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윰마루작은도서관 리딩푸드놀이 3차시는 20일 월욜팀, 23일 목욜팀 모두 백설기 만들기로 마무리했다.

아이들이 직접 쌀가루를 체에 내려 설탕과 코코아가루를 섞어 찜기에 넣고 한 칸씩 견과류로 꾸몄다. 떡이 익어가는 15분 동안「똥떡」을 읽어주고 떡과 똥이야기로 시끌시끌할 즈음 백설기 완성!

2천번의 실패를 한 에디슨처럼 우리도 실패를 통해 깨달았다. 월욜 한 모둠은 떡찌는 시간 20분에 설탕을 많이 넣어 너무 달고 한 층은 죽이 되었고, 목욜 한 모둠은 김이 옆으로 새어나와 떡이 안익어서 다시 얹어 쪘다.ㅠ

자기 떡을 나누는 게 아까워 망설이는 아이들, 쫄깃쫄깃 맛있다며 폭풍 흡입하는 녀석들도 예뻤다. 함께 만들고 나누어 먹느라 집에 가져갈 수 없어 안타까워하는 모습도 사랑스러웠다.

사진공유한 단체톡에 엄마들이 감사의 댓글을 주렁주렁 남겼다.

˝방학특강으로 좋은 체험 기회 주셔서 감사해요. 또 함께하고 싶습니다~^^˝(*찬맘)

˝엄마도 해본적 없는 떡도 만들고 유익한 시간이었어요. 그동안 아이들에게 재밌고 좋은 시간 보내게 해주셔서 감사했어요~^^ 다음 특강도 기대할게요!˝(*연.*호맘)

˝가까운 곳에 거주해서 저희가 특혜를 많이 받은것 같아 다른분들께는 죄송할 따름입니다. 추후에도 아이들의 감성을 자극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또 만나 뵙고 싶어요. 항상 건강하세요ㅡㅡㅡㅡ˝(*윤.*율맘)

˝*인이가 어제 하나하나 설명해주었어요. 옆 조는 김이 안빠져서 넘넘 쫄깃거리고 맛있었대요~^^그동안 수고 많으셨어요. 고맙습니다~˝(*인맘)

˝리딩푸드 수업 덕분에 아이들 행복하고 재미있는 시간 잘 보냈습니다. 많은 즐거움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이들에게 잊지 못할 좋은 추억이 생겨서 너무 좋았어요^^ 그동안 고생 많으셨어요!˝(*희.*준맘)

이 외에도 개인톡으로 감사 댓글을 많이 주셨는데, 개인톡으로 온 건 답한 후 바로 삭제를 해서 기록을 남기지 못한다.ㅠ


댓글(6)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서니데이 2017-02-25 07: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순오기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순오기 2017-02-25 09:02   좋아요 0 | URL
막내랑 광화문 갑니다~광주시청앞에서 곧 출발합니다!!♥

yureka01 2017-02-25 08:2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경험의 맛이 쫄깃쫄깃 하겟네요.^^.

순오기 2017-02-25 09:05   좋아요 0 | URL
쫄깃쫄깃한 경험의 맛을 오래 기억하겠죠~^^

단발머리 2017-02-25 09: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도서관에서 만드는 떡이라~~~ 아이들이 너무너무 좋아했겠네요. 코코아 가루 백설기는 특히 맛있어 보입니다. 수고 많으셨어요, 순오기님^^

순오기 2017-02-25 09:09   좋아요 1 | URL
떡만드는 도서관으로 아이들이 기억하겠죠~^^ 덕분에 제가 할 수 있는 떡이 늘어갑니다~♥
 

혜윰마루작은도서관 리딩푸드놀이 3차시 1월 25일에 끝났는데 포스팅이 늦었다.

설맞이 바람떡 만들기로 저마다 솜씨를 발휘하여 달인 혹은 장인에 버금갈 친구들도 있었다. 예쁘게 꾸미느라 떡상자를 채워갈 욕심은 부리지 않았지만, 미니 상자를 채워 간 떡을 식구들과 나눠먹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는 감사의 댓글이 단체톡에 주렁주렁 달렸다.

아이들이 좋아하고 엄마들도 좋은 추억 만들어줘 고맙다며 만족도가 높았다. 2월에도 하면 좋겠다는 요청이 많아 월. 목욜 2팀 신청받아 6회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꿈꾸는섬 2017-02-02 00:1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리딩푸드독서 너무 훌륭해요.
바람떡 예쁘게도 빚었네요. 맛있었겠어요.
새해에도 활기찬 나날들 보내시고, 멋지세요.
건강하시고 행복한 날들 되세요.

순오기 2017-02-03 03:52   좋아요 0 | URL
아이들이 엄청 좋아하고 떡도 정성껏 만들었어요.
반응이 좋아 2월에도 2팀 모집해서 6회 진행해요!^^
 

혜윰마루작은도서관(월곡2동주민센터3층)에서 ‘작은도서관활성화지원‘ 리딩푸드놀이 지도사과정을 수료한 분들의 재능기부로

겨울방학특강 리딩푸드놀이 초등1~3학년 3회(참가비 1만원) 총49명을 모집하여 각각 1차시 수업을 마쳤다.

리딩푸드놀이란 책을 읽고 다양한 식재료를 활용한 표현활동으로, 먹으면서 할 수 있는 걸 아이들은 최고 장점으로 꼽는다!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혜윰마루작은도서관(월곡2동 주민센터 3층)에서 2016년 9월 26일부터 12월 19일까지 매주 월욜 오후에 진행한 리딩푸드놀이 지도사 과정(강사:이명주, 대한독서문화예술협회) 12차시를 종강했다.

그림책과 연계한 독후활동으로 음식재료를 활용하는 흥미로운 프로그램이다. 참가한 22명 중 취업과 개인사 등으로 중도탈락 혹은 수업일수가 부족한 수강생을 제외한 15명이 수료했다.

이 중 7명이 겨울방학특강으로 초등 대상 리딩푸드놀이 프로그램에 재능기부로 참여한다. 수료생들이 실습을 겸한 재능기부 프로그램에 열심히 참여하면 1년 후엔 충분히 유료강사로 활동할 스펙이 쌓일 것이다!!♥

종강 후 수강생들의 소감은...

ㅁㅅ: 광산구 카카오스토리 보고 참여했는데 태교에 도움되고, 아이들과 함께 책+놀이를 할 수 있어 좋다.
ㅎㅇ: 처음엔 나하고 안맞는다. 이걸 왜 했지~ 그만둘려고 했었는데, 하다보니 재밌어서 잘 마쳤다.
ㄱㅎ: 작년에 혜윰마루 리딩푸드에 아이를 참가시켰었는데... 엄마가 배워 아이들과 함께 해서 고마운 시간이 됐다.
ㅅㄱ: 4회부터 참여했는데 아이들과 함께 하듯 상상하며 즐거웠다. 강사님의 독특한 목소리와 열정, 책읽는 스킬을 배워서 좋았다.
ㅇㅅ:작년에 책놀이지도사 과정을 마치고 기다렸다 참여한 리딩푸드놀이 지도사 과정은 업그레이드로 많은 도움이 될 듯...
ㅅㅅ: 손자 손녀가 오면 실내놀이가 걱정됐는데 덕분에 많은 도움이 됐다. ㅅㅇ: 오후라서 참여하고 수료증 받아 좋다.
ㅎㅈ: 고민하다 참여했는데 2회부터 잘했다고 생각. 4학년 딸이 월욜마다 친구들을 데려와 실습하고, 먹을 게 아닌 날은 아이들이 섭섭해했다~^^
ㅈㅅ: 학부모독서회에서 책읽어주기 봉사하는데, 리딩푸드놀이로 병설유치원에서 재능기부도 하고 보람있었다.
ㅅㅈ: 숲유치원에서 아이들과 커피그림을 그려보았다.
ㄱㅎ: 독서지도사 공부 후 책읽어주기만 할 땐 지루했는데, 리딩푸드로 아이템 업그레이드로 좋다.
ㅇㅈ: 아이들한테 그림책을 많이 읽어줄 수 있어 좋았다. 등등~ ^^

♥아이들이 유치원이나 학교에서 돌아올 시간이라, 엄마들 대상 도서관 프로그램을 오후에 하는 건 모험이었는데... 생각보다 많이 참여하고 수료할 수 있어 다행이었다. 내년엔 전반기에 리딩푸드놀이 지도사 중급을 개설하기로 의기투합하였다!!^^


댓글(8)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하늘바람 2016-12-20 08:5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언니 사는 동네에 참 좋은 프로그램이 많네요.
요즘 언니가 선물해주신 쌍둥이 할매식당을 아들이 신나서 읽어요

순오기 2017-01-04 13:56   좋아요 1 | URL
여기 프로그램은 내가 기획하니까 이용자들에게 설문도 하고
트렌드를 앞서나가는 아이템을 찾기도 하지요~^^

하늘바람 2016-12-20 08:5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빨간 숄 참 잘 어울리세요

순오기 2017-01-04 13:56   좋아요 2 | URL
해마다 겨울이면 빨간 목도리로~ ㅋㅋ

하늘바람 2017-01-05 07:02   좋아요 1 | URL
최고여요

2016-12-20 11:47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17-01-04 13:57   좋아요 2 | URL
3년전 여름.겨울방학에 아이들 대상으로 하던 프로그램인데
성인들을 지도자로 키워서 도서관에서 봉사활동도 하면 좋을 듯해서...^^

하늘바람 2017-01-05 07:0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도 가까우면~
 

 

방학특강으로 고려인마을 지역센터 아이들과 독서원예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시립도서관지원금으로 구입한 책들이다.

 

<그림 없는 책>은 8월 18일 용인 느티나무도서관에서 봤던 책이다.

'다른 사람들과 같이 보고 싶을 만큼 재미있게 읽었던 그림책을 올려주세요' 라는 안내글과 

그 옆 독서대에 올려진 책 중에 하나였다. 

이 책은 제목처럼 그림이 하나도 없는데, 이 책에 써 있는 모든 글자를 소래내서 읽어야 한다.

어떤 글자가 써 있는지 책을 펴보면 누구라도 깔깔대며 읽게 되는 책이다.

지역서점에 주문한 책이 다 준비돼서 가지러 간 날, 그 곁에 사는 지인을 만나 같이 저녁을 먹고 북카페에서 이 책을 보여줬더니 당장 그 자리에서 이 책을 사고 싶대서 내 책을 선물로 주고 다시 알라딘에서 구입했다. 이 책은 보는 누구라도 그 매력에 퐁당 빠져들게 될 것이다!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