되었든 빌미가 되는 모든 것은 싹부터 도려내버릴 것이리라. 씹어 삼켜 흔적도 남기지 않으리라.
“나랑 키스하고 싶어서 발정 난 눈.”


-알라딘 eBook <[BL] 페일 던(Pale dawn) (외전) - Episode> (Leefail) 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음란한 소꿉장난
양과람 / 벨벳루즈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전작인 음란한 취미생활에 이어 이번 음란한 소꿉장난도 재미나게 읽은..모쏠 여주 모연과 그녀만 바라보는 소꿉친구 대형견남 도하와의
친구에서 연인으로의 이야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음란한 소꿉장난
양과람 / 벨벳루즈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양과람 - 음란한 소꿉장난

26년째 모쏠인 여주 모연과 그런 그녀의 20년지기 소꿉친구인 동정남인 몸 좋은 이도하와의
친구에서 연인으로의 이야기를 야하면서도 유쾌하게 그려낸 소설.
전작인 음란한 취미생활과는 제목의 잎부분이 비슷해서 뭔가 연작 느낌이 나는데
공통점이라면 여주들이 모쏠인데 뭔가 능글맞으면서도 거침없이 남주에게 다가서며
로맨스를 그리는게 흥미롭게 그려졌던...

남주 이도하는 절륜남에 동정남 그리고 소꿉친구인 모연만 아는 그녀에게 순종적인
대형견남 스타일인데 뭔가 능글거리는 여주 모연과의 궁합이 아주 찰졌던 조합이었습니다.
20년 넘게 야한동영상만 보며 모쏠로 지내오던 모연이 자신의 곁에서 어렸을적부터 소꿉친구로 지내오던
남사친 이도하와 친구이상의 선을 넘으며 시작된 관계가 어떻게 보면 흔한 친구에서 연인으로의 설정이긴하지만
작가님이 특유의 찰진 씬과 함께 흥미롭게 두 사람 관게성을 그려내셔서 유쾌하게 읽을 수 있던 작품이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