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 인형의 집>을 리뷰해주세요.
꿈꾸는 인형의 집 푸른숲 작은 나무 14
김향이 지음, 한호진 그림 / 푸른숲주니어 / 2009년 5월
평점 :
절판


 
내가 작가라는 이름이 달고 싶어 공부할 때

어느 동화작가와의 만남의 자리가 있어 딱히 누군지도 모르고 가서 만난 분.

 

바로 달님은 알지요의 김향이 선생님이었다.

그분의 현재 나이를 알고는 있지만 그분의 작품으로는 전혀 그것을 알아챌 수가 없다.

왜냐하면 매일 매일 동화속 주인공으로 사시니까.

 

그분이 인형을 좋아한다는 이야기를 예전에 곁다리로 들었는데 그분이 인형 책을 내셨다.

어쩌다 세계 여러나라의 인형 모습으로 모티브를 잡으셔서 썼겠구나 하고 읽었는데

인형을 낳는 일을 하셨더군.

 

그것도 너무나 숭고하게 죽은 인형을 사랑스런 인형으로...

 

이러한 점을 늘 본받고 싶다.

---------------------------

<책 내용>

 

인형할머니 김향이님의 집에 살고 있는 인형들이 밤마다 저마다 살아온 이야기를

몰래 엿들은 김향이작가님이 비밀을 누설하는 책이다.

 

각 인형들은 자기가 기억하고 싶은 추억을 예쁘거나 슬프거나 괴로웠더라도 자기 이야기를 쏟아낸다.

 

하지만 벌거숭이로 왔던 @@는 현재의 자기 모습을 부끄러워하며 제 이야기를 숨겼다.

인형할머니의 손에 벌거숭이 인형은 최고 예쁜 아가씨 셜리템플로 다시 태어났다.

 

----------------------------

나는 김향이 작가님의 집에 함께 있으면서 그 벌거숭이 인형을 받은 순간부터

마지막 순간까지 인형의 집에 함께 있는 착각이 들었다.

 

개인적으로는 릴리가 주인 주릴리와 함께 탈출하는 이야기에서 손에 땀을 쥐며 이야기를 들었다.(?)

 

세상 모든 것이 어린이책 모티브가 되고,

아무리 나이가 많아지더라도 동심을 잃지 않는 법까지 함께 경험한 것 같아 기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파도야 놀자 비룡소의 그림동화 204
이수지 지음 / 비룡소 / 200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파도와 소녀

 

 



 

 

파도야~~~ 놀~~~자

 

 

 

 

은서는 바닷가에 갔어요.

 



 

아빠, 엄마와 함께 갔지요.

은서는 파도를 보자마자 파도와 장난을 시작했어요.

 

 



 

우리집에 왜 왔니? 왜 왔니? 왜 왔니?

 

 



 

꽃 찾으러 왔단다. 왔단다. 왔단다.

 

무슨 꽃을 찾으러 왔느냐 왔느냐?

 

은서 꽃을 찾으러 왔단다. 왔단다.

 



 



 

 



 

그렇게 은서는 파도와 신나게 놀고

 

사랑하는 아빠 손을 잡고 돌아왔답니다.

 

파도야~~

 

내일 또 놀~~~~ 자!!!

 

 

 

앗 액스 박스 

 원문보기 http://blog.naver.com/kmr3849/10006838398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두 개의 달 위를 걷다 블루픽션 (비룡소 청소년 문학선) 33
샤론 크리치 지음, 김영진 옮김 / 비룡소 / 2009년 5월
평점 :
품절


 
가슴이 먹먹하다.

그러면서도 왠지 모를 설레는 느낌이 가슴으로 스며온다.

 

내가 청소년 시절에 이 책을 읽었다면 참 좋았겠다는 아쉬움까지 든다.

 

"여고생 나"는  질풍노도의 시기에서 막연한 이야기들을 써가면서 느낌표가 아닌 ? 가 늘어갔었다.

 

13살의 샐이 품고 있던 물음표와 그녀의 주변 사람, 새롭게 만난 사람들로 인해 꽤 많은 부분이 느낌표로 변했을거라 짐작한다.

 

그의 모카신을 신고 두개의 달위를 걸어 볼 때까지 그 사람을 판단하지 마세요.

누구나 자신만의 일정표가 있다.

인생에서 뭐가 그리 중요한가?

슬픔의 새가 당신의 머리 위를 나는 것은 막을 수 없지만,

당신 머릿속에 둥지를 트는 것은 막을 수 있습니다.

우물이 말라 봐야 미로소 물의 소중함을 안다.

 

완전 감동의 책이다.

 

우리가 엄마의 자궁에서 배꼽을 떼어내고(타의의 의해서겠지만) 삶을 살고 있다.

 

그러면서도 끊임없이 엄마의 사랑을 갈구하면서도 내 인생을 살아가야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할아버지 할머니가 샐에게 보여주는 여유는 샐이 이러한 삶의 지혜를 얻게 하고자 한 현명한 처세였을 것이다.

 

은서가 얼른 자라서 이 책을 읽고 함께 마음을 나누는 날이 빨리 오길  바란다.

그럼 나도... 늙겠지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자신만만 안전 왕 - 우리 아이 안전지수를 높여 주는 14가지 이야기 자신만만 시리즈 4
양승현 지음, 김민정 외 그림 / 아이즐북스 / 2008년 11월
평점 :
절판


아이들을 가르치면서,

아이들을 키우면서 내가 교육보다 우선시하는 것이 바로 안전이다.

 

아무리 잘 가르쳐도 크게 다치면 무슨 소용일까.

아무리 똑똑해도 안전사고는 일어날 수 있는 아이들...

 

은서가 이 책을 읽고 실천으로 옮겨주길 바라며 은서에게 내밀었다.

언제나 그렇듯 앉은 자리에서 14개의 에피소드를 다 읽어버리는 녀석.

 

요즘 만화에 너무 빠져 정독을 못할까봐 걱정했는데 기우였던 것 같다.

 

엄마 : 은서야, 책 내용이 뭐야?

은서 : 응... 어린이집에서 안전교육 받았을 때처럼... 응... 뭐든 조심하라는 거야.

 

(끙... 그래서 재미없다는 거냐???)

 

엄마 : 엄마는 아직 안 읽어봤는데 어떤 게 재미있어?

은서 : 이건 재밌는 책이 아니고, 잘 읽고 기억해야 하는 책이야. 그리고 엄마도 다 읽어봐야지. 그래야 은준이에게 잘 가르쳐주지...

 

(기지배. 늘 잘난체야!)

 

그래서... 나도 읽었다...

 

엄마 : '나홀로 집에' 읽었지? 은서는 혼자 집에 있을 때 함부로 문을 열어주거나 엘리베이터에서 주의할 점 잘 알지?

은서 : 응.

엄마 : 엄마는 은서는 걱정이 없지... (기살려 주려고) 우리 은준이가 걱정이지...

은서 : 엄마, 은준이는 아직 혼자 집에 있거나 엘리베이터를 혼자 타면 안 되는 나이 아냐? 엄마가 늘 함께 해야지.

 

에궁... 알았다. 기지배야.

 

8살 은서는 이제 엄마에게 번번히 이긴다.

나도 이제 전략을 조금 바꾸어야겠다.

 

어쨌든 은서가 야무지게 자기 안전을 위해 숙지할 것들은 잘 알고 있는 것 같아 대견하지만 앞으로도 또 조심! 조심!!!

 

---------------------------------

<책내용>

 

자신만만 안전왕은 아이들 일상생활 주변 전반에 걸친 "위험"에 대해 이야기로 풀어내는 안전교육입니다.

집 안에서의 안전.

학교에서의 안전.

자전거, 인라인 등 탈것 중 안전.

거리에서의 안전.

성폭력으로부터의 안전.

응급 처치.

낯선이로부터의 안전.

혼자서 집을 지킬 때 안전.

그 외의 신변 안전.

화재 시 안전.

자연재해로부터의 안전.

 

이러한 다양한 위험요소에서 아이들이 침착하게 행동하거나 당황하지 않도록 주의를 주는 내용을

재미있게 담아내고 있습니다.

 

글을 쓴 양승현 작가는 두 아이를 키운 엄마답게 다양한 에피소드를 상황에 맞게 잘 그려냈더군요.

그리고 뒤에 늘 있는 고마운 페이지.

엄마의 가이드북같은 내용의 부록이 참으로 고마운 책이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자신만만 건강 왕 - 건강한 생활 습관을 길러 주는 14가지 이야기 자신만만 시리즈 3
차보금 지음, 김민정 외 그림 / 아이즐북스 / 2008년 8월
평점 :
절판


자신만만 시리즈가 우리 은서를 자신만만한 1학년으로 잘 키우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새롭게 만난『자신만만 건강 왕』을 보자마자 바로 앉아 읽기 시작하는 우리 은서.

 

이 책에는 스스로 몸을 소중히 여기고 건강하고 튼튼하게 자라도록 돕는 이야기들이 있다.

 

엄마가 늘 하는 잔소리 속에 있었던 내용들이겠지만 아이들에게 다가가는 방법이 다르다.

그래서 은서는 더 잘 알아들었을 것이다.

왜 엄마가 외출 후 손을 씻으라고 하는지, 왜 일찍 자야하는지, 왜 TV나 컴퓨터를 오래 하면 눈이 안 좋아지는지... 등 원래 엄마가 했던 잔소리가 녹아있는데도 별로 거부감이 없다.

오히려 제 지식이 늘어남을 자랑하며 엄마에게 설명해 준다.

그리고 스스로 뚱뚱하지 않다고 낙천적으로 여기던 녀석이 비만에 대한 이야기를 보고는 운동을 해야 한다며 요즘 줄넘기 삼매경에 빠져 있다.

 

수동적인 자세보다 능동적인 실천을 불러일으켜주는 고마운 책이다.

 

그리고 자신만만 시리즈에서 좋은 점은

부모를 위한 가이드 페이지가 있어서 참 좋다.

 

그 페이지로 엄마의 상식도 넓힐 수 있고 지금 시기에 아이들에게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쪽집게 과외를 해주는 페이지들이다.

 

<책 목차>

 

자신만만 건강 왕 : 건강한 생활 습관을 길러 주는 14가지 이야기

건강의 중요성 -도깨비 방망이도 소용 없어!
깨끗해야 하는 이유 - 난, 꼬질이 괴물이 좋아!
청결한 습관 - 깨끗해진 꼬질이 괴물
이를 닦아요 - 슈슈맨의 비밀
5대 영양소가 몸에서 하는 일 - 희한하고 끔찍하고 재밌는 전시장
키 크는 습관 - 아기돼지 삼 형제와 늑대
바른 성장을 위한 자세 - 똑바로 콩쥐와 구부정 팥쥐
비만은 병을 불러요 - 뚱뚱 나라로 놀러 오세요
잠의 중요성 - 슈슈맨도 자야 해!
몸에 좋은 음식, 몸에 나쁜 음식 - 최고의 간식을 찾아라!
예방를 맞는 이유 - 주사는 정말 싫어!
눈에 좋은 습관, 눈에 나쁜 습관 - 반짝 왕자와 흐릿 왕자
감기, 이렇게 물리쳐요 - 감기에 걸린 슈슈맨
건강의 신호등, 똥 - 안녕! 난 똥이야

책 속 부록
엄마와 함께 보는 자신만만 건강 왕
키 쑥쑥, 몸 튼튼! 자신만만 건강 상식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