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Immortal Life of Henrietta Lacks (Paperback, Large Print)
Skloot, Rebecca / Large Print Press / 2011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정말 이거는 인생 책이다. 암세포는 세포분열을 어느 순간 끝내고 죽는 보통 세포랑 다르게 계속해서 분열을 해서 암세포인 걸로 알고 있다. 생물학 수업 들으면서 HeLa cell에 대해 종종 들었었는데, 대학 졸업 때 쯤 이 책을 알게 됐다. 아마 지식채널e에선가 처음 봤고, 58년인가 자궁경부암으로 죽은 이 사람이 당시 흑인이었기 때문에 아무 병원이나 갈 수도 없었고 존스홉킨스 병원에서도 별도의 colored출입구를 통해서 가게 됐는데 이미 손을 쓸 수 없는 거지… 의사는 동의도 안 구하고 환자의 자궁경부암세포를 일부 채취했고 그게 훗날 생물학 의학계에서 대학마다 갖고 있는 헬라 셀…이 된 거고. 헬라셀을 사용한 연구가 오만가지인데 정작 그의 아이들은 힘든 삶을 살고 있었고. 르포에 가까운데 어찌나 소설보다 더 읽기가 힘든지 읽는 내내 엄청 울었다. 나중엔 눈에 팅팅 붓고.
이 책은 진짜 인권쪽으로 혁혁한 공을 세웠지 않나 싶다.
해리포터, 지킬박사와 하이드씨의 기묘한 경우, 시간을 정복한 남자 류비셰프와 함께 내 탑5다. 뭐랄까 세상이 살만하다고 느끼고 싶을 때 읽는 책들. 비소설 가운데는 단연 one and only다. 어려운 책은 한글로도 읽지 않기 때문이다 ㅋㅋㅋㅋ
그러고 보면 난 늘 찰스 디킨스! 윌키 콜린스! 토마스 핀천! 마가렛 애트우드!를 외치며 그 처돌이라고 주장했는데 베스트에는 엉뚱한 사람들 뿐. ;; ㅋㅋㅋ 뭐 어찌됐든 좋은 게 좋은 거. +_+

최근 판에 남길 걸 그랬나;;
리디아 강 너무 기대 된다. 읽으려고 줄세운 책들이 너무 많고 읽는 속도도 느리고 답답해에에에에!!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21-01-14 10:09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페르소나님의 리뷰 읽고 번역본 있나 찾아봤더니 있지만 오래전에 절판된 책이네요. 재입고 알람 신청해두고 왔습니다.

Persona 2021-01-14 10:17   좋아요 1 | URL
헐! 정말 절판됐네요. ㅠㅠ 작가가 헨리에타 랙스 재단도 만들고 도서 수익금일부도 그리로 들어가는 걸로 알고 있는데 아쉽네요. ㅠㅠ 좋은 책인데.

미미 2021-01-14 10:4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인생책이라니..저도 이런책 원서로 막 읽고싶어요! 근데 현실은 해리포터 사놓고 1권보다 가 작년에 멈춤ㅋㅋ 덕분에 자극되기도 하고요. 매일 조금씩이라도 읽어볼까봐요.

Persona 2021-01-14 10:49   좋아요 2 | URL
네네! 저도 맨처음 시작은 로알드달이랑 해리포터 시리즈로 시작했어요. 첫 챕터는 졸다가 읽다가 졸다가 읽다가 하면서요. 시리즈나 한 작가로 쭉 보면 그 작가가 잘 쓰는 어휘에 익숙해지다보니 그 작가거는 속도가 확 붙고 그러다보면 어휘량이 늘어서 조금씩 나아지는 거 같아요. 암기 못하는 편인데도요. 저도 하루에 40분씩 읽어서 해리포터 6권까지 8개월간 읽었던 것 같아요. 처음엔 반 챕터 읽는데 40분 걸렸는데 이 시리즈가 갈수록 두꺼워지잖아요? 나중에 가면 각권 읽는 속도가 비슷비슷하더라는 기억이 있습니다. ㅋㅋㅋㅋ 두꺼운 걸 1권 읽는 시간만큼 읽으니 좀 빨라진 거겠죠? ㅋㅋ
파이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