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역사 1 - 메디치가에서 아마존까지 비즈니스 코믹 시리즈 5
미타니 고지 지음, 히다카 쇼 그림, 김은혜 옮김, 호시이 히로부미 시나리오 / 비씽크(BeThink)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비즈니스라고 하면 사업을 하고 회사를 경영하며 일하는 비즈니스맨들과 관련이 있지 내 일상과는 상관없는 단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나 역시 그런 사람 중 하나였다. 내가 사업을 할 게 아니니 나와는 크게 상관없는 분야라 생각한 것이다. 그러나 포괄적으로 생각하면 우리가 사용하는 화폐부터 일상 생활 속 모든 것이 비즈니스와 관련되어 있다. 비씽크에서 출간된 비즈니스 코믹 시리즈는 현대 사회인으로 살아가며 직장생활을 하고, 각종 비즈니스의 대상 혹은 비즈니스를 하는 사람으로서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쉽고 재미있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해 주는 책이다. 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역사는 비즈니스 코믹 시리즈 5,6권으로 14세기 르네상스 시대의 메디치 가문에서부터 21세기 비즈니스 혁신의 역사까지 폭넓은 시대를 아우르는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70가지 비즈니스 모델, 200개의 기업, 140명이 넘는 기업가들의 이야기가 담긴 비즈니스 역사서라고 보아도 좋다. 


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역사 제 1권에서는 메디치 가문에서부터 아마존까지, 중세시대에서 산업사회가 발달하는 2000년대 초반까지의 비즈니스 모델의 역사에 관해 다루고 있다. 1권에서는 25개의 모델, 45개의 회사와 65명의 사업가를 소개하며 산업사회의 발전과 비즈니스 모델 변천사를 보여준다. 우선 비즈니스 모델의 개념과 정의를 다루어준다. 어떤 가치를 어딘가에서 조달, 창조해 타인에게 제공함으로써 수익을 얻는 것을 비즈니스로 정의하고 이를 위한 비즈니스 모델이 시대의 흐름에 따라 어떻게 변하여왔는지 보여준다.  

교황청과도 손을 잡으며 비즈니스 영역을 확장시킨 메디치 가문의 사례, 대도시형 종합할인점인 K마트를 탄생시킨 해리 커닝햄의 사례, 저렴한 가격으로 자동차를 대중화하는 데에 앞장선 포드의 사례, 갈아끼우는 날을 발명하여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낸 질레트의 사례, IT산업의 시작인 1990년대~2000년대에 인터넷의 발명과 비즈니스 산업에 관한 이야기 등 흥미로운 이야기들이 많다. 비즈니스를 하는 사람들이라면 과거의 사례를 돌아봄으로써 스스로 혁신을 하기 위한 밑바탕이 될 것이고, 그렇지 않더라도 교양을 위해 읽어두면 좋을 내용들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