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맘대로 입을래
허자영 지음 / 한림출판사 / 202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귀여운 아이는 혼자서도 옷 입을 줄 아는


형아가 되었어요.


한림출판사의 내맘대로 입을래~~가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테크노퀸은 5살언니와 아침마다 실갱이를 해요.


"이 옷 입겠다. 머리 이렇게 해달라" 요구사항이 많아요.


어쩔땐 아예 입고 싶은 옷을 찾아오라고 해요.


유치원 등원복 입히기 넘 힘들어요. ㅠㅠ


한림출판사의 내맘대로 입을래에서의 지호는 어떤 옷을 찾아입을까요??



“내가 입을래요. 내가!” 외출을 앞두고 지호가 마음대로 옷을 입어요.


그래도 지호 엄마는 지호를 기다려주네요.



아이쿠야~~ 5살언니가 그럴때마다


 테크노퀸 속은 타들어가는데....



바지의 한 구멍에 두 다리를 다 넣고 엄마 치마도 입어 보려고 하는 지호에게


 엄마가 입혀 주겠다고 나서지만 지호는 여전히 혼자 입겠다고 해요.


지호는 엄마와 함께 구멍 찾아 쏙 쏙, 순서대로 천천히 옷을 입어 봅니다.



지호는 점퍼 지퍼도 혼자 열고 닫는 우리집 5살언니랑 똑같네요.



모자를 어떤 것을 쓸지 고민하는 지호


우리집 5살언니는 아침마다 어떤 머리띠를 할까 고민한답니다



지호는 그래도 목도리를 하네요.


우리집 5살언니는 요즘 감기에 걸려 손수건으로 목을 둘러주고 있는데...


목도리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아요.



우앙~~ 지호도 가방 싸는 것을 좋아하나봐요.


5살언니도 맨날 외출할때마다 가방을 싸요.


가방속에는 온갖 장난감이 다 들어가요.


지호는 가방 속이 궁금해요.



지호도 겨울이라 장갑을 끼네요.


손가락 장갑은 끼기 어려워요.


그래도 5살언니는


 요즘은 요리한다고 비닐장갑을 끼다보니


 손가락을 짝 벌리고 낄 줄 알아요.


내맘대로 입을래를 읽으면서 5살언니의 요즘 행동과 똑같아 웃음이 나왔어요.


테크노퀸도 지호엄마처럼 혼자 스스로 옷 입고 벗는 것을 보고만 있어요.


지금이 딱 그런 시기인가 봅니다. ㅎㅎ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고양이가 제일 좋아 - 내 냥이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김규희 지음 / 뜨인돌 / 202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귀여운 고양이 백과사전 같은 책


뜨인돌의 고양이가 제일 좋아가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테크노퀸은 고양이를 아주 싫어해요.


그런데... 뜨인돌의 고양이가 제일 좋아 책을 읽어보니


고양이가 그리 무서운 동물은 아닌 것 같아요.


그래도 고양이는 여전히 거리가 먼 것 같아요. ㅎㅎ



뜨인돌의 고양이가 제일 좋아는 


김규희 작가 특유의 감성을 담은 한국화로 그린 고양이 그림책이라


부드럽게 다가옵니다.



고양이 백과사전이라 해도 과언이 아닌


고양이가 제일 좋아 한국화 그림책은


고양이 행동과  습관 고양이 종류 등  고양이의 모든 것을 담아두었습니다




강아지와 또 다른 매력의 소유자 고양이


예쁜 냥이들의 행동에 웃음이 나네요.



테크노퀸은 고양이의 눈이 무서웠는데,,,,


눈 색깔이 아주 예쁘네요.


그런데 책을 통해 읽어보니 고양이의 눈 색깔이 다양한 것을 알게 되었어요.



테크노퀸은 고양이는 한번도 키워 본적이 없어요,


고양이가 제일 좋아 책을 읽고 고양이에 대해 알게 되었지만


여전히 냥이랑 친구되기는 어려울 것 같아요.



고양이는 내친구~~!


5살언니는 고양이가 제일 좋아 책 읽고 고양이를 기르고 싶다고 하지만...


미안요~ 테크노퀸은 안될 것 같아요.. ㅋㅋ


그러나 뜨인돌의 고양이가 제일 좋아 김규희 작가의 한국화 고양이 그림책이


깨끼네 책꽂이로 와 너무 좋아요.


감사합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죽고 싶지 않아! 보랏빛소 그림동화 22
안느-가엘 발프 지음, 이자벨 카리에 그림, 김지연 옮김 / 보랏빛소어린이 / 202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죽음이 두려운 아이가 있어요.


보랏빛소어린이의  죽고 싶지 않아~! 책이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죽고 싶지 않아~! 그림동화책 주인공은


 죽음에 대한 두려움이 있는 것 같아요.


어떻게하면 죽음에 대한 공포를 없게 해줄까요??




어둠은 곧 죽음이라고 생각하나봐요.


어두운게 싫다고 하는 아이에게 엄마는 무엇이라 말하는지 볼까요??



엄마는 아주 명쾌하게  밝은 목소리로 말해줍니다.


오늘 너는 이렇게 살아 있잖니.


눈을 뜰 수도 있고, 불을 켤 수도 있지.


앞으로도 오랫동안 그럴거야



춥고 외롭고 힘들어요.


죽음이 싫어요. 어떻게 해요??


죽기 싫은데...



아이의 이상 질문에도 엄마는 온화하고 따뜻한 말로 대답을 합니다.


그렇구나. 그래도 추운 날에는,


창문에 손가락으로 그림을 그릴 수 있어.


코트를 입고, 장갑을 끼고 밖에 나가서


눈사람을 만들며 놀수 있지



죽는 건 싫어요. 영원히 함께 하고 싶어요.


혼자 있는 시간이 두려운 아이


혼자 있는 시간을 즐길 줄 알아야 된다는 것을 알려주는 엄마



죽음에 대한  공포 두려움 이겨내고


세상을  재미있고 행복하게 살아가는 방법은 많다고 


엄마는 알려줍니다.


작년 10월 갑자기 사랑하는 몬도를 보내고


올 1월에는 가장 좋아했던 이모할머니가 돌아가셨다는 것을 알지만


5살언니는 아직은 죽음에 대해 잘 모르지만


보고 싶어도 만날 수 없다는 것을 압니다.


죽고 싶지 않다는 말은 살고 싶다는 말과 같은 것 같아요.


오늘도 살아 있어 감사합니다.


나는 살아 있어.


너를 사랑해~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기적의 파닉스 1 (본책 + 스토리북 + MP3 CD 1장) - 전면개정판 기적의 파닉스 1
한동오 지음 / 길벗스쿨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혼자서도 영어 공부 잘하는 5살언니~


길벗스쿨의 기적의 파닉스가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하루 4쪽 3개월이면 혼자서도 영어 잘한다는 길벗스쿨 기적의파닉스~!


5살언니 기적의 파닉스 받자마자 책을 펼치고 영어공부를 시작합니다.



기적의 파닉스 책에 CD가 있어요.


5살언니에게 CD를  틀어주자 


예쁜 우리공주 5살언니는 영어 단어도 따라하고 노래도 불러요.



길벗스쿨은 국어, 수학, 외국어유아학습서,어린이교양서를


 출간하는어린이전문출판사로


기적의계산법, 기적의한글학습, 기적의파닉스 등 베스트셀러를 냈대요.




파닉스(Phonics)란


알파벳이 가진 소리와 발음을 배워서 '영어를 읽는법'을 깨치는 학습법이라고해요.


그래서 소리로 말할 줄 알아야 뜻을 파악하기 때문에


어휘력이 증가하는 유아기에서 초등 저학년 시기에 파닉스 학습을 하는 것이 좋다네요.



기적의 파닉스는 


학습과 복습을 교차하는 반복공부법으로 파닉스 기초를 튼튼하게 다져줍니다.



기적의 파닉스는


단어공부 하면서 재미있게 게임도 즐겨요.



기적의 파닉스 좋은점~!


하나~알파벳부터 이중모음까지 파닉스를 튼튼하게 익힐 수 있어요.


둘~ 초등 필수 사이트 워드160개를 다양한 복습 설계를 따라 20일만에 완성해요.


셋~쉬운문장으로 구성한 파닉스 스토리를 읽으면서


리딩에 재미를 느끼고 긴 문장도 술술 읽을 수 있어 자신감을 길러줘요.


넷~ '패턴리딩'과 '끊어읽기' 독해법을 단계적으로 훈련하며 


지문의 줄거리와 핵심내용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어요.



플래시 카드를 만들어 즐거운 게임을 하며 영어단어를 익힐 수 있는


기적의 파닉스~!


깨끼네 책꽂이로 와줘 넘 고마워요.



잠자리에 들기 전 기적의 파닉스 스토리 북을 읽으며 영어 공부해요.



기적의 파닉스 따라잡기~! 


혼자서도 영어공부 잘하는 5살언니 넘 기특하네요.


5살언니는 기적의 파닉스로  3개월이면 영어책을 술술 읽고


 파닉스 다지고


 다양한 학습 자료를 통해 


완벽하게 영어공부에 재미를 느낄 것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네 잘못이 아니야, 나탈리! 책마중 문고
질 티보 지음, 이정주 옮김, 마리 클로드 파브로 그림 / 어린이작가정신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아동성폭력 치유를 위한 도서


네 잘못이 아니야, 나탈리가 왔습니다.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캐나다 무슈 크리스티 아동문학상 수상작'네 잘못이 아니야 나탈리~!


읽으면서 화가나고 속상하고 안타깝고...


어른으로 창피하고 미안했습니다.


다행히 나탈리가  선생님에게  비밀을 말 한것이


너무 고마웠습니다.



예쁘고 착한 아이 나탈리는 비밀을 간직하고 있습니다.



엄마의 새애인이 나탈리를 아프게 했습니다.


아빠와 엄마가 알고나면 나탈리를 사랑하지 않을거라고


거짓으로 협박했습니다.



혼자 비밀을 안고 사는


나탈리는 아무것도 하지 못하고 울고만 싶습니다.


친구들과 놀고싶어도 놀 수가 없습니다.



나쁜 생각을 잊기 위해 달리고 씻고 옷을 갈아입습니다.


불쌍한 나탈리~


나쁜 아저씨 엄마의 새애인때문에 나탈리는 힘듭니다.



미술시간에 그림을 그리던 나탈리의 행동을 보고


코테 선생님은 나탈리와 이야기를 나눕니다.


기쁨은 나누면 두배


슬픔은 나누면 절반이라고 했습니다.


비밀을 말하고 났더니 나탈리는 힘든 마음이 반으로 줄어들었습니다



 도대체 왜 어린아이에게 그런 못된 짓을 하는걸까요??


 세상에 없어어야할 인간들 같으니라구...


생각하기도 싫은 일을 당한 나탈리를  어떻게 위로를 해줘야하나요??


어른인 테크노퀸~!  그저 울고만 싶습니다.


나탈리~~ 너의 부모님은 너를 사랑한단다.


절대 혼자 아프지 말거라~


에궁 마음이 착찹하네요.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