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미컬 라이프 - 알아두면 쓸모 있는 생활 속 화학 이야기
강상욱.이준영 지음 / 미래의창 / 2017년 11월
평점 :
절판


케미컬라이프

 

화학물질에서 벗어나 살 수 없는 현시대. 이제는 정말 피해야 할 제품 성분은 무엇인지,
위험한 물질은 무엇인지, 화학제품을 좀 더 안전하게 사용하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지에 대한 명쾌한 해답이 필요하다.
이 책은 화학 교수와 소비자학 교수가 무분별하게 쏟아지는 잘못된 정보들을
바로잡으며 건강하고 풍요로운 삶을 살도록 제안한다.
화학제품 사이에서도 현명하고 지혜롭게,
그리고 조금 더 안전하게 살 수 있도록, 실전에서 써먹는 생존법을 설명한다.

우리는 정확한 정보도 모른 채 ‘무첨가’, ‘천연’, ‘친환경’ 마크만 보고 물건을 구입하고 있다.
천연이라고 무조건 안전하고, 화학물질이라고 무조건 해로운 것은 아니다.
천연에도 유해성분은 얼마든지 있으며, 화학물질도 때로는 독성 자체보다
체내에서 반응하는 유해성이 더 중요하다.
또한 값비싼 친환경이나 천연소재 제품의 마크들은 때로
건강한 제품으로 보이기 위한 마케팅 수단이기도 하다.
저자는 과도한 염려가 오히려 당신의 건강을 해친다고 지적한다.

‘가습기 살균제 사건’, ‘햄버거병’, ‘살충제 달걀 파동’, ‘생리대 파문’, ‘미세먼지’,
 ‘조류 독감’. ‘GMO 식품’, ‘새집증후군’, ‘동물실험’, ‘그린워싱’, ‘바디버든’ 등 화학 관련 이슈가
끊이지 않는 사회에서 건강하게 살기 위해서는 예전과 다른 생활의 지혜가 절실하다.
그래서 당신에게 꼭 필요한 최소한의 화학제품 이야기를 한 권에 담았다.
화학물질은 우리의 삶을 위험하면서도 동시에 풍요롭게 만든다는 것을 명심하자.
안전한 생존에 필요한 화학 정보와 올바른 대처법, 소비자의 권리, 시장 트렌드까지.
더 현명한 소비를 할 수 있도록 조언하는 이 책이 가족의 편안한 일상을 위한 지침서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카이스트 학생들이 꼽은 최고의 SF KAIST 시리즈 6
고기영.고은경.장규선.전선영.표재찬.한지혜 외 지음 / 살림 / 2017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카이스트 학생들이 꼽은 최고의 SF


과학을 공부하는 학생들이 많이 가는 곳 카이스트, 대한민국 입시생 중에

많은 이들이 진학을 희망하는 학교이다. 그 곳을 희망하기에

그 대학에 다니는 학생들의 일거수 일투족이 궁금한 일이다.

카이스트 학생과 영화를 연결한 이야기를 담은 이 책은

과학을 공부하는 이들에게 조금이나마 즐겁고 흥미를 갖을 수 있는 꺼리를 제공한다.

과학학도들은 어떤 영화를 즐겨 보며 그 영화를 관람하면서

어떤 생각을 하고 어떤 느낌을 갖을까?라는 궁금증을 들게한 책이다.

 

카이스트학생이 추천한 영화이니 만큼 SF가 주류를 이룬다.

미래산업과도 연관지을 수 있는 이야기 속 소스들을 많이 찾을 수 있는 분야의

영화들을 주로 관심있게 보고 있구나라를 느낌을 받았다.

나 또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 우주에 대한 이야기,

인공지능에 관한 이야기가 담긴 영화들을 재미있게 본다.

하지만 카이스트 학생들이 영화를 본 후의 느낌들과 비교해보니

나는 영화는 영화로만 즐기고 있었음을 깨닫게 한다.

그들처럼 좀더 분석적이며 타당성있는 사고를 하면서 미래를 생각해보는 과정을 겪고 있지 않았다.

영화를 보면서 과학적인 분석을 할 수 있는 사고력을 갖고 학생들 개인마다

보고서를 작성한 것을 보니 과학을 보는 안목이 새삼 새롭고 진지했다.

나 또한 인터스텔라, 마션, AI등 SF라면 빠짐없이 보았고,

영화속의 과학적 요소의 등장은 항상 새롭고 흥미로웠던 소재였다.

학생들의 보고서를 보면서 영화를 다시 봐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영화와 배움에서의 과학연계성도 깊이 생각하게 하였다.

책에 소개된 다양한 영화와 과학적 관점의 설명을 읽으면서 과학의 재미를 발견하게하고

그 속에서 과학의 학문성을 찾는 대학생들의 관점을 함께 느껴 볼 수 있는 책이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장 도시적인 삶 - 무지개떡 건축 탐사 프로젝트
황두진 글.사진 / 반비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가장 도시적인 삶

 


무지개떡 건축이란 무엇일까? 알쓸신잡에서 언급되어진 단어로

일반인에겐 생소한 단어로 전문적인 용어란 느낌이 든다.

그 생소한 건축용어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해진다.
이 책에서는 한국의 상황을 해석하는 건축을 설계해온 실무 건축가이자,

도시와 건축에 관한 글쓰기를 꾸준히 병행해온 저자의 이력이 유감없이 발휘된다.

보편적인 도시건축을 논의하는 거시적인 주제를 다루지만,

항상 구체적인 실물과 현장과의 만남, 개별 건축의 ‘하드웨어’와

디테일을 세심하게 읽어가는 방식을 통해 그 담론을 전개해나가는 것이다.

한옥을 현대건축의 시각에서 재해석하는 작업과 서울이라는 도시에서 산다는 것의 의미를

고민해온 건축가 황두진 그의 다양한 활동 영역을 관통하는 가장 중요한 키워드는,

동시대 한국에 적합한 도시건축에 대한 성찰과 관심이였다.

 무지개떡 건축이라는 개념으로 살기 좋은 도시의 미래상을 제시해온 그는

이번 책에서 도시 곳곳에 자리 잡은 상가아파트를 성실히 조사하고 직접 답사했다.

그로써 도시를 살리고 삶의 질을 높이는 건축은 무엇인지에 대한 답을 구한다.
이 책은 우리 주변의 무지개떡 건축이 낡은 외관에 가려 제대로

조명받지 못한 의미와 중요성을 적극적으로 드러낸다.

이는 저자의 다양한 사전 조사 자료, 답사 기록, 애정이 담긴 사진을 통해 구체적인 모습을 표현했다.

또한 그 과정을 자세하게 공유하며, 실용적이고 실천적인 지점을 제공해 주었다.

입지, 규모, 복합, 보행자 친화성 등 무지개떡 지수의 평가 항목을 정리하고,

내 주변의 무지개떡 건축을 직접 조사하고 답사하는 방법,

답사 코스를 표기한 지도까지 꼼꼼히 기록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8step으로 완성하는 스피치 트레이닝 - 스텝별로 차근차근 따라하며 완성하는 스피치
배윤희 지음 / 시대인 / 2018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8 Step으로 완성하는 스피치 트레이닝 

 

사람은 성장하면서 여러가지 스펙을 준비해야 한다.

스피치도 그 중 하나라는 생각이든다. 과연 바꿀 수 있을까

스피치는 천성이 아니라 발전할 수 있는 능력이다라는 전제로 스피치 트레이닝을 하고 싶다는 생각을 늘 갖고 있었다.

이 책은 한번 읽고 끝인 책이 아니라 늘 곁에 두고 펼쳐보며 연습할 수 있는 기본기를 담은 스피치 교과서다.

발음, 호흡, 발성, 제스처’ 같은 스피치의 기본부터 ‘상황별 실전 스피치까지 모든 것을 담았다.

총 8 Step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Step 별로 하나의 훈련법을 다루고 있습니다.

준비하기 - 실전 트레이닝 - FINAL 트레이닝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실전 트레이닝에서 배운 내용을

FINAL 트레이닝에서 독자들이 직접 거울을 보며 소리를 내고, 손으로 써보며 연습할 수 있다.

실전 트레이닝에서 눈으로 읽어보기만 하고 책을 덮는 것이 아니라

직접 FINAL 트레이닝을 통한 꾸준한 연습을 할 수 있게 하여

집에서 학원 수업을 받는듯한 효과를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저자의 음성이 담긴 MP3 파일을 QR코드로 제공하여

직접 들으며 억양과 발음, 호흡의 올바른 예시를 따라할 수 있습니다.

요즘은 생각만큼이나 잘 표현하는 것이 중요한 시대인데

앞에 나가서 발표를 하거나 남들이 나에게 주목하는 것을 불편해 하는 분들을 위해

기초부터 연습할 수 있는 방법을 수록되어있다.

기본적으로 ‘발표불안 체크리스트’부터 ‘발표불안의 원인’을 스스로 진단해 보고

극복해 나가기 위한 ‘상황별 실전 스피치’까지 스피치의 모든 것을 담겨있다.

 

말하기는 타고나는 것이 아니라 훈련하는 것이란 걸 알게되었다.

이 책을 통해 말하는 것이 두렵지 않고 조금이나마 당당한 나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한끗 차이 디자인 법칙 - 우리를 사로잡는 신의 한 수 테드북스 TED Books 9
칩 키드 지음, 김성아 옮김 / 문학동네 / 2017년 11월
평점 :
절판


TED

한끗 차이 디자인 법칙

 

 

우리를 사로잡는 신의 한 수는 과연 무엇일까?

저자 칩 키드는 일반인에게는 생소하지만 미국에서는 유명한 그래픽 디자이너다.

이 책은 그의 디자인학 강의 같은 책이다.

좋은 디자인은 어떤 것일까라는 의문을 가지고

우리가 보게되는 다양한 시각적인 것들에 대해 명료함과

미스테리함사이의 어느 지점일까라는 생각을 하게 한다.

가령 우리가 잘 알고 있는 브랜드인 라코스테에 대한 설명이 있다.

로고 하나에 다양한 표현이 된 80개의 로고들이 만들어졌다.

그 표현들은 명료함과 미스테리함을 모두 아우르는 그래픽으로

함께 있기에 더욱 명료해지는 티셔츠 그래픽이였다.

그에 따른 저자의 쿨한 첫인상과 더욱 쿨해진 변형된 디자인의 첫인상을 갖게한다는 것을 설명해준다.

이런 형식으로 일상 속의 디자인에 대한 저자의 디자인적 해석들이 설명되어져 있는데

더 나아가 그런 디자인을 바라보면서 디자인적 판단력을 키우는 저자의 설명을 드을 수 있다.

또한 저자는 기억해두어야 할 디자인의 법칙 세가지를 각인시켜준다.

명료성은 핵심을 찌른다.

미스터리는 우리에게 희망을 준다.

좋은 인상을 오래 남길 수 있도록 늘 노력하라.

이 책을 통해 시선의 잡을 수 있는 디자인은 그것을 바라보도록 하기위해

표현되어지고 항상 우리를 멈추게 하고 있었다는 생각을 하게되었다.

저자의 건강한 비판의 중요성과 다른 방식으로 사물을 바라보는 방법들에 대해

저자의 시선과 함께 따라가 보길 추천한다.

또한 TED강연에서 그의 강의를 만나볼 수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