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 사라졌는지 모르고 지냈다. 
잃은것을 잊은 것으로 해두었다. 
그러면 그건 거기 있었다.
- P112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