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표현하는 연습 - 남들 앞에서도 나답게
전훈 지음 / 여름오후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다움이라는 것은 과연 무엇일까? 이제 해를 넘어가기 이틀도 채 안남았지만, 나는 내가 가끔은 어색하다. 나다운 나.. 그게 과연 어떠한 모습일지에 대해 의문이 드는 요즘이다. 나는 내가 나를 제대로 알지 못하고 나를 잘 표현하지 못하는 편이라는 것을 알고 있고, 그러한 모습에서 조금이나마 벗어나고 싶은 바람으로 이 책 나를 표현하는 연습을 읽게 되었다.

 

저자는 나답게 나를 표현하기 위한 9가지 연습 방법을 제시해주고 있었다. 남 앞에서 떨지 않고 말하기 위한 집중력 쌓기, 진짜 내 느낌과 내 감정을 알아채는 감각 훈련, 내 표현을 풍부하게 만드는 상상력 활용하기, 다양한 표정과 매력적인 목소리를 담는 신체 훈련, 다른 나를 발견하고 표현하는 매직 이프, 남의 입장이 되어 말해보는 롤 플레이, 수줍은 성격을 바꾸는 단계별 자기 노출, 걱정과 불안을 떨쳐버리는 나와의 대화, 삶의 다양성을 받아들이는 관점 바꾸기가 바로 그것들이었다. 연기라는 것은, 비단 연기자들만이 하는 영역이라고 생각했었다. 하지만 저자는, 배우들이 하는 연기가 우리가 우리를 알기 위해 우리를 좀 더 잘 표현하기 위해 알아야 하는 영역이라고 설명해주고 있었다. 나는 내 감정이 얼굴에 잘 드러나는 편이라서 곤란할 때가 한 두 번이 아니다. 어쩔 때는, 내 의도와는 다르게 타인이 받아들이기도 해서 난감한 경우도 있다. 그래서 어떻게 하면 남들처럼 포커페이스를 유지할 수 있을까 고민도 많이 하고 그랬던 경험이 있다. 저자는 나와 같이, 자신을 표현하는 데 익숙하지 않은 사람들을 위해 이 책을 통해서 연습의 중요성을 강조해주고 있었다.

 

아직은 저자가 일러주는 연습 방법들이 몸에 익숙하지는 않은 게 사실이다. 하지만, 2020년 새해에는, 매일매일 한걸음씩 더 나아가서, 저자의 가르침대로 나의 감정을 포용하고 나의 모습을 더 이해해서 행복한 하루 하루를 보내는 나를 마주하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