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 공지다. 방구석과 회사 파티션에 짱박혀 2월 21일부터 4월 말까지 낮술 마시는 날 빼고 만날 읽기를 진행한다. 이번에 무게를 둔 건 산도르 마라이다. 산도르 마라이가 20세기 중반에 쓴 <유언> 1939, <결혼의 변화> 1941, <이혼전야> 1944가 계획되어 있고, 이것으로 산도르 마라이의 번역서는 몽땅 읽게 된다. 독후감 읽으셔도 돈 안 받는다. 구체적인 일정이 아래와 같지는 않을 것이다.

 

  폴스타프의 산도르 마라이 떨이 하기

 

  1독. 3월 둘째 주, 산도르 마라이 <유언>

 

 

  2독. 3월 둘째 아니면 셋째 주, 산도르 마라이 <결혼의 변화. 상>

 

 

.


  3독. 2독 후 곧바로. 산도르 마라이 <결혼의 변화. 하>

 

 

.

 

  4독. 3월 셋째 주 아니면 넷째 주, 산도르 마라이 <이혼전야>

 

.

.

.

.


  또 독서 공지다. 독서 공지 하고 연달아 또 책 읽는다고 공지글 쓰는 게 하나도 미안하지 않지만, 독서모임 죽어도 안 하는 나는 이번에도 집구석에서 중국의 현대 희곡을 읽는다.

  출판사 ‘연극과 인간’의 중국현대희곡총서 시리즈의 14번에서 17번까지다. 1번부터 13번까지는 2019년에 읽은 바 있으니 이제 연속성을 확보하게 된다. 2020년에 출간한 책들로 궈스싱의 <바둑인간>, 멍징후이의 <떠돌이 개 두 마리>, 쉬잉의 <로비스트>, 위룽쥔의 <손님>을 3월부터 4월 말까지 두 달에 걸쳐 적당히, 내 맘대로 읽을 예정이다. 현대 중국희곡만 읽으면 좀 섭섭하니까 중국전통희곡총서의 현재까지는 마지막 순서인 <진중자>도 해치울 예정이다.

 

폴스타프의 중국 현대 희곡 읽기

 

  1독. 언젠지 아몰랑. 궈스싱 <바둑인간>

 

 

  2독. 글쎄 언제나 읽을까? 멍징후이 <떠돌이 개 두 마리>

 

 

  3독. 내가 언젠지 모르는데. 쉬잉 <로비스트>

 

 

  4독. 설마 네가 알겠니. 위룽쥔 <손님>

 

 

  5독. 언젠가 읽겠지. 왕런제 <진중자>


  21. 01. 24.

 

  어떠셔? 비슷했나? 그 분하고.

 


댓글(25) 먼댓글(0) 좋아요(2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부만두 2021-02-24 09:04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강의도 해주셔야 합니다?

Falstaff 2021-02-24 09:10   좋아요 1 | URL
아이고, 제 주제에 뭔 강의를요. ㅋㅋㅋㅋ

유부만두 2021-02-24 09:34   좋아요 1 | URL
그래야 비슷하죠.^^

noomy 2021-02-24 09:3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ㅋㅋㅋㅋ 너무 비슷해서 놀랬습니다

Falstaff 2021-02-24 09:34   좋아요 2 | URL
아, 그렇습니까? ㅋㅋㅋㅋ 드디어 한 건 했군요! ㅋㅋㅋㅋㅋㅋ

noomy 2021-02-24 11:24   좋아요 2 | URL
늘 그분의 초인적인 강의 공지를 보고 감탄을 금치 못했는데 Falstaff 님의 유머도 감탄을 자아 내는군요 ㅋㅋ

Falstaff 2021-02-24 11:29   좋아요 1 | URL
ㅋㅋㅋㅋ 고맙습니다.
전부터 한 번 써보자고 했다가 오늘에야 ㅋㅋㅋㅋㅋ

han22598 2021-02-24 10:14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ㅍㅎㅎㅎ 똑같은데요. 무료인것만 빼고 ㅋ

Falstaff 2021-02-24 10:22   좋아요 2 | URL
ㅋㅋㅋㅋㅋ 이거 재미난데요. 은근히도 아니고 노골적으로 재미있어요. ㅋㅋㅋ

잠자냥 2021-02-24 10:3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정말 촌철살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잠자냥 2021-02-24 10:3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전 맨 마지막줄 안 보고도 알아차렸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문제는 폴스타프 님은 책 다 *읽으실* 거잖아욬ㅋㅋㅋㅋㅋㅋ

Falstaff 2021-02-24 10:46   좋아요 2 | URL
ㅋㅋㅋㅋ 진짜 재밌어요.
한 번 해보시든지. ㅋㅋㅋㅋㅋㅋ
물론 전 위에 올린 것들 적어도 5월 초까지는 다 읽을 겁니다. ㅎㅎㅎ

coolcat329 2021-02-24 19:34   좋아요 2 | URL
아 저도 첫문장 보면서 이 묘한 기시감은 뭐지? 읽으면서 이거 그 분인데...그 분...ㅋㅋㅋㅋ

수연 2021-02-24 10:5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폴스타프님 강의도 진짜루 해주셔야죠. 온라인으로 어떠세요? 전 중국쪽은 따라갈 자신 없지만 산도르 마라이는 따라갈 자신 있어요. :)

Falstaff 2021-02-24 11:30   좋아요 2 | URL
아이고, 아이고, 완전 아마추어가 자꾸 이런 말씀 들어서 간땡이가 붓기 시작하면 큰 일 생깁니다. ㅋㅋㅋㅋㅋ

페넬로페 2021-02-24 11:2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 책중 읽은 책이 하나도 없어요^^
폴스타프님의 독서공지에 책에 대한 정보를 얻습니다^^
재미있어서 살짝 웃기도 했어요**

Falstaff 2021-02-24 11:31   좋아요 2 | URL
저도 저 책들 가운데 읽은 거 하나도 없어요. ㅋㅋㅋㅋㅋ
웃으셨다니 기분도 좋고 어깨도 으쓱으쓱 거립니다. ^^

단발머리 2021-02-24 19:2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재미있고 유익한 공지사항이었습니다. 다른 분들도 모두 즐거워하시는군요.
그 분이 이 글 읽으셨나 모르겠네요. 그게 궁금하군요^^

Falstaff 2021-02-24 20:32   좋아요 1 | URL
ㅋㅋㅋㅋㅋ 설마 그분께서 일개 서생이 장난으로 한 번 해 본 걸 보고 설마, 설마, 설마, 언짢았겠습니까.
상쾌했으리라 생각하겠습니다. 이제 패러디도 생길 만큼 유명해진 거니까요. ^^

coolcat329 2021-02-24 19:3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하하하하하하하 🤣🤣🤣🤣🤣카레 맛있게 먹다 뿜을 뻔 했습니다. 노란 색 안 지워지는데 큰일날 뻔 했어용!

Falstaff 2021-02-24 20:33   좋아요 2 | URL
아하, 재미 있으셨다면 백퍼 이상 성공입니다. 처음부터 웃자고, 웃자고 한 얘기거든요. ㅋㅋㅋㅋㅋ

막시무스 2021-02-24 19:3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로쟈체에 반해서 수강신청을 하려는데 어캐해야 해요?ㅎ

Falstaff 2021-02-24 20:35   좋아요 2 | URL
음하하하.... 그건 제가 조언을 드릴 수 없는 문제네요.

붕붕툐툐 2021-02-24 23:0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정말 폴스타프님의 이런 재치는 어디서 나오는 걸까요? 읽는 동안 너무너무 재밌고 즐거웠어요~ 저에겐 함께 읽자는 얘기로 들리네용!!ㅎㅎ

Falstaff 2021-02-25 09:11   좋아요 1 | URL
ㅎㅎㅎ 이렇게 얘기해주시니, 아이 고마워라... ㅋㅋ
산도르 마라이는 함께 읽어도 괜찮은데 책이 다 품절이나 절판이고요,
중국희곡은 워낙 대중적이지 않아서 권하기는 좀 그렇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