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은 어떻게 죄가 되는가
매트 타이비 지음, 이순희 옮김 / 열린책들 / 2015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회 불공정에 관한 책은 많지만 미쿡 사회에서 일어난 사례를 중심으로 들여다본 책이어서 흥미롭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중국어 어휘의 달인이 되는 법 : HSK 5급 중급편 중국어 어휘의 달인이 되는 법
한민이 지음 / 사람in / 2015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HSK 5급을 준비 중인 데 어휘만 체계적으로 정리한 단어장이 필요했다.

신간으로 나온건 데 딱 맘에 든다.

책 크기는 딱 요정도~~ 너무 크지도 작지도 않고 단어장으로 적당하다.

 

20150911_144541_resized.jpg


 

가장 맘에 들었던 부분은 QR 코드다.

cell phone으로 딱 찍으면 바로 음성이 나와서 너무 편하다.

명사, 대명사, 동사...이렇게 품사별로 단어가 정리되어 있구,

무엇보다 예문이 풍부해서 좋았다.

<관련표현>으로 알아두면 유용한 문장들도 들어있다.

깔끔하게 잘 편집되어 있어서 눈에 쏙쏙 들어오고 공부할 맛 나는 단어장이다.


 

20150911_143803_resized.jpg


20150911_144008_resized.jpg


 

요렇게 뜻이 비슷한 어휘들을 2~3개씩 묶어서 미묘한 차이점을 예문을 통해 비교해 놓아서 좋다.

꼭 5급 준비 중이 아니더라도 중국어 초급에서 중급으로 넘어가는 분들 체계적으로 어휘력 늘리는 데 너무 좋은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호모도미난스 - 지배하는 인간
장강명 지음 / 은행나무 / 2014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장강명님 책을 연달아 세 권을 읽었다.

'장강명이 대세다'는 말에 동의할 만큼 각각의 책이 같은 작가가 쓴 게 아닌 듯 색깔이 다르고

모두 흡입력과 몰입도가 최고인 소설이었다.

그 중 개인적으로 호모도미난스가 가장 흥미진진했다.

인류의 진화를 다룬 SF소설인데 영화 한 편을 보고 난 느낌이다. ^^b

 

언젠가는 인류가 다시 한 번 진화의 과정을 겪겠지만

인간이 '정신조종능력'을 가지는 건 무리수일 것 같다.

하지만 곧 미국에서부터 의무화 된다는 '베리칩' 생체이식과정을 보면

인간이 조만간 인간을 지배하고 조종하게 될 세상이 올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두려움이 앞선다.

<영화 [킹스맨]에서도 생체칩 이식으로 인간을 로봇처럼 조종하는 장면이 나온다.>

 

어차피 나같은 '보통사람'의 미래가 '지배하는 자'에 의해 결정되어지는 거라면....

내가 지금 이러고 살 이유가 있을 까...

지금...나....SF 상상에 푸우욱...빠졌다...

 

 

작가님 ! 다음 작품도 SF로 한 편 더 부탁드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소로우처럼 살라 - 행동하는 자유인, 소로우가 월든 숲에서 찾아낸 삶의 본질 다른 길, 자기만의 삶 2
박홍순 지음 / 한빛비즈 / 2015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독서 중 잠시나마 힐링되는 시간이었으면 좋겠습니다.실천은 장담 못 하니까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한국이 싫어서 오늘의 젊은 작가 7
장강명 지음 / 민음사 / 2015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국이 싫어~!" 라고 종종 말해왔던 나로서는

이 책 제목을 보고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하하

20대 후반 여자가 1인칭 시점으로 풀어 낸 이야기는

친구와 만나서 한참 수다 떠는 것을 들어 준 듯 생생하고 재미있었다.

 

주인공 계나가 한국이 싫어서 호주로 떠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우리나라 행복지수가 세계 하위인게  비단 개인 문제인 지 생각해 볼 일이다.

물론 행복은 어떤 상황에서도 자신이 마음먹기에 달려있지만....

우리나라 현 주소를 보면 이 사회 속에 살고 있는 우리가 행복하기 어려운 이유도 분명 있다.

부의 세습이라고 했던가.

20대까지 열심히 스펙쌓고 , 잠자는 시간 이 외의 삶을 돈을 버는 데 올인하여 노력을 다해도

 당장 먹고 살기에 급급할 뿐 노후 대책도 힘든게 한국 젊은 세대의 초상이다.

내 소유 집 한 칸 마련하기 힘들다.

미친듯이 공부해서 연고대 이상 가서 잘 풀린 케이스가 대기업 일꾼으로 일하다가 40대에 쫒겨나기.

현실이 너무 빠듯해서 삶을 즐길고 행복을 느낄 여유가 많지 않다. 

 

해방 이 후 신자유주의 체제로 우리나라가 대기업, 다국적기업을 위주로 엄청난 경제성장을 이룰 수 있었으나

이제 부의 재분배와 복지에 사회적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때이다.  아니 사실 늦었다.

그런 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첫째, 우리 국민들이 더 똑똑해 져야 한다. 혁명이 필요하다.

민주주의 국가라지만, 국민의 반은 투표에 관심없거나 , 국민의 다수는 언론에 속고 있거나, 이런 국민들이 밀어 준 정치인들에 의한

민주주의의 실현은 사실상 엘리트 독재주의나 다름없다.

우리나라가 이대로 계속 기득권의 이익에 부합하는 쪽으로 흘러간다면

대다수 국민의 삶은 돈과 시간을 평생 대기업에 , 자본가에 바치는 노예의 삶과 다름 없을 것이다.

 

내 삶이 끝나기 전에

"한국이 좋아서" 라는 책이 또다시 베스트셀러가 될 날이 오기를 기대해 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