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과 을의 나라 - 갑을관계는 대한민국을 어떻게 지배해왔는가
강준만 지음 / 인물과사상사 / 2013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강준만교수의 글은 설득력이 강하다.
물론 개개인의 차이가 존재하겠지만,
나의 경우에는 그렇다.

우리나라 공무원들이 각종 교육은 많이
받았지만 국가에 대한 충성심과 가족에
대한 애착심을 비교해보면 놀라울 정도
로 국가에 대한 충성심이 약한 것을 볼 수 있다. 가장 좋은 예가 부정부패 현상
이다. 부정부패는 가족이 잘 사는 것을
도모한다. 그러나 국가에 대한 범죄다.
관직을 이용한 부정부패는 양심의 가책
을 받아야 하는데도 가족을 먼저 생각
하지, 국가를 우선시하지 않는다. 가족도 가장의 부정부패를 나무라지 않는다. 고위 공무원일수록 공무원의
마음속에는 가족을 초월하는 큰 사회가
보이지 않고 오로지 자신의 영달과 나의
가족만이 보일 뿐이다. p53중에서

우리 모두가 죄인이오 신드롬은 사법부
에도 만연돼 있는 탓인지는 알 수 없어
도 비리 공무원에 대한 처벌은 늘 솜망
이였다. 공무원의 뇌물 수수가 5천만원
이 넘으면 징역10년에서 무기징역까지
받도록 돼 있지만 1974년 이래 10년이
상 중형을 받은 사람은 단 한 사람도 없
고 실형 선고 비율도 20퍼센트를 넘은
적이 없다. p52중에서

전체적으로 법이 제대로 특권계층이나
정치꾼, 사기꾼들에게 처벌이 되지 않으니 한 건 해서 5대가 잘살자는 크고
작은 사기꾼들이 기세 등등이다.
보물선 사기 사건 신일그룹을 보더라도
관계당국의 처리가 미숙하다고 본다.
물론 사기 당한 사람들의 욕심 또한
잘 했다는 것은 아니지만, 사기꾼이 아무런 법 처벌 없이 아니 솜방망이 처벌 만으로 잘 먹고 잘 사는 나라가
정상인 나라인가?

갑을관계에서 흔히 얘기하는 것이 그렇
게 억울하면 출세하라는 말이다.
전관예우, 브로커가 판치는 나라,선물의
선물에 의한, 선물을 위한 나라
김영란법을 제대로 시행도 안해보고 고치는데 앞장선 정치꾼들...
마치 국민들을 위하는 척하는 위정자들
시대정신은 촛불정신에서도 보았듯이
가만히 있어서는 결코 정치꾼들이 해결
해 주지 않는다. 그래서 을의 반란이
필요한 이유이기도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억울한 사람들의 나라 - 세월호에서 미투까지, 어떤 억울함들에 대한 기록
최태섭 지음 / 위즈덤하우스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2014.4.16 세월호 침몰
2015.5.20 메르스 감염자 발생
2016.5.17 강남역 여성표적 살인사건
발생
2016.10.29 박근혜 정권 타도를 위한
촛불집회 시작
2017.3.10 헌법재판소 박근혜파면
선고
2017.5.10 문재인 19대대통령 당선
2018.1.29 서지현검사 법조계 내
성폭력 폭로
2018.2.6 최영미시인 문학계 내
성폭력 폭로
2018.3.23 이명박 전대통령 구속

억울하다의 사전적 의미는 아무 잘못 없이 꾸중을 듣거나 벌을 받거나 하여
분하고 답답하다라고 되어 있다.

최순실의 억울하다는 항변에 특검 입주
빌딩 청소 아줌마의 사이다 발언
염병하네, 염병하네, 염병하네...

사회에 억울함을 호소하는 사람이 많다
는 것은 그리 좋은 사회라고 말할 수 없다. 물론 억울함을 느끼는 것은 주관
적인 감정이지만 비슷한 상황에서 어떤
계층에 속한 이는 법적 처벌이 미미하고
그 이외의 계층에게는 가혹하리 만큼 엄격한 잣대를 드리대는 법이라면 문제
가 있는 것은 아닐까?

소나기에도 더운 날씨가 계속 되네요!
북플가족분들 다들 건강에 유의하시기
를 빕니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cyrus 2018-08-07 08:2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어젯밤 대구에 폭우가 내려서 열대야에 시달리지 않고 푹 잘 수 있었어요. 오늘 새벽까지는 날씨가 선선해서 좋았어요. ^^

우민(愚民)ngs01 2018-08-07 09:31   좋아요 0 | URL
대구가 시원하셨다니... 다행이네요~^^

2018-08-07 08:5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08-07 09:3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 제8회 문지문학상 수상작품집
백수린 외 지음 / 문학과지성사 / 2018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정말 한증막 같은 날씨에 북플 가족 분들 건강은 안녕들하십니까?

제8회 문지문학상 수상집을 사두고
이제서야 다 읽었네요...
백수린의 여름의 빌라 중에서 캄보디아
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신이 파괴의 신인
시바신이라는 사실도 알게 되었네요.
파괴하지 않고는 어떤 것도 새롭게 창조
할 수 없기때문이라는 설명이 나름 와 닿습니다.
혁명......

임솔아의 신체적출물은 제목에서 부터,
내용은 더 섬세한 묘사로 인해 마치 내
눈 앞에 보이는 듯한 오싹함을 느끼게
합니다. 저자의 말대로 일상적이면서 동시에 극단적인 공간이 병원이라는 것에 공감합니다. 제가 감히 하나 첨가한다면 삶과 죽음이 공존하는 공간
이라고 말하고 싶네요... 신생아와 말기암 환자가 공존하는 종합병원 말입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작가 김금희도
수상했네요.

열한명 작가의 저마다의 필체가 돋보이는 수상집이어서 더위를 조금이나마 잊을 수 있었네요!

110년만의 살인적인 폭염 정말 건강에
유의해야겠습니다....다들 건강 조심들
하시기를....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08-04 09:1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08-04 09:45   URL
비밀 댓글입니다.
 
소라닌 2 - 완결
아사노 이니오 지음 / 북박스(랜덤하우스중앙) / 2006년 12월
평점 :
구판절판


교통사고로 죽은 애인을 대신해 밴드로 나서는 용기가 참으로 감동스럽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너의 이름은. Another Side : Earthbound 1
신카이 마코토 지음, 나카무라 준야 그림 / 대원씨아이(만화) / 2018년 6월
평점 :
구판절판


소설로도 먼저 읽었는데... 영화도 재미있게 보았다. 그래서 또 만화판을 구입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