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어린 시절이 울고 있다 - 몸에 밴 상처에서 벗어나는 치유의 심리학
다미 샤르프 지음, 서유리 옮김 / 동양북스(동양문고) / 2020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잘 읽었습니다. 상처를 치유하려면 내 상처가 어디에서 시작되었는지 이해하는 작업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너는 괜찮은 사람이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위로보다도 이런 책을 통해 과거를 돌아보고 상처를 제대로 이해하는 것이 나를 더 단단히 설 수 있게 만드는 것 같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