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테마여행 1
장열곤 외 지음 / 서울문화사 / 2001년 7월
평점 :
절판


지난 여름 유럽여행을 준비하면서 서점서 찾아보았던 많은 서적들중에 이 책이 눈에 띄었다. 여름휴가겸 학회발표겸 해서 떠나는 여행인지라 많은 준비를 못했지만, 독문학을 전공한 친구와 독일의 여러도시, 체코의 프라하, 그리고 영국의 런던을 돌아볼 계획을 세웠다. 실제 지난 8월에 열흘 일정으로 찾아가본 유럽은 대단한 문화와 유적이 있는곳이었다.

그 때는 이 책을 통해 우리가 가려고 했던 곳들만 참고삼아 읽어보고 많은 도움을 받았지만, 유럽에서 돌아온 후 다시금 앞장부터 천천히 그 밖의 나라들을 포함하여 읽어보니 감회가 새로웠다.

이 책은 다른 여행서적과 달리 문화기행에 촛점을 맞추었고, 잘 알지 못하던 많은 유럽문화 유산을 소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그곳으로 가는 방법도 상세히는 아니지만 대략적으로 소개되어 있어 여행계획을 짜는데도 도움이 많이 된다. 다만 소개부분이 비교적 적은분량이라 전체적으로 여행소개책자를 벗어나지 못하는 아쉬움이 많았다. 그래도 유럽에 '문화기행'을 떠나고자 한다면 한번쯤 일독하고 가는것도 좋을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Mainstream English for All Occasions
고재숙 지음 / 한언출판사 / 2001년 7월
평점 :
절판


집에도 이미 몇개의 영어회화 관련 책들이 있지만, 유학중인 친구들이 권해준 이 책은 그야 말로 살아있는 영어회화 사전이라 할만하다. 워낙 많은 수의 영어관련 서적이 쏟아져 나오지만, 그래도 제대로 된 책 고르기가 수월치 않은게 사실이다. 그러나 이런책 한권 가지고 일독하고 활용하게 된다면 영어회화 실력이 부쩍 늘수밖에 없을것이다.

'for all Occasions'이라 제목이 되어있지만, 실제 책 내용을 보면 미국에 가서 생활하거나 유학하거나 혹은 여행을 하는중에 발생되는 상황별 문장이 중심이다. 두 사람의 대화체 문장으로 표현되는건 아니지만 흐름을 따라가다보면 자연스레 상황별 대화체 문장에 익숙해지게 된다. 이 책을 통해서 실생활에 유용한 손쉽게 회화를 익힐수 있을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김성곤의 영화기행
김성곤 지음 / 효형출판 / 2002년 4월
평점 :
품절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매번 보면서, 재미를 선사하는 영화도 있지만 뻔히 줄거리가 보이는 영화나 내용을 전혀 이해할 수 없는 영화들이 간혹 있다. 영화가 미디어 시대의 큰 오락거리에 불과하지 않다는걸 의식있는 감독이나 원작자들은 보여주고 있는것이다. 사실 영화 한편을 보면서 느끼는 감정뿐만 아니라, 그 속에 담겨져 있는 감독의 의도를 찾는것도 하나의 큰 즐거움을 선사한다. 이런 의미에서 신문칼럼이나 책, 그리고 교육강단에서 영화 텍스트 읽기에 주력하고 있는 김성곤 교수의 책은 그런 영상매체속에 숨겨진 텍스트 읽기에 대해 흥미를 선사하고 좋은 길을 제시하고 있다. 간결한 에세이 문체로 많은 영화속의 텍스트 읽기를 시도한 책이라 부담없이 읽을 수 있었다. 개봉되는 영화들에 대해서도 이러한 시도들이 지속되었으면 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식의 최전선 - 세상을 변화시키는 더 새롭고 더 창조적인 발상들
김호기 외 52인 지음 / 한길사 / 2002년 5월
평점 :
품절


이 책은 모 일간신문의 올해의 책으로 거론될 정도로 비중있는 책이라 선뜻 선택을 할 수 있었다. 책의 분량도 만만치 않거나와 다양한 분야의 주제를 포괄하는 책이라 쉽게 읽혀질수 있을까 하는 걱정도 있었다. 하지만 아마도 독자의 배려를 위해서인지 흥미를 끌만한 과학기술 관련 글이 책의 앞쪽을 차지하고 있어서 수월하게 읽을 수 있었다.

뒷편의 인문,철학 관련 글들은 깊이있는 내용들이라 한 장 한 장 읽어나가는데 많은 시간이 걸리기도 했다. 또한 배아복제나 사회복지 같은 현재 이슈화 되고 있는 사회문제에 대한 다양한 시각을 보여줌으로서 문제제기를 하고 있는 내용도 참신하게 보였다.

이러한 잡학사전격의 책들을 기대한 독자들도 많았으리라 생각된다. 예전에는 이러한 종류의 지적 갈증을 시사용어사전이나 시사상식책 들을 통해 단편적으로 해소했었지만, 이 책을 통해 각 분야의 전문가를 통해 좀 더 깊이 있는 내용을 접할 수 있어서 한번쯤 일독을 한다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하지만, 이런 옴니버스 식 소논문 형태의 글들이 빠질수 있는 오류로 다양한 분야에서 각기 다른 깊이의 글들을 함께 모아 놓다보니 어떤 글들은 매우 쉽고, 어떤 글들은 매우 어렵게 느껴진다. 또한 참고문헌이나 참고 인터넷 사이트, 용어풀이 등이 붙어 있어 참신한 면모를 가지고 있으나, 이 또한 크게 도움이 되지는 못하는것 같다.

하여간, 다방면의 교양을 가지고자 한다면 일독을 권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CEO 히딩크 - 게임의 지배
이동현.김화성 지음 / 바다출판사 / 2002년 6월
평점 :
품절


지난 6월 대한민국 사회를 감동으로 몰아넣은 장본인 히딩크! 프로축구에 그리 관심없던 나에게 축구의 미학을 새삼스레 알게 된건 거스 히딩크 덕분이라 생각한다. 히딩크 덕분에 새삼 우리사회의 부조리와 변혁의 비판적 시각을 가지게 되었는데, 지난 월드컵 시작부터 많은 외신에 비쳐진 히딩크의 리더쉽과 축구철학을 자세히 알고 싶었다.

히딩크의 조직장악력, 팀의 결속, 최고의 기량을 발휘하게 한 멀티플레이어 만들기 등등 이러한 축구철학은 기업의 경영이론과 부합되는 면이 많다. 이런 시각에서 수많은 책들이 쏟아져 나왔지만, 감히 말하건데 히딩크의 축구철학을 심도있고, 명료하게 일반 경영이론과 매치시킨 책은 바로 이 책이라 할수 있다. 수많은 사례와 히딩크 어록을 통해 살펴본 많은 이야기들은 하나의 감동을 선사할만 하다.

이 책의 내용으로 case study를 한다면 일반 경영이나 리더쉽에 대한 많은것을 배울 수 있을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