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련이 잘못됐습니다 - 반려견의 감정을 읽는 홈 트레이닝
알렉스 지음 / 페이스메이커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반려견의 감정을 보호자의 관점에서 이해하지 않고 반려견의 관점에서 이해할 수 있게 도움을 준 책이었다.

책은 반려견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챕터 1, 반려견의 행동적 언어들을 배울 수 있는 챕터 2, 반려견들의 문제행동이라고 일컫는 행동들에 대해 인간들이 이해 할 수 있도록 설명해주는 챕터3, 반려견들의 공격성에 대한 설명을 하는 챕터4, 반려견들을 키우면서 보호자들이 궁금증을 갖는 질문들에 답변을 해주는 챕터5, 반려견을 키우기위한 보호자들이 꼭 알아야할점들을 담은 챕터 6으로 이루어져 있었다.

개인적으로는 반려견들의 감정신호에 대한 이해를 도와주는 챕터 2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 평서에도 반려견은 행동으로 충분히 주인에게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고 있었는데, 주인이 반려견에 대해 잘 알지 못해서 사람들의 관점으로 반려견을 의인화시켜생각하다보니 서로가 소통이 되지 않아 반려견에게만 문제가 많다는 식으로 대하는 경우를 많이 봤기 때문에 이 챕터를 읽고 많은 반성을 하게 되었던것 같다.
행복한 신호, 불안과 두려움을 나타내는 신호, 공격적인 행동을 나타내는 신호, 스트레스를 나타내는 개들의 반응을 배울 수 있었는데 평소 내가 행복한 신호로 오해하던 행동이 두려움을 나타내는 신호인 경우도 있어서 많은 생각과 반성을 하게 되었다. 반려견의 트리거 포인트를 제거할 수 있도록 충분히 인지하고, 감정신호를 파악해서 차단 신호를 사용하게되면 극단적인 상황을 예방할 수 있다는것도 충분히 배 울 수 있었다. 이외에도 우리집 반려견들이 가장 문제였던 짖는 문제와 이식증에 대한 문제에 대한 해답을 얻을 수 있어서 만족스러웠다. 반려견을 키우기위해서는 평소에도 많은 공부가 필요하다는것을 충분히 알 수 있게 도와준 책이어서 반려견을 키우는 사람들에게 꼭한번 추천하고 싶은 책이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