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것이 F가 된다 S & M (사이카와 & 모에) 시리즈 1
모리 히로시 지음, 박춘상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5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신도 소장은 바로 얼마 전에 누군가에게 살해당한 거라고 모에는 생각했다.

더구나 소장이 잘 아는 인물이다.·······

소장은 그 인물을 봤으면서도 등을 보인 채로 하던 일을 계속했다.········

살이나는 지금 연구소 안에 있다.

마가타 박사님을 죽인 범인과 동일 인물일까?

분명 그렇겠지. 모에는 직감했다.

 

 

마가타 시키 박사가 두 팔과 다리가 절단된 채 며칠 전 죽었고

소장마저 헬리콥터 안에서 칼을 맞고 죽었다.

범인은 누구일까?

어떤 방법으로 밀실에 들어가서 박사를 죽인 것일까?

이때 마침 소장과 함께 헬리콥터를 타고 연구소를 방문한

미가타 시키 박사의 여동생 미키.

미가타 시키 박사는 해리장애를 겪고 있다.

 

모에와 사이카와는 이 밀실 살인 사건을 해결할 수 있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