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싸우고 다 가지는 기도부전승
김종춘 지음 / 토기장이(토기장이주니어) / 2005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행운의 우연이 찾아온다

사람과 일의 선택에 생사와 화복이 뒤따른다. 함부로 선택하지 말고 신중하게 선택하라. 일단 선택했으면 끝까지 책임지라. 당장의 이익과 손해를 따지지 말고 인생을 통틀어서 보라. 당대는 물론 후대와 내세까지 계산에 넣어라. 천륜과 인륜을 저버리지 말고 도리와 사리를 지키라.

바른 선택과 착한 행실이 쌓이면 행운의 우연이 찾아온다. 하늘을 감동시키면 하늘이 보답한다. ˝여호와여, 주는 사랑과 자비가 풍성하셔서 각 사람이 행한 대로 갚아 주시는 분이십니다˝(현대인의성경, 시편 62편 12절). www.everceo.kr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교회 밖에서 승리하는 무한창조 뉴크리스천 - God's Way
김종춘 지음 / 21세기북스 / 200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절해고도의 절대 고독

그 누구보다 더 개별적으로 친밀하게 생전의 예수님을 따랐었지만 말년의 사도 요한이 외딴섬에서 더 깊이 깨달은 예수님은 우주적인 차원이셨다. 그의 요한복음과 요한계시록에 드러난 예수님은 우주의 창조주이시고 또한 심판주이시다.

절해고도의 절대 고독에서 그가 객관적으로 낯설게 경험한 예수님께는 인간의 족보 따위가 필요 없다. 예수님은 우주의 처음과 마지막이신 것이다. ˝내가 볼 때에 그의 발 앞에 엎드러져 죽은 자 같이 되매 그가 오른손을 내게 얹고 이르시되 두려워하지 말라. 나는 처음이요, 마지막이니˝(성경 요한계시록 1장 17절). www.everceo.kr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교회 밖에서 승리하라 - 무한경쟁시대 크리스천 현실주의
김종춘 지음 / 21세기북스 / 2007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홀로 걸으며 생각을 정리하라

걸으면 심신이 풀리고 생각이 정리되며 새 생각이 떠오르기도 한다. 그래도 답을 찾지 못할 때가 더 많다. 상자 안이 아니라 상자 밖에 답이 있기 때문이다. 걸으면서 정리되는 생각의 틈새로 예수님의 말씀이 침투하면 의외의 답이 돌출된다. 홀로 걸으며 어지러운 생각을 정리하자.

상자 안의 생각을 서로 연결하고 융합해 새 생각을 만들자. 상자 안의 빈틈으로 예수님을 초대하자. 궁극적인 답은 예수님, 예수님의 말씀, 성경의 약속이다. ˝그분이 말씀하시고 성경을 풀어 주실 때 우리 마음이 뜨겁지 않더냐.˝

˝그들과 함께 음식 잡수실 때에 떡을 가지사 축사하시고 떼어 그들에게 주시니 그들의 눈이 밝아져 그인 줄 알아보더니 예수는 그들에게 보이지 아니하시는지라. 그들이 서로 말하되 길에서 우리에게 말씀하시고 우리에게 성경을 풀어 주실 때에 우리 속에서 마음이 뜨겁지 아니하더냐 하고

곧 그때로 일어나 예루살렘에 돌아가 보니 열한 제자 및 그들과 함께 한 자들이 모여 있어 말하기를 주께서 과연 살아나시고 시몬에게 보이셨다 하는지라. 두 사람도 길에서 된 일과 예수께서 떡을 떼심으로 자기들에게 알려지신 것을 말하더라˝(성경 누가복음 24장 30-35절). www.everceo.kr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교회 밖에서 승리하라 - 무한경쟁시대 크리스천 현실주의
김종춘 지음 / 21세기북스 / 2007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심리적 설교나 영적 설교를 하면 성도들을 사로잡을 수 있다.

지적 설교나 사회적 설교를 하면 성도들을 괴롭게 할 수 있다.

성도들의 감성과 영성만 터치하고 지성과 사회성을 방치한다면 최면술사다. www.everceo.kr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내 인생을 바꾸는 10초
김종춘 지음 / 매일경제신문사 / 2012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누구나 지치게 마련입니다. 잠시 쉬며 재정비할지언정 물러서지는 말아야 합니다. 함께 응원가를 부릅시다.

˝석사 논문을 3권 썼다. 책도 13권 썼다. 지금 2권 더 준비 중이다. 나름대로 꾸준했다. 그럼에도 늘 부대끼는 부족감이 있다. 지구력이다. 인생의 결정적인 고비마다 되돌아보면 용두사미로 끝난 적이 더러 있었다. 끝까지 완주해내는가.˝ www.everceo.kr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