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냥한 사람
윤성희 지음 / 창비 / 2019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너무 조심스러워 소심한 착한 사람.
근데 책 제본을 양장으로 할 이유가 있었을까?
가격을 높이 책정하기 위해서?
읽으면서 난 그 점이 계속 궁금했다.
하지만 출판사에 물어볼 용기가 내겐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청춘의 문장들 (리에디션 특별판) - 작가의 젊은날을 사로잡은 한 문장을 찾아서 청춘의 문장들
김연수 지음 / 마음산책 / 2019년 5월
평점 :
품절


20대를 훌쩍 넘긴 나이임에도 구절구절 좋다.
흐르는 시간에 나를 맡기고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게 어느덧 진리로 남은 시기, 밤이라 살짝! 외롭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우상의 눈물 민음사 오늘의 작가 총서 5
전상국 지음 / 민음사 / 2005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상의 눈물‘ 만 알고 있었던 나.
자칫 평범하고 나약해 보이는 인물들에 힘을 실어 이야기를 이끌어 가는 저자의 힘에 어느새 무방비로 끌려 다녔던 나.
아마도 난 이런식의 서사 구조를 좋아하는 모양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비행운
김애란 지음 / 문학과지성사 / 201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부사와의 이별‘을 얘기한 저자의 에세이를 읽고 다시 만나본 책. 아둔한 내겐 그저 다시한번 재밌게 읽었다, 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시 오지 않는 것들 - 최영미 시집 이미 1
최영미 지음 / 이미출판사 / 2019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루종일 일하는 틈틈이 시집을 읽었다.
우리네 삶이 나락으로 떨어지는 듯해 힘이 빠지지만, 그 속에서 위안을 받았다면 말이 될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