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새 노랑이 딱따구리 그림책 29
블랑카 고메즈 지음, 문혜진 옮김 / 다산기획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다산기획의 작은 새 노랑이가 왔어요.


어떤 내용인지 무척 궁금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눈이 오던 날~


작은 새 노랑이를 발견했어요.


노랑이가 아파보여요.


작은 새 노랑이를 집으로 데려왔어요.


할머니는 노랑이를 치료해주었어요.



노랑이는 건강해졌는지


할머니가 새장 문을 열어주자 거실을 빙빙 날아다녔어요




노랑이가 완전히 나은 것 같다며 


할머니는 노랑이를 새장에서 꺼내주었어요,




작은 새 노랑이는 건물 위 옥상으로 날아가더니


이내 구름 속으로 사라져 버렸어요.ㅠㅠ


눈이 녹고 봄이 찾아왔어요.




할머니가 마당에서 꽃에 물을 주다말고


 "귀한 손님"이 왔다고 말해줬어요.


내 친구 작은 새 노랑이가 왔어요.



"작은 새 노랑이와 살고 싶다."고 하자


할머니는 노랑이는 언제든 우리집으로 놀러 올거라고 말해요.


작은 새 노랑이는 우리집에서 살면 안되나요??




동물 키우는 것을 두려워하지않고 사랑한다는 것은 커다란 용기가 필요한 것 같아요.


작은 새 노랑이를 읽으면서... 


생명을 중시하는 아이의 맑은 영혼에 절로 미소가 지어집니다.


작은 새 노랑이가 자연의 품에서 자라야 한다는 것을 


 아이에게 자연스럽게 알려주는 할머니의 지혜로움을 배웠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도망가자 Run with me - 노래를 그리다
선우정아 노래, 곽수진 그림 / 언제나북스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기다리고 기다렸던 어른을 위한 힐링그림책


싱어송라이터 선우정아의 노랫말과


볼로냐 대상 수상작가 곽수진의 그림이 만난


"도망가자 Run with me"가 왔습니다.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싱어송라이터 선우정아의 노래가사에


반려견과 함께하는 그림을 그린  일러스트레이터 곽수진 작가의 그림책


"도망가자 Run with me"를 읽고,


 작년에 갑작스럽게 황망하게 무지개 다리 건너간


 우리집 애견 프렌치불독 몬도가 떠올라 울컥했습니다.




도망가자


어디든 가야 할 것만 같아


넌 금방이라도 울 것 같아


괜찮아


우리 가자


걱정은 잠시 내려놓고


대신 가볍게 짐을 챙기자


실컷 웃고 다시 돌아오자


거기서는 우리 아무 생각말자




너랑 있을게 이렇게


손 내밀면 내가 잡을게


있을까 두려울 게


어디를 간다 해도


우린 서로를 꼭 붙잡고 있으니


너라서 나는 충분해


나를 봐 눈 맞춰줄래


너의 얼굴 위에 빛이 스며들 때까지


가보자 지금 나랑




도망가자


멀리 안 가도 괜찮을 거야


너와 함께라면 난 다 좋아


너의 맘이 편할 수 있는 곳


그게 어디든지 얘기 해줘




너랑 있을게 이렇게


손 내밀면 내가 잡을게


있을까 두려울 게


어디를 간다 해도


우린 서로를 꼭 붙잡고 있으니


가보는 거야 달려도 볼까




그 다음에 


돌아오자 씩씩하게


지쳐도 돼 내가 안아줄게~~




내가 너를 지켜 줄게.


외롭지 않게



 너랑 갈거야~ 어디든


몬도야~ 가자 손 잡고....



사랑해~~ 몬도


문득문득 너가 보고싶구나~


정말 보고 싶어~~ ㅠㅠ


지켜주지 못해 미안해~~


그냥 널 보내버린 것 같아 미안해~~




싱어송라이터 선우정아는 사랑하는 사람과의 함께한 시간을 생각했다면


일러스트레이터 곽수진 작가는 함께 시간을 보내고 있는 반려견과의 교감이


가슴을 찡하고 울립니다.


"도망가자 Run with me"은


 책창 속에 고이 모셔두고 고이고이 꺼내보고 싶은 감동을 주는 힐링그림책입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브레드 이발소 물감 색칠북
두드림M&B 편집부 지음 / 두드림M&B / 2021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매일매일 색칠하며 놀수있는 물감 놀이북~!


두드림엠앤비 브레드이발소 물감 색칠북이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두드림엠앤비 브레드이발소 물감 색칠북에


 물감 팔레트와 붓이 부착돼 왔어요.




여러가지 색을 칠하며 색 감각과 창의력을 키우는


'브레드이발소 물감 색칠북의 팔레트에는 12가지 색이 들어 있고,


물감놀이 방법이 자세하게 적혀있어요.




팔레트와 물을 준비했어요.



브레드 사장과 윌크 조수를 물감에 물을 묻힌 후  색칠할 거예요.



집중력 발휘~~


오타쿠 삼형제를 그림과 똑같이 색을 칠해봅니다.



창의력이 쑥쑥~~


이번에는  자유롭게 물감으로 색을 칠해봅니다



미로찾기놀이를 해봐요.


친구들이 있는 곳으로 잘 찾아 갈 수 있을까요??


색을 섞어 다양한 색을 만들어보아요.




브레드 사장님을 그림과 똑같이 집중해서 색칠해봅니다. 



스스로  색칠 잘하고 기특해서 셀프 쓰담쓰담하는 5살언니입니다.


참 잘했어요. 스탬프 탕탕~!


매일매일 한장씩 색칠하며 미술 실력 쑥쑥 쌓아가는 5살언니~!


두드림엠앤비 브레드이발소 물감 색칠북 덕분이예요.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달님과 자동차 종이종 아기 그림책 3
박현종 지음, 조원희 그림 / 종이종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동~~


유아 보드북 종이종의 달님과 자동차가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세모, 네모, 동그라미~


보리는 친구 아기토끼와 함께 달님을 만나러 여행을 떠나요.


오늘은 무엇을 타고 달님을 만나러 가는지 알아볼까요??



깜깜힌 밤이예요.


보리는 밤이면  달님을 만나고 싶어해요.



오늘도 보리는 달님을 만나러 가려고 해요.



네모난 책에 동그란 공을 단 네모난 자동차를 만들어


 친구 아기토끼와 함께 달님을 만나러 갈까요??



아니면 세모 모자에 동그란 쿠키를 달고 세모자동차를 타고 슝~ 하고 갈까요??



아니야~~ 아니야~~


동그란 피자에 동그란 도넛을 달아 


아기토끼와 반원 자동차를 타고  빠방하고 날아갈까요??


꼼지락꼼지락 보리는 칙칙폭폭 기차를 만들어


 기차를 타고 아기토끼와 달님한테 가네요.




보리의 상상력으로 만든 


세모 자동차, 네모 자동차, 반원 자동차, 칙칙폭폭 기차.


각각 다른  모양의 자동차를 알게 된  종이종의 보드북 달님과 자동차예요.


아이들의 풍부한 상상력과 창의력을 자극하는 재미난 그림책 달님과 자동차~!


  깨끼네 책꽂이로 와줘 고맙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레아의 여행 국민서관 그림동화 248
나타샤 로젠베르크 지음, 성초림 옮김 / 국민서관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띵똥~~


바다가 보고싶어 여행을 떠나는 레아의 모험~!


책자람카페에서 서평이벤트로 당첨 된 국민서관의 레아의여행이 왔어요.


"택배아저씨~! 감사합니다."


해가 반짝반짝 빛나고 새가 재잘재잘 인사하는 어느 날 아침,


레아는 바다를 보러 여행을 떠나기로 했어요.


혼자가는 여행인데... 레아는 바다를 실수없이 찾아 갈 수 있을까요??




여행을 떠나기 전, 레아는 여행 갈 때 가져가야 할 물건을 다시 체크해봐요.


루도에게 받은 초코릿, 칫솔, 시계 기타등등...




깨끗하게 집안 정리를 하고 친구 루도에게 열쇠를 맡기고


바다를 보러 여행을 떠납니다.


숲의 정령은 레아에게 잘 다녀오라며 응원합니다.


뱀 기차를 탔어요.


레아는 옆에 앉은 사람과 인사를 해요.


어느 나라 말인지 잘 모르겠지만 친구 루도가 준 초코릿을 같이 나눠 먹었어요.




역에 도착했어요.


바다에 가고 싶다고 하자 역무원은 16번 버스를 타라고 했어요.


레아는 마침 막 떠나려는 버스에 올라 탔어요.


기사아저씨는 바다로 가는 길을 알려줬어요.


레아는 기사아저씨가 알려 준대로  버스에서 내려 숲길을 걸었어요.




드디어 바다에 도착했어요.


레아는 바닷가에 놀러 온 친구들과 같이 놀았어요.


새로 사귄 친구들에게


루도와 가지밭, 여행과 도시 그리고 땅속을 다니는 기차 이야기를 들려주었어요.




친구들은 친구 루도에게 바다의 소리를 들려주려면 황금 소라를 따서 갖다주라고 했어요.


레아는 바닷속에서  루도에게 줄 황금 소라를 찾았어요.


바닷가에서 사귄 친구들과 함께 펠리칸을 타고 하늘을 날아 집으로 갔어요.




집에 도착한 레아는 친구 룯에게 황금소라를 선물했어요.


루도는 황금소라를 귀에 대고 바닷소리를 들었어요.




여행가서도 친구 루도를 위해 황금소라를 찾아 선물한 레아~


레아를 위해 케이크와 핫초코를 준비한 루도


친구를 위하는 마음이 넘 예뻐요.


테크노퀸도 5살언니와 바닷가로 떠나고 싶어요.


레아처럼 자유롭게 여행 떠나고 싶어요.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