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 미술관 2 : 한국 - 가볍게 시작해 볼수록 빠져드는 한국 현대미술 방구석 미술관 2
조원재 지음 / 블랙피쉬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년에 전시회를 최소 10번은 갔던 나. 코로나 이후로 전시못봐서 너무 우울했는데, 

이렇게 방구석에서 명화를 감상 할 수 있다니 정말 감사할 따름이다. 


방구석 미술관 1권에서 외국 작가님들을 만나 그들의 예술 세계를 향유했다면, 

방구석 미술관 2권에서는 한국 작가님들을 만나 우리나라의 예술과 그들의 예술관을 깊게 탐닉해볼 수 있었다. 


너무 멋진 작품들을 내 침대 위에 누워 감상하려니 송구스러울 정도. 

그래서 책상에 앉아서 마무리 했다. 


가장 인상 깊었던 것은 큐알코드를 통해 작가님들의 목소리을 들을 있었던

소름 after 소름. 거기에 저자의 친절한 큐레이션까지 더해지니

실제로 미술관에 듯한 느낌을 지울 수가 없었다

책을 통해서 버츄얼 공간의 힘을 다시 한번 느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