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금 있으면 19일 된다.

18일 오늘은 결혼기념일.

큰조카가 이모 기념일인데 뭐하고 보냈어요?

하고 묻길래

그냥 집에서 보냈지.

계속 집에만 있지.

겁나서 못 나가겠다.

너가 보내 준 소고기 구워서 먹었다.

고마워.


그랬다.

23년이 훨씬 넘은 기념일인데 그냥 집에서 보냈다.

그래도 위로가 되는건 친구들이랑 미국에 있는 친구들,

그리고 미국에 계신 시댁 식구들이 축하 인사를 보내줘서 참 고맙고 감사했다.


그런게 있다.

기념일 때나 생일때 서재에서 이벤트를 했을 때는 축하인사를 받았지만

이제는 그런 게 없다.

그게 다 이벤트 때문이었나 하는 생각이 드는 건 어쩔 수가 없다.

절실히 느끼는 건 선물을 줄 때랑 안 줄 때의 차이점.

예전에 이웃님 분이 그러더라 

그래서 그게 싫어서 서재를 닫는다고.



특별한 건 아니지만 그래도 가끔씩 매년 찾아오는 생일 때는 축하 인사를 받고 싶어진다.

나이 때문인가.

한 살 더 먹는 게 뭐 자랑이라고.

오늘은 결혼기념일인데 나가지도 못하고... 그래서 더 그런가.


솔직한 내 심정을 그냥 써 본다.

내 서재이니까.




얼음나무 숲- 완전판


다음달에 구매하려고 보관함에 담아 두었다.











왕좌의 게임 메이킹 포토북


이 책도 마찬가지


기회가 오면







왕좌의 게임 세트










왕좌의 게임 아트북


아트북은 꼭 봐야하는데 담아 둔 책들이 너무 많아서....












킹덤


대본집이다.














불과 나의 자서전


한국소설
















닥터 도티의 삶을 바꾸는 마술가게 (리커버 특별판)


마음 다스리기, 힐링 














당신에게 베토벤을 선물합니다


음악이야기



댓글(8) 먼댓글(0) 좋아요(6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초록별 2020-03-19 06:0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그리고 베토벤은 꼭 읽어보고 싶네요. 감사드려요.

후애(厚愛) 2020-03-21 00:17   좋아요 0 | URL
축하 감사드립니다.^^ 저도 베토벤 읽고 싶은 책이랍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2020-03-19 08:5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21 00: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19 10:4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21 00: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stella.K 2020-03-19 11:2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축하합니다. 아무래도 때가 때이니만큼 좀 우울하긴 하죠?
그래도 다들 함께 견디는 일이니 조금만 힘을 내 보아요.
오늘 하루 즐겁게 보내시구요.^^

후애(厚愛) 2020-03-21 00:20   좋아요 0 | URL
축하 감사드립니다.^^ 네 우울하긴 합니다. 가끔씩 아주 가끔씩 신경 안정제를 먹어요..ㅠㅠ
네 맞는 말씀입니다. 다들 함께 견디는 일이지요.
항상 건강하시구요, 즐겁고 행복한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따뜻한 차 한잔을 마시다가 잠이 바로 올 것 같지가 않아서 서재에 들어왔다.

그냥 어떤 신간 책들이 나왔을까 하는 궁금증도 있었고.

무엇보다 조금 심심하기도 해서...


옆지기는 벌써 잔다.

우울증 올 것 같다고 그저께 말 하더니 괜찮다고 해서 한시름 놓았다.

학생들도 걱정되기도 하고.

이상하게 보고싶네 그런다.^^

정이지 뭐.


내일이 주말이구나.

요즘 달력을 안 본 것 같다.

조카들이 카톡으로 불금인데 어쩌고 저쩌고 해서 알았다.

모두 각자의 집에서 취미를 찾아서 잘 놀고 있어서 다행이다.

특히 큰 조카는 집에 잘 붙어 있는 성격이 아닌데 잘 참아줘서 고맙다.^^

너 나가면 이모가 등짝 스매싱 한다고 협박을 했는데 그게 통했나???ㅋ


요즘 시간은 잘 가는 것 같다.

근데 다시 꽃샘추위다.

월요일까지 춥다고 하던데...




이웃님들^^

즐겁게 행복하게 따뜻하게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시를 잊은 그대에게 리커버


시를 안 읽은지 참 오래 됐다.

땡기네.













옥스퍼드 음식의 역사


음식이야기













가끔은 내게도 토끼가 와 주었으면


그림책인 줄 알았다.

독서에세이, 한국에세이 책이다.













나를 안아줘


시화집










귀찮지만 행복해 볼까


한국에세이













녹나무의 파수꾼


일본소설 













새는 건축가다.


새, 생태학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어제는 비가 내리더니 기온이 조금 떨어졌다.

그래도 답답함에 오후에 사람 없는 공원에 잠깐 다녀왔다.

차가운 공기도 좀 마시고 공원 두마퀴를 돌았다.

그러다 추워서 집에 왔고.


요즘 보던 책들도 읽고 있는데...

책들을 구매 좀 하려고 하니 다음달까지 기다려야겠다.

원래 나는 신용카드로 책들을 구매하지 않기 때문이다.

예전에 체크카드로 결제 하려고 하니 다른 신용카드나 무통장입금 등등은 있는데 

체크카드 결제는 없어서 알라딘에 문의를 했더니 없다고 했던가.

체크카드는 왜 안 되는건지.

뭐, 다음달쯤에 구매하지...



이웃님들^^

항상 건강 챙기시고요,

조심 또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늘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셨으면 좋겠습니다.^^














꿈꾸는 방 

색칠























갑자기 한국 설화집이 땡겨서 담아본다.

나중에 한권이라도 구매해서 보고싶은 책들이다.

아마도 요즘 드라마 '방법'를 봐서 그럴지도 모르겠다.































설화집이 너무 많이 나와 있다.

고르는데 고민 좀 되겠네.
















모월모일


산문집











홍비, 짐승의 신부


롬로맨스소설,판타지로맨스


간만에 보고싶은 판타지가 나왔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외출을 자제하고 있으니 갈수록 나태해지고 있다.

나 스스로 느낀다.

그래서 집에서 걷기 운동이나 윗몸 일으키기 요가를 하고 있고

마음의 수련도 하고 있건만...

답답한 건 어쩔 수 없다.

거기다 한쪽 눈이 좀 아프기 시작한지 2주가 넘었다.

안과를 가야할 것 같은데 못 가고 있고.

집에 있는 안약을 사용하기도 하고 혹시 비염인가 싶어서 알러지 약도 먹고 있다.

좀 쉬고 있으면 괜찮고.


무엇보다 홧병이 생길 것 같다.

솔직히 신천지에 분노가 생긴다.

무엇 때문에 검사를 안 받고

무엇 때문에 거짓말을 하는건지.

신천지 교인들은 거짓말하는 일에 아무런 양심의 가책을 느끼지 않는 것 같다.

처음부터 솔직함을 보이고 협조를 했었으면 이렇게까지 큰 피해는 없었을텐데...


제발 좀 거짓말 그만 하고 검사를 받았으면 하는 바람이다.

도대체 얼마나 더 피해를 줘야 협조를 할건지... 

속에서 천불이 난다.







편두통



작가 색스 박사 자신이 어렸을 때부터 ‘편두통’에 시달렸다는 책소개를 보고 이 책에 급 관심이 생겼다.













아름다운 딱따구리를 보았습니다


그림책











기억 전달자


그래픽 노블













진산 

애견무사와 고양이 눈


진산님 책이 나오긴 했는데 내가 기다리고 있는 책이 아니다...ㅠㅠ













내가 사랑한 시옷들


인문학,외국시












오늘 밤은 굶고 자야지


한국에세이




댓글(2) 먼댓글(0) 좋아요(6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03-09 21:0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11 18:47   URL
비밀 댓글입니다.
 

계속 가슴이 답답하다.

뉴스만 봐도 불안하고...

우울증이 다시 오려는건지.

예전에는 우울증 약을 처방 받아서 복용하다가 이러면 안 되겠다 싶어서 

나 스스로 조금씩 끊었는데...

그게 1년이 다 되어간다.

주위에서도 잘했다는 말까지 듣고.

그렇다고 약을 다시 복용하겠다는 말은 아니고.


난 강한 여자니까 우울증에서 벗어날 수 있다.

나보다 더 힘든 분들이 계시는데...

그리고 모두가 힘 내고 견디는데...


집에만 있으니 답답하긴 하다.

언제까지 가려나...

아무도 모른다

현재로서는 답이 없는건가...




이웃님들^^

언제나 화이팅입니다!!!!

조심 또 조심하시고요, 

힘 내시길 바랍니다!!!!!^^






김지은입니다


이 책은 무조건 보고싶은 책~












세상의 봄


미미여사의 신간이 나와 있었구나.


모두가 함께 즐겨야 할 봄을....











알루나


선물세트 같다













스티븐 킹


잠자는 미녀들


궁금하네













하얀 늑대들

외전




댓글(6) 먼댓글(0) 좋아요(6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겨울호랑이 2020-03-01 08:1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후애님 언론에서 코로나19 건을 너무 크게 보도하지만, 위축되지 않고 건강하게 보내셨으면 합니다. 저는 요즘 가족들과 함께 하는 시간이 늘어 더 돈독한 관계(?)를 덕분에 가질 수 있어 다른 의미에서는 좋은 것 같아요. 이것도 지나가는 비이니만큼 곧 지나가리라 생각합니다. 후애님 오늘도 건강한 하루 되세요! ^^:)

후애(厚愛) 2020-03-03 17:41   좋아요 1 | URL
네 겨울호랑이님 감사합니다.^^
뉴스도 그리 많이 보지도 않고 요즘 책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맞죠? 아이들이 간만에 부모님과 함께 하는 시간을 즐길 것 같습니다.
저도 책을 읽거나 옆지기랑 색칠도 하고 여러가지 게임도 하면서 지내고 있습니다.
겨울호랑이님 가족들과 함께 즐겁고 행복한 시간 되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2020-03-01 10:4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03 17:4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01 12:1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3-03 17:47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