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리 아레나
후카미 레이이치로 지음, 김은모 옮김 / 엘릭시르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야기 소재는 참신하고 특이했다고 인정하지만 비데 쓰고 나서 건조 없이 바로 바지를 올린것 같은 이 찝찝한 느낌은 뭘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