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 함께 : 저승편 3 - 개정판 신과 함께 개정판 시리즈
주호민 지음 / 애니북스 / 2017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신과 함께: 저승편 3

판결을 내리겠다.
독시지옥에 해당하는 중범죄...
해당사항 없음.
가족과 친구의 공덕에 의한 가산점. 소량 있음.
독사지옥의 연좌제를 접하게 된 죄인들은 대부분...... 가족과 친구들이 자신을 위해 공덕을 쌓아주길 간절하게 빈다.
너는 좋은 가족과 친구들을 두었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은...
네 자신이 후에 그들에게 공덕이 되겠구나.
네 가족과 친구들이 죽어서 여기까지 오게 되는 날에는 그들은 너로 인해 많은 가산점을 받을 것이다.
그리고 먼저 간 네 생각을 하겠지.
착하게 살아줘서 고맙다고...
그리고 나 독사지옥의 변성대왕은 피고인 김자홍에게 무죄를 선고한다.

아주 깨끗한 영혼이 환생대기 중이라는군요.
환생부 친구에게 전해주시오.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탄현동 XX번지에...
한 달 반 전쯤에 갓 태어난 아기를 잃은 젊은 부부가 살고 있소.
그 부부에게 우선적으로 잉태시켜달라고 전해주시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과 함께 : 저승편 2 - 개정판 신과 함께 개정판 시리즈
주호민 지음 / 애니북스 / 2017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신과 함께: 저승편 2

착하게 살 걸 그랬네요.
저승에서 제일 많이 하는 말이 그겁니다.

느닷없이 찔려서 받는 고통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비수...
비수가 되어 가슴에 꽂히는 것.
그것은 함부로 내뱉은 말입니다.
그래, 남은 추는 작관추...
‘망언’의 추.
거짓을 전하여 오해를 불러일으켜 서로 다투게 하는 말.
전해서는 안 될 말을 전해 서로 미워하게 만드는 말.
상대방의 자존심을 건드리는 말.
다른 사람을 욕보이는 말.
이런 말들은 비수가 되어 다른 이의 심장을 깊숙이 찌르지요.
오관대왕의 설명처럼 말로 짓는 죄는 너무 많아...

모든 것은 자홍 씨가 생전에 쌓아온 없으로 결정되는 것입니다.
죄를 지었으면 죗값을 치르는 게 저승이니까요.
다만 저는 험난한 지옥 여정을 비교적 안전하게 헤쳐나갈 방법을 찾거나 재판에서 저승시왕들이 놓치고 넘어가는 부분을 짚어줄 뿐입니다.
최소한 억울하지는 말아야죠.
결론은, 자홍씨가 착하게 살아오셔서 통과한 거예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과 함께 : 저승편 1 - 개정판 신과 함께 개정판 시리즈
주호민 지음 / 애니북스 / 2017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신과 함께: 저승편 1

걱정 마세요. 저승의 모든 변호사는 공짜니까.
대신 생전에 남을 위해 쓴 돈에 따라 저승에서 선임하는 변호사가 달라집니다.
생전에 남에게 많이 베푼 사람은 유능한 변호사가 기다리죠.
반면 한 푼도 안 쓴 사람은 초군문 역에서 변호사가 기다리지 않습니다.
사실 자홍씨 같은 분들이 제일 많죠. 아예 안 낸 건 아니지만 미미한.
그런 분들에겐 염라국에서 무료로 변호사를 대주죠.
그러고 보니 제 소개가 늦었군요. 염라국 군선 변호사 진기한입니다.

김자홍
1971년 서울 출생
1978년 한천초등학교 입학
1984년 상신중학교 입학
1985년 일산으로 이사
1987년 백신고등학교 이박
1990년 민국대학교 경영학과 입학
1994년 육군 5사단 전역
1997년 도양물산 입사...

이건 그냥 이력서잖아요...
어디 살았고 어느 학교 무슨 과를 나왔고 어느 회사를 다녔는지 그딴 것들에 관심 있는 건 이승입니다......
여긴 저승이고요.

부모님은 뭐 하시죠?
같이 샤셨나요?
아뇨. 귀농하셔서 시골에서 농사짓고 계세요.
연락은 자주 드립니까?
아니오...

잠깐만 기다리십시오. 한 명이 남았소.
차사님, 갓난아기가 무슨 죄가 있다고 데려가십니까.
저희 같은 늙은이나 데려가시지요.
이것이 이 아이의 운명이오.

이게 뭔지 알겠느냐.
너희 부모의 흉부 엑스레이 사진이다.
이승의 엑스레이와는 조금 개념이 다르지.
이 하얀 점들이 뭔 줄 알겠느냐.
네가 부모의 가슴에 박은 못이다.
박힌 못을 빼낼 수는 있지만 구멍은 남는단다.

제 1 진광대왕(秦廣大王)
도산(刀山)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7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처음으로 심판한다.
‘도산’이란 말 그대로 칼이 뺴곡히 심어진 험한 산을 뜻한다.

제 2 초강대왕(初江大王)
화탕(火蕩)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2.7일(14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공덕이 없는 죄인을 펄펄 끓는 무쇠솥에 빠뜨린다.

제 3 송제대왕(宋帝大王)
한빙(寒氷)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3.7일(21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부모에게 불효한 자를 얼음 속에 가두는 형벌을 내린다.

제 4 오관대왕(伍官大王)
검수(劍樹)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4.7일(28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업칭이라는 저울로 죄의 무게를 재서 죄가 무거운 사람을 시퍼런 칼날이 우거진 숲으로 떨어뜨린다.
살생, 절도, 음행, 망언, 주사 이렇게 다섯 가지 죄를 다스린다고 해서 오관대왕이다.

제 5 염라대왕(閻羅大王)
발설(拔舌)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5.7일(35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염라대왕도에는 망자가 지은 죄를 업경으로 비추어보는 장면이 등장한다.
업경을 통해 죄인이 살아오며 입으로 지은 죄악이 얼마나 되는지를 심판하여, 죄가 무거운 자는 혀를 길게 뽑아 그 위에서 소가 밭을 갈게 하는 형벌을 내린다.

제 6 변성대왕(變成大王)
독사(毒蛇)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6.7일(42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살인, 강도, 강간 등 중범죄자들이 독사 지옥에 갇힌다.
제 7 태산대왕(泰山大王)
거해(鋸骸) 지옥을 다스리며, 제 7주째 사후 7.7일(49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돈을 듬뿍 받고 나쁜 음식을 대접한 자, 쌀을 팔아도 되를 속여 적게 준 자를 심판한다.

제 8 평등대왕(平等大王)
철상(鐵床)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백 일째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제 9 도시대왕(都市大王)
풍도(風塗) 지옥을 다스리며, 사후 일 년이 되는 날 망자의 죄를 심판한다.

제 10 오도전륜대왕(伍道轉輪大王)
흑암(黑闇) 지옥을 다스리며, 죽은 지 삼 년 째에 마지막 심판을 받고 생전의 업(業)에 따라 육도윤회의 길로 나선다. 이 왕에게 마지막 심판을 받은 후 다시 태어날 곳이 결정되므로, 오도전륜대왕도에는 지옥, 아귀, 축생, 인간, 아수라, 천상 등 육도(六道, 六途)의 장면이 등장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부녀의 탄생 2 - 초보도 할 수 있는 결혼 준비 이야기 유부녀의 탄생
환타(김환타) 지음 / 애니북스 / 201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동명의 드라마에 시즌 2까지 단행본으로 나온 것을 보니 독자들에게엄청난 인기가 있었나보다. 인터넷 연재는 얼핏 보니 시즌 4까지 나온 것 같다. 읽는 내내 격려와 위로가 되었다. 현실적인 조언은 당연하고.
----------------------------------------------------------------------------------------------

완벽히 타인이었던 두 사람이 한 가족이 되는 과정인데 너무 쉬우면 더 이상하다 서로 싸우고 고생도 하면서 몰랐던 부분도 알게 되고
내 가족과 배우자가 친해지는 데는 시간이 제법 걸린다
효도는 셀프, 명절이나 부모님 생신 등은 양가에 똑같이, 부모님 앞에서는 없는 칭찬도 만들어서 하기
결혼식은 목적이 아닌 지나가는 과정, 너무 완벽한 결혼식을 준비하려고 하기보다는 미숙해도 그 나름의 과정으로 받아들이고 즐길 수 있으면 좋겠다. 결국 결혼식보다 더 중요한 건 결혼 후에도 잘 사는 것일 테니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부녀의 탄생 1 - 초보도 할 수 있는 결혼 준비 이야기 유부녀의 탄생
환타(김환타) 지음 / 애니북스 / 201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친구에게 소개받아 구매했다.
여러 말 필요없이 강추!
-----------------------------------------------------------------------------------------------

결혼, 꼭 낭만적인 이유로 결심하는 것은 아니더라?
부모님에게도 마음의 준비가 필요하다(아무리 나이 많은 자식도 떠나보낼 땐 서운한 듯)
상견례는 평화회담처럼(사전 준비가 매우 중요)
부모님은 자식 돈을 이렇게 소중하게 여기시는데 왜 나는 쉽게 받으려고만 했던 걸까. 이날 비로소 진정한 의미의 경제적인 독립이 무엇인지 깨달았다.
남들이 하는 뻔한 결혼식, 거기에는 다 이유가 있다. 바로 최소 비용으로 최대 효과를 내는 시스템이라는 것. 친지인사+손님접대+식사+사진촬영=두 시간 만에 해결!
발품을 열심히 판다면 색다른 스타일로 할 수도 있지만 당시 우리에게 결혼식이란 같이 살기 위해 거쳐야 할 관문에 불과했다.
과정은 간단하게 마음은 진솔하게
결혼 준비가 힘든 건 확실히 정해진 규칙이 없기 때문에 주변사람 하는 대로 알음알음 하다 보니 자꾸 남과 비교하게 되고...
결혼 준비는 외교관처럼
나쁜 말은 알아서 걸러내고 좋은 말로 번역해서 양가에 전달하는 것
단 하루라도 여자로서 최고로 예뻐지는 기분은 나쁘지 않다
완벽히 타인이었던 두 사람이 한 가족이 되는 과정인데 너무 쉬우면 더 이상하다 서로 싸우고 고생도 하면서 몰랐던 부분도 알게 되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