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일어나면 미세먼지 확인하는 게 일상이 되었다.

베란다에 가서 하늘을 확인하고.

미세먼지에 우중충한 날씨.

그래도 오늘은 햇살이 있어 좋은데 여전히 미세먼지는 나쁨.

최악 미세먼지 마스크는 필수!!!

 

 

1년동안 기른 긴 머리를 층으로 잘랐다.

미장원 가야지 하면서 맨날 미루고 하다가 드디어 잘랐다.

원래는 긴 머리를 좋아해서 잘 자르지는 않는데 이제는 긴 머리가 걸린 적 거려서 불편을 좀 느낀다.

그렇다고 단발로 자르지는 않고.

적당히.

여튼 자르고 나니 개운하다.

 

 

장바구니가 터져 나간다.

그래서 좀 정리를 했다.

예판 책들은 빼고 하루 배송 되는 책들만 담았는데도 많다.

다시 신중히 생각해서 골라야할 것 같다.

이달은 꼭 보고싶은 책들만 구입하고.

예판 책들은 다음달에 구입을 하고.

 

 

이웃님들^^

마스크 꼭 착용하시고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세요.

그리고 행복한 주말 되세요.^^

 

 

 

 

 

 

 

음악이야기

음악

음악가, 가요

 

 

 

 

 

 

 

 

 

 

 

 

 

 

 

휴먼만화,인터넷 연재 만화

 

달콤 쌉싸래한 사랑의 여러 모습을 음식에 담아낸 캐롯 작가의 옴니버스 웹툰.

 

 

 

 

 

 

 

 

 

 

 

 

 

요리,레시피

 

 

 

 

 

 

 

 

 

 

 

 

한국소설

 

 

2014년, 폭발적인 관심 안에 PC판 발매 이후 꾸준한 인기를 얻어 2018년에는 모바일 게임으로도 재탄생

국내 여성향 연애 어드벤처 게임의 원조, 구운몽

 

 

 

 

 

 

 

 

 

 

 

 

 

 

 

 

 

 

 

 

 

 

 

 

 

 

 

 

 

 

 

 

 

 

 

 

 

 

 

 

한국소설

 

현직 교사들이 사회에 첫발을 내딛을 제자들을 걱정하며, 앞으로의 사회생활에 지표가 되어 줄 8편의 소설

 

 

 

 

 

 

 

 

 

영국사, 유럽사

 

남다른 이야기를 남긴 동물들에 관한 작은 역사를 담은 책

 

 

 

 

 

 

 

 

 

 

 

 

 

법과 생활

 

 

 

 

 

 

 

 

 

 

 

 

 

 

 

 

외국에세이, 환경문제

 

 

죽어가는 동물들을 구하기 위해 전쟁터로 뛰어든 무모하고도 특별한 남자의 감동 실화

 

 

 

 

 

 

 

 

 

 

 

 

 

 

 

 

 

 

 

 

 

 

 

 

 

 

 

 

 

 

 

 

 

 

 

 

 

 

 

 

 

 

 

 

 

 

 

 

 

 

 

 

 

 

 

 

 

 

 

 

 

 

 

 

 

 

 

 

 

 

 

인문 에세이

 

나를 과시하거나 연민하기 바쁜 시대,

"나는 복잡하게 좋은 사람이지만 타인은 단순하게 나쁜 사람"(

 

 

 

 

 

 

 

 

 

 

 

 

교양과학

 

 

 

 

 

 

 

 

 

 

 

 

 

 

 

 

 

 


댓글(2) 먼댓글(0) 좋아요(5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크(pek0501) 2019-03-08 23: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머리를 2센티만 잘랐는데도 머리 감기가 얼마나 편해졌는지 몰라요. 이젠 편한 게 최고라고 외치게 됩니다.ㅋ

후애(厚愛) 2019-03-12 10:45   좋아요 0 | URL
맞아요. 그리고 샴푸를 덜 사용해서 절약이 되기도 합니다. ㅎ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봄이 오긴 했나보다.

첫 봄 꽃이로구나.

벚꽃같은데 맞는지 모르겠다.

이제 목련도 필 테고, 매화꽃도 필텐데...

갑자기 봄꽃 구경하고 싶어졌다.

여튼 봄꽃을 보니까 무척 반가웠다.

보고 그냥 지나 갈 수 없어서 찰칵~

약간 싸늘하긴 하지만 햇살이 있어서 포근하긴 했다.

근데 이러다 꽃샘추위가 오지 싶다.

그래도 지금은 포근한 날씨를 즐기고 싶다.

마음껏~!!!!

이라고 하고 싶지만 미세먼지가 심해서 문제다...ㅠㅠ

요즘은 외출을 하면 마스크를 꼭 하고 간다.

답답해도 어쩔 수 없다.

 

 

드디어 <왕이 된 남자> 책으로 나왔다.

포토에세이도 나왔네.

어제가 최종화였는데 못 봤다.

이 책들은 당연히 봐야지.

근데 예판 기간이 길다.

기다렸다가 구매해야겠다.

 

표지가 예뻐서 선물해도 될 것 같은 책이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5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03-05 15:0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3-05 15:3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3-05 15:5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3-05 16:29   URL
비밀 댓글입니다.
 
용의 나라 - 상
선지 지음 / 필프리미엄에디션(FEEL) / 2016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다시 읽고싶은 책들 중에 하나.
다시 읽어도 질리지 않는 책.
그래서 다시 읽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요마전설 6
김남재 지음 / 드림북스 / 2015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유쾌하다.
가볍게 읽을 수 있는 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년 1,2월 읽은 책들~

3월에는 좀 더 책들을 접하고 싶다.

2월에는 책 구매를 못했다.

장바구니에 몇 권 담겨져 있지만...

신경 쓸 일이 많아서 그런지 책 구매 욕구가 사라져 버린 것 같다.

좋은건지...

나쁜건지...

 

 

벌써 2월 마지막날이구나.

시간이 정말 잘 가는 것 같다.

2월은 뭐 했을까 하고 생각해 보지만 특별하게 한게 없는 것 같다.

물론 옆지기랑 나...

아파서 지난달부터 병원 다닌 것 빼고는...

옆지기는 담석 때문에 3월에 예약을 해 놓았다.

아무래도 수술을 해야할 것 같다는...

지금은 둘 다 감기에 걸려서 좀 고생 중이다...ㅠㅠ

올해는 나는 그렇다 쳐도 옆지기가 자주 아파서 걱정이다.

항상 건강할 줄 알았는데...

언니가 갓바위 갈래 그런다.

가서 기도도 하고 초도 켜고...

갔다와야겠다.

마음이 가자고 한다.

 

 

아침 점심을 거르고 나니 기운이 없었다.

무엇보다 한의원에서 침 맞고 나오면 기운이 쏙 빠져버린다.

집에 가서 뭐 해 먹는 것도 귀찮고 해서...

언니한테 전화를 했다.

나 김치볶음밥

우쒸... 온나

혼자 한의원 가고, 같이 가지.

언니는 오전에 안 가잖아.

가자 하면 가거든.

알았음.

 

 

안부전화를 해 주는 건 고마운데 통화를 하다보면 정말 싸가지 없게 말을 하는 경우가 있다.

그럴 땐 정말 한마디 해 주고 싶은데 참는다.

원래 성격이 그런지...

근데 기분 나쁘게 싸가지 없게 말을 한다.

 

페이퍼 올리고 좀 쉬어야겠다.

 

 

 

 

 

이웃님들^^

마지막 2월 잘 마무리 하시고,

행복한 3월 되시길 바랍니다.^^

늘 건강하시고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5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숲노래 2019-02-28 20: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찬찬히 몸을 다스리시면서
느긋하게, 또 맑게, 하늘바람 마시며
새봄처럼 기운이 샘솟는 3월 맞이하시면 좋겠어요.
힘내셔요 !!

후애(厚愛) 2019-03-04 10:55   좋아요 0 | URL
오랜만에 뵙습니다.^^
좋은 댓글 감사드립니다.
숲노래님께서도 행복하고 즐거운 3월 되시길 바랍니다.^^
항상 건강하시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