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가족 폴앤니나 소설 시리즈 4
김하율 지음 / 폴앤니나 / 2021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소설] 어쩌다 가족 - 김하율 (폴앤니나)


책 뒤표지 색이 정말 쨍합니다. 공부하면서 중요한 것은 눈에 잘 들어오라고 형광펜으로 칠하는데  

시험공부할 때 책에 형광펜 표시가 많으면 그만큼 봐야 할 내용이 많아서 부담이 될때가 있어요. 

가족도 그런 존재인 것 같아요. 중요한 만큼 무게도 큰 존재.

이 소설은 일곱 편의 가족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심각한 상황이지만 유쾌한 문장에 웃으면서 페이지를 넘길 때도 있었고   

상황이 심각하다 보니 짧은 문장에 멈춰 한참을 들여다볼 때도 있었어요.

신혼부부 특공, 전세난, 취업, 육아 등 

실제로 비슷한 상황에 놓여있다면 이 이야기들이 남 일 같지 않고 여러 의미로 와닿았을 것 같아요.

정말 이렇게까지라는 말이 절로 나오다가도  

현실이 더 하면 더 했지 덜할 것 같지 않다는 생각도 듭니다.

육아를 하고 있어서인지 출산 후 막 육아를 시작했던 시기가 생각나 

마더메이킹 이야기가 정말 공감이 많이 됐어요. 

그때의 아이 사진은 봐도 그때 쓴 일기는 다시 볼 엄두가 안날 정도로 몸도 마음도 힘들었거든요.

정말 일상에서 취향대로 호르몬제를 구입할 수 있다면 어떨까 궁금하기도 합니다.


흡혈귀 선녀가 나오는 피도 눈물도 없이를 읽으면서 

선택할 수 있는 가족과 선택할 수 없는 가족. 

법으로 맺어진 가족과 혈연으로 맺어진 가족. 

그 단순하면서도 복잡한 인연을 나는 어떻게 마주하고 있는지 새삼 생각하게 됩니다.

 

소설을 정말 재미있게 읽어서 작가님의 신작과 폴앤니나 소설 시리즈 다음 작품이 기다려집니다. 

특별한 가족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이 책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영어 그림책 매일 듣기의 기적 - 엄마표 영어의 성공과 실패는 ‘듣기 환경’이 결정한다!
고은영 지음 / 동양북스(동양문고) / 2021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자녀교육/영어듣기] 영어 그림책 매일 듣기의 기적 - 고은영 (동양북스)

세 아이를 엄마표 영어로 키운 경험과 노하우를 담은 책.

엄마와 아이가 웃으면서 책을 읽고 있는 표지가 참 보기 좋아요.

영어 공부가 중요하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듣기 환경이라는 것은 어떤 의미일까.

표지에 적힌 엄마표 영어의 성공과 실패를 결정한다는 '듣기 환경'에 대해 알고 싶어서

아이에게 듣기 환경을 만들어주고 싶어서 읽기 시작했어요.

아이가 자고 일어나면 바로 책을 펼칠 만큼 책을 좋아해요.

그래서 책도 많이 소장하고 있고 그중 영어 그림책도 많아요.

매일 같이 책을 읽어 주고 있지만 아직 말문이 터지지 않아 

지금 내가 제대로 하고 있는 것인가 불안하고 생각이 많았는데 이 책을 읽고 고민을 덜었어요.

무엇보다 아이에게 맞는 영어 노출 방법에 대해 생각해보게 됐어요.

투투텐 시드 프로젝트와 연령별로 어떤 부분을 중점으로 해야 하는지 정리되어 있어 많은 도움이 됐고

그림책마다 추천도서 유튜브 동영상 QR코드가 있어 편하고 좋았어요.

아이가 좋아할 것 같아 그림책 몇 권을 구입해 보여줬는데 반응이 좋아 기쁘고 만족스러워요.

아이 웃음에 덩달아 행복해집니다. 

투투텐 프로젝트 2년 후가 궁금하고 기대됩니다. 

지금의 불안함을 지난 일로 웃으면서 이야기하고 싶어요.

아이의 영어가 일상처럼 자연스럽고 놀이처럼 즐거웠으면 좋겠습니다.

엄마표 영어에 관심 있다면, 

아이에게 영어 듣기 환경을 만들어주고 싶다면 이 책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스키마와라시
온다 리쿠 지음, 강영혜 옮김 / 내친구의서재 / 2021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소설] 스키마와라시 - 온다 리쿠 (내친구의서재)


책 표지가 마음에 들어요. 

철거하는 건물 위 흰 원피스를 입은 소녀. 

애니메이션의 한 장면처럼 표지가 인상 깊어서 

소설을 원작으로 애니메이션 작품이 있을까 따로 검색했을 정도입니다.


이 책은 골동품점을 운영하는 형 다로와 동생 산타 그리고 의문의 여자아이 스키마와라시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책을 읽으면서 묘하게 오싹한 느낌이 들었어요. 

대놓고 무서운 이야기라고 시작하는 느낌이 아니라 이야기하다 보니 그냥 으스스 해지는 느낌.

오래된 물건이나 다른 사람이 사용하던 물건은 함부로 손대거나 주워오면 안 된다는 이야기도 생각납니다. 


내가 사용하고 있는 물건들, 내가 머무는 장소는 어떤 기억들이 깃들어 있을까 생각해보게 됩니다. 

추억의 물건이나 특정 장소에 가면 떠오르는 기억들이 특별하게 느껴지고 

어쩌면 내 주위에도 스키마와라시가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두께가 좀 있어서 읽는데 시간이 오래 걸릴 것 같았는데 

줄어드는 페이지가 아까울 정도로 재미있게 읽었어요. 

꼬리를 무는 궁금증과 시공간을 초월하는 이야기에 정말 몰입해서 읽었습니다.

책을 다시 한번 읽고 싶어요. 스키마와라시에 대해 알고 다시 읽는 느낌은 어떨까 궁금합니다. 

처음과 또 다를 것 같아요.


오싹하면서도 아련한 이야기. 북캉스 도서로 추천하고 싶은 책.

온다 리쿠 작가의 작품을 좋아한다면, 

스키마와라시가 궁금하다면 꼭 읽어보길 권하고 싶어요.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숲길, 같이 걸을래요?
허혜영 지음 / 앤에이북스 / 2021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에세이] 숲길, 같이 걸을래요? - 허혜영 (앤에이북스)


표지만 봐도 당장 사진 풍경 속으로 걸어가고 싶은 책. 

지금은 코로나19로 야외 활동을 자제하고 집에서 지내고 있지만 

평소 휴일이면 집에서 쉴지, 나가서 좀 걷다 올지 두 선택지 사이에서 고민할 때가 있어요. 

상황에 따라 다르지만 몸 상태를 봐서 가능하면 나가서 걷다 오는 편이에요.

걸으면서 주위 풍경도 다시 보고, 평소 가보지 않았던 길도 가보고.

그러다 혼자 훌쩍 여행을 떠나기도 합니다.

도심도 좋지만 자연을 느낄 수 있는 곳, 나무가 많은 산과 숲을 정말 좋아해요. 

숲에 들어서면 달라지는 공기. 진하게 나는 흙과 나무 냄새도 좋고 

봄이면 꽃이 피고, 여름이면 무성한 초록 잎, 가을이면 단풍.

계절마다 달라지는 풍경 보는 즐거움도 큽니다. 


책에는 서울의 다양한 숲이 소개되어 있습니다.

책을 읽으면서 간접적으로 그 시간, 그 장소를 함께 산책하는 기분이 들어요.

나무 사이로 난 길을 보면 숲에 들어간 것처럼 숨을 깊게 들이쉬게 됩니다.

이미 다녀온 장소도 있었고, 이렇게 좋은 곳이 있었나 새롭게 알게 된 장소도 많아요.

특히 이번에 아이와 함께 가기 좋은 숲길을 알게 되어 나중에 꼭 다녀오고 싶어요.

모르고 가도 좋지만 아는 만큼 보인다고 책 내용을 생각하고 보면 느낌이 또 특별할 것 같아요.


혼자도 좋고, 친구, 연인, 가족과 함께 해도 좋은 숲길. 

숲길 산책을 좋아한다면, 에세이를 좋아한다면 추천하고 싶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도마뱀도 아이스크림을 먹나요? 푸른숲 새싹 도서관 29
에타 카너 지음, 제나 피에초타 그림, 명혜권 옮김 / 푸른숲주니어 / 2021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림책] 도마뱀도 아이스크림을 먹나요? - 글 에타카너, 그림 제나 피에초타 (푸른숲주니어)

글 에타 카너 / 그림 제나 피에초타 / 역자-명혜권


지금 계절과 딱 어울리는 책. 동물들의 기발한 여름 생존기를 담고 있습니다.

도마뱀이 아이스크림을 잡고 있는 표지 그림이 재미있어요.

그림만 보면 젤 위에 있는 아이스크림은 망고나 솔티드 캐러멜,

가운데는 쿠키앤크림, 맨 아래는 딸기맛이나 체리 맛일까요?

맛이 다양해서 취향대로 골라 먹는 재미가 있는 아이스크림.

아이스크림이 먹고 싶을 때 아이가 이 책의 표지를 콕 찍는답니다.

날이 더워서 아이스크림을 자주 먹게 되는 것 같아요.


동물들의 겨울나기 내용을 다룬 개구리도 핫초코를 마시나요 책을 재미있게 읽어서

이 책도 아이가 보자마자 반겼어요.

다람쥐가 양산을 쓰고, 악어가 선글라스를 쓰고 있는 재미있는 동물 그림과

질문마다 네! 아니오! 신나게 소리 내서 읽어주게 되는 책.

책을 읽으면서 그동안 몰랐던 동물들의 여름 나기에 대해서도 배우게 됩니다.


책을 읽고 독후 활동으로 책에 소개된 동물들의 실제 모습을 찾아봐도 좋고

여름에 무엇을 하고 싶은지 그림을 그리거나 이야기를 해봐도 좋을 것 같아요.


코로나로 거리 두기 단계도 올라가고 기간도 연장되어

집에서 여름휴가를 보낼 계획인데

마스크를 쓰지 않는 그림 속의 동물들이 부럽습니다.

코로나가 하루빨리 종식됐으면 좋겠습니다.


동물을 좋아한다면, 동물의 여름 나기가 알고 싶다면 이 책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