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한테 할아버지가 다녀갔다며. 그렇게 해서 나는 할아버지에게서 가장자리가 타버린 입체 누드사진과 당신이 쓴 기나긴 글의 도입부를 전해받게 됐다

-알라딘 eBook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김연수 지음) 중에서 - P2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고난에 찬 한국 현대사는 개인의 삶을 모두 똑같게 만들어버렸으니까.

-알라딘 eBook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김연수 지음) 중에서 - P27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러나 해가 저물어도 그 빛은 키 큰 나무 우듬지에 걸려 있듯, 꿈은 끝나도 마음은 오랫동안 그 주위를 서성거릴 수밖에 없는 법이다. 그런 까닭에 인생은 우리가 예상하는 것보다 조금 더 오래 지속된다.

-알라딘 eBook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김연수 지음) 중에서 - P25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하지만 이제 할아버지는 이 세상의 것은 그 무엇도 바라보지 않는 것 같았다. 할아버지의 시선은 어딘가 다른 곳을 향해 있었다.

-알라딘 eBook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김연수 지음) 중에서 - P24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러니까 내가 하고 싶은 말은, 지금도 이게 꿈이 아니라면, 언젠가 우리는 이미 한번 만난 적이 있을지도 모른다는 뜻이야. 네가 그때 김제에 온 게 분명하다면. 알겠니?

-알라딘 eBook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김연수 지음) 중에서 - P23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