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키우는 동안생각 너무 많이 하지 말고그냥 버티면서 커리어 지켜."

위태롭게 흔들리는 가족의 삶을지탱하는 단 한 사람의 노동,
돌보는 사람을 돌보지 않는 세상에서조용히 분투하는 마음

어머니처럼 살고 싶지 않아서 집을 떠난 여성들은 도시에새로운 집을 짓는다. 그런데 이 집을 유지하기란 쉬운 일이아니다. 회사도 다녀야 하고, 아이도 낳아야 한다.

정상가족을 만든 여성들은 살뜰한 경영자가 되기를 요구받는다.

김유담은 돌봄 회로 속에서 집을 지키기 위해 발돋움하는여성들을 통해 돌보는 마음이 무엇인지를 질문한다.

"대추를 돈 주고 사 먹는다는 게 나는 여전히 적응이안 되네. 집에 넘쳐나는 게 대추였는데."

"아가씨, 제가 시어머님이랑 통화한 내역까지 아가씨한테 보고드려야 하나요?"

"의대나 약대, 꼭 전문직이어야 해. 아무도 너를 만만하게 볼 수 없어야 한단 말이야. 그러니까 여자도 아니여자일수록 능력이 있어야 해."

"나만 참아야 하는 거야? 그럼 너는 뭘 참니?"

미연은 출근 후에도 수시로 CCTV를 확인했다. 다행히 지우가 엄마를 찾아 딱히 보채는 것 같지는 않았다. 정순은 아이가 낮잠을 자는 동안에도 쉬지 않고 일했다. 아이의 젖병과 이유식기를 삶았고, 세탁기와 건조기를 차례대로 돌린 후 세탁물을 개켰다. 아이가 자는동안 점심을 드시라고 여러 번 이야기했지만 끼니도 거르고 하루 종일 일만 하는 것 같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무 이야기를 하지 않는 것보다 어떤 이야기라도 하는 게 중요하다."

단 1주를 가져도 우리 회사 주인이다

"보고서 나온 지 30분 만에 특허 신청할 수 있는 회사는 우리뿐입니다."

한 몸처럼 부드러운 업무 연결

전력 질주로 이어달리기

"월급 보고 일하지 않습니다. 미래를 보고 일합니다."

회장보다 월급이 많은 직원이 있다

"문제가 터지면 그날 바로 해결합니다."

"생명공학이 우리나라 경제를 끌고 가는 성장 동력이 될 겁니다."

"똑똑하고 잘났다면 장사를 해야지 사업을 해선 안 된다."

혼자 똑똑한 인재는 재앙

능력보다는 협업

아무도 가지 않은 길을 처음 걷는 자는 제대로 평가받기 어렵다.
얼마나 어려운 길인지, 얼마나 대단한 길인지 아는 사람이 없어서 그렇다.
송도 개편을 공장 부지로 정한 것도,
어려움 속에서도 아시아 최대 바이오 공장을 세운 것도 당시엔 ‘미친 짓‘이라고 했다.
퍼스트 무버(First mover, 창의적인 시장 개척자,
서정진과 셀트리온의 도전은 그래서 늘 안 되는 일, 무모한 선택으로 보였다.

"약속은 지키기 위해 존재하는 겁니다."

끝날 때까지는 끝난 게 아니다

"목표는 원대할수록 좋고, 널리 알릴수록 좋다."

"내가 변하니 세상이 달라졌다."

일단 웃고 생각한다

심각할수록 가볍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어째서 그 무책임한 남자를 미워하는 것이, 이 미련한 여자를사랑하는 것보다 힘든 것일까.

누구는 마약도 하는데, 저는 왜 예술뽕도 못 맞아요?
왜 저는 그것도 하면 안 돼요?
서이제, 10%를 향하여

친구들과 함께 웃고 놀고 마작을 하는 것. 그것으로 자신의 죽음을완수하고 싶었는지도 모른다.
임솔아, 희고 둥근 부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사라진 첫사랑 7
히네쿠레 와타루 지음, 아루코 그림 / 대원씨아이(만화) / 2022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재미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매일, 휴일 1
신조 케이고 지음, 장혜영 옮김 / 서울미디어코믹스(서울문화사) / 2022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잔잔한 감동?을 주는 만화인 듯 싶네요 이제 1권
시작...2권이 벌써 기대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