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산맥 핸디북 세트 - 전10권 태백산맥
조정래 지음 / 해냄 / 2013년 12월
평점 :
품절


한손에 딱 들어오고 좋네요^^ 예전 삼중당문고 만합니다. 글씨크기작아서 눈아프다는 말있어서 걱정했는데, 읽는데 문제 없네요^^ 책 여백을 약간 줄이고 폰트를 조금 더 키웠어도 좋았을뻔 했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스물 아홉, 용기가 필요한 나이 - 방구석에만 처박혀 있던 청년백수 선원이 되어 전 세계를 유랑하다
김연식 글.사진 / 예담 / 2015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세월호 사건때 어떻게 경험많은 선장이 그렇게 무책임할 수 있었는지, 또 그렇게 막중한 책임을 지는 선장을 어떻게 계약직으로 할 수 있었는지. 또 그 사건을 왜 구조적인 문제라고 하고 그 내부를 더 파헤쳐야 이후의 예방이 가능하다고 하는지.


이 대목을 읽고 조금 이해가 갔다.

휴, 어쩔수 없지. 독일 땅에 선장이 있으니 나는 내려간다. 선장은 뼈 있는 말을 남기고 체념하듯 선교를 떠났다. 통신기술이 발달하면서 육상 사무실의 참견은 세밀해졌다. 이제 한 달에 세제를 몇 통이나 쓰는지고 감시한다. 그러니 선장의 권한은 점점 줄어들어 요즈막에는 판단자가 아니라 보고자로 전락했다. 판단력이 퇴화한 선장들은 해바라기처럼 본사의 지시만 기다린다. 그러니 절체절명의 상황에서 중요한 시기를 놓치기 일쑤다. -스물아홉, 용기가 필요한 나이 174p중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든 빛깔들의 밤
김인숙 지음 / 문학동네 / 201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많은 사람들이 읽어봤으면 좋겠습니다.

문학동네 2015 봄호에 추천서평이 실려있습니다.

작가 대담이 나오는데 이분이 스무살에 신춘문예 당선될만큼 거의 천재급으로 한국문단에서 독보적인 작가라고 하십니다.

그 글도 읽고 이 책도 꼭 읽어보시길.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5-08-06 14:17   URL
비밀 댓글입니다.

라스콜린 2015-08-06 16:14   좋아요 0 | URL
그렇군요..

라스콜린 2015-08-06 16:16   좋아요 0 | URL
저는 한국문단의 현실을 잘 알 수 있다는 뜻에서 쓴 글이니, 우선 읽어보시고 사시길..

라스콜린 2015-08-06 16:42   좋아요 0 | URL
문동15봄호 113p에서는 ˝0.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이런 작가가 미스터리의 문법을 본격적으로 차용하기로 마음먹으면 바로 이런 소설이 나온다˝ ˝그때만 해도 나는 그게 이렇게 빨리 가능할거라고는 짐작도 못했다. 달리 말할 것도 없이 삼십년 작품할동을 통해 쌓아올린 내공이란 이런것이다. 과연 이 소설을 읽고 `재미`가 있느니 없느니 할 이가 있을지 궁금해진다. 나는 자신있다˝ 라고 까지 하고 있습니다.
 
스물 아홉, 용기가 필요한 나이 - 방구석에만 처박혀 있던 청년백수 선원이 되어 전 세계를 유랑하다
김연식 글.사진 / 예담 / 2015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굿.^^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문학동네에 실린 글을 보고 김인숙씨의 소설을 읽어보았습니다. 문학동네에서는 이렇게 까지 말하더군요. 이건 거의 스릴러다, 한국소설이 이렇게 재미있을 수가 있나, 이렇게 쓰면 누가 한국소설을 재미없다고 하겠나..


.....





....



예...


댓글(1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cyrus 2015-08-05 22:0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제 비평가의 칭찬 일색의 호평을 거의 믿는 독자는 없을 겁니다. 이러니까 그들만의 리그라고 하죠.

CREBBP 2015-08-05 22: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제가 궁금한 건.. 진짜요?

라스콜린 2015-08-05 23:48   좋아요 0 | URL
잇츠리얼 한번 읽어보세요~

라스콜린 2015-08-05 23:49   좋아요 0 | URL
문동에 특집비슷하게 다루었습니다 금방찾으실듯(2015 봄호)

CREBBP 2015-08-05 23:50   좋아요 0 | URL
진짜로 재미있는지도 궁금하네요 ㅎ

라스콜린 2015-08-05 23:51   좋아요 0 | URL
헉....;;;;

라스콜린 2015-08-05 23:53   좋아요 0 | URL
저렇게 쓴건 인터넷식으로 저도의 ㅇㅇㅇ이런식으로 해석을 해주셔야합니다^^; 기네스님 너무 진지하게 리뷰할동하셔서. 저는 가볍게 의견피드백하다보니 반어법쓰기 어렵네요^^;;;

CREBBP 2015-08-05 23:59   좋아요 0 | URL
헉 가볍게 쓴 말인데 ㅎㅎ 근데 누가 리뷰를 `재미있다`라고 쓰나요. 문동에서 그랬다는 게 웃겨서 믿어지지가 않네요. 그건 그 책에 대해 그냥 아무 생각이 없을 때 쓰는 말 아냐요? 그래서 진짜로 너무 재밌으면 문동에서도 그런 말을 하나 기싶어서 여쭈었던 말.

라스콜린 2015-08-06 00:02   좋아요 0 | URL
ㅎㅎ그런뜻이셨군요 그럼 그 `문구`는 나오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제가 기억나는데로 축약한 것이니까요^^ㅎㅎ 문동에 김인숙작가 특집비슷하게 작가대담-작품론-작가론 실려있는데 그중에 작가대담에 저런 취지의 말이 나옵니다

라스콜린 2015-08-06 16:41   좋아요 0 | URL
`재미`라는 표현이 확실히 있네요.. 그런데 앞의 대담에 있는 것이 아니라 뒤의 작품론(황현경)에 있습니다.. 그리고 스릴러라고 한게 아니라 미스터리 라고 했군요. 그 내용중에(문동15봄113p) ˝0.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이런 작가가 미스터리의 문법을 본격적으로 차용하기로 마음먹으면 바로 이런 소설이 나온다˝ ˝그때만 해도 나는 그게 이렇게 빨리 가능할거라고는 짐작도 못했다. 달리 말할 것도 없이 삼십년 작품할동을 통해 쌓아올린 내공이란 이런것이다. 과연 이 소설을 읽고 `재미`가 있느니 없느니 할 이가 있을지 궁금해진다. 나는 자신있다˝ 라고 하고 있네요

CREBBP 2015-08-06 16:46   좋아요 1 | URL
평론이란 걸 쥐뿔도 모르지만 재미있네 대단하네 내공이 어쩌구 하는 말들은 딱히 그 소설에 대해 아무런 정보도 주지 못하좃. 그냥 자기 주관적인 생각을 떠드는 건데 그걸 평론가라는 권위 위에서 하면 독자를 뭐로 아는 건지 답이 될 것 같습니다. 적어도 허접한 리뷰를 쓸 때조차 재미있다 없다라는 표현은 가급적 정말로 정말로 쓰기 싫어 성의 없이 쓸 때를 빼놓고는 안쓰는데 말이죠.

라스콜린 2015-08-06 16:56   좋아요 0 | URL
아무튼 그 뒤의 내용은 안읽었었습니다.. 서평 머리글에 위와같은 소개이후 본문시작전에 ˝이 소설에는 결정적 반전이 세가지 있고, 이 글에는 스포일러가 있다 이를 원치않을 독자를 위해 우선은 그 반전직전까지의 이야기만 간략히 소개한다˝ 여기까지 읽고 드디어 한국문학의 숨어있는 흑진주를 찾았구나! 하는 마음에 언릉 김인숙 모든 빛깔들의 밤을 예약하고 며칠을 기다려서 받고 네시간반동안을 투자해서 다 읽었죠.....(읽으면서.투자한 시간과 노력때문에. 좀 화남요 ^^;) 그리고 이제 서평의 나머지 부분을 읽어보려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