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어린이/가정/실용 주목 신간 작성 후 본 글에 먼댓글 남겨 주세요.

 

 

요즘 뉴스를 보는 일이 썩 유쾌하지 않다. 특히 어린이를 상대로 한 범죄는 아이를 키우는 부모인지라 더욱 화가나고 속상하다. 학대를 받고, 성폭행을 당하는 아이들이 희망까지도 잃을까 너무 안타깝다. 이 책은 폭력과 학대, 그리고 철저한 고립과 무관심이 평범했던 한 아이의 삶을 얼마나 참담하게 부수었는가를, 그리고 단 한 번의 이해와 사랑이 인간성을 잃어버릴 뻔한 한 아이를 어떻게 구했는지를 슬프면서도 냉혹하리만치 강인한 어조로 그려낸 동화(책 소개中)라고 한다. 어른들이 꼭 읽어봐야 할 작품은 아닐까.

 

 

 

 

 

 

 

 

 

내가 좋아하는 황선미 작가의 동화이다. 강아지를 팔아 용돈벌이를 하는 주인 목청씨와 새끼를 빼앗기지 않으려는 모성애 강한 장발의 갈등과 화해를 통해 삶과 죽음에 대한 진지한 고민, 동물과 인간이 지닌 생명의 평등성 등을 풀어낸 작품(책 소개 中) 이라고 한다.

삶과 죽음의 이야기를 황선미 작가가 어떻게 풀어내었을지 궁금하다.

 

 

 

 

 

 

 

직장맘인 나는 매일 도시락을 싸간다. 그런데 도시락을 사는 일이 내게는 너무 벅찬 일이다. 제목이 보고 바로 나를 위한 책~!!! 이라는 생각이 들어 얼른 담아본다.

내 도시락 뿐만 아니라, 아이들 소풍갈 때도 많은 도움이 될 거 같다. 

 

 

 

 

 

 

9월에도 정말 많은 책들이 출간되었다. 읽고 싶고, 소장하고 싶은 책이 너무 많은데 그 중에 꼭 읽어봐야 할 작품만 담아본다.

책 욕심이 많은 탓에 다른 책들이 자꾸 눈에 밟힌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아/어린이/가정/실용 주목 신간 작성 후 본 글에 먼댓글 남겨 주세요.

 

 

별자리를 아이들에게 참 흥미로운 소재이다. 이 책은 별자리 관측 가이드북이라고 하는데, 생생한 사진이 가득하다고 하니, 아이들의 호기심을 더욱 자극할 듯 싶다.

 

 

 

 

 

 

 

 

 

작가의 이름만으로도 무조건 읽어봐야 하는 작품 <장수탕 선녀님>이다. 표지를 보니 선녀님의 얼구로가는 아주 거리가 먼 듯 한데, 도대체 어떤 이야기일까? 너무 궁금할 뿐이다.

백희나 작가는 이번에 어떤 이야기를 보여주고 있을까? 사뭇 기대가 된다.

 

 

 

 

 

 

 

 

아침에 일어나 출근준비하랴, 아이들 학교 보내랴,

아침 해먹기에는 너무 바쁘다. 하여, 우리 가족은 아침을 간단하게 빵과 우유로 대신한다.

하지만 자라는 아이들을 생각하면 아침에 밥을 먹어야 하는데,

게으른 나는 아침밥을 준비하기가 버겁다.

<8282 아침상> 제목만으로도 관심을 끌기에 충분한 작품이다. 도대체 어떻게 하면 아침을 빨리 준비해서 먹을 수 있을까?

 

 

 

 

 

 

 

'면역력 강화'의 방법을 소개한 책.

아침에 방금 짜낸 과일이나 채소 주스가 면역력을 올려준다고하니,

우리 가족을 위해 읽어봐야 할 작품인 듯 싶다.

 

 

 

 

 

 

 

 

길었던 폭염과 장마가 끝나니 가을이 성큼 다가온 기분이다.

더위에 책 읽는 속도도 느려지고, 책도 잘 읽혀지지 않았는데, 선선한 바람이 부니 반갑다.

그동안 미뤄두었던 책을 읽기 시작해야겠다.

이번에는 요 책들로 시작하면 좋을 듯~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아/어린이/가정/실용 주목 신간 작성 후 본 글에 먼댓글 남겨 주세요.

 

 

종이 접기, 종이 공작은 손을 이용한 활동으로 아이들의 소근육 발달에 도움을 주어 관심이 높다.

더군다나 공룡은 유아들에게 가장 호기심을 유발하는 소재이기 때문에, 이 작품은 아이들의 흥미를 높일 수 있는 작품일 듯 싶다.

아이와 함께 활동하다보면, 아이의 마음을 더 들여다 볼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될 거 같다.

 

 

 

 

 

 

 

 

 

 

믿음이는 아이들과 자주 시청하는 <붕어빵>에 출현하는 아이다. 속담을 유독 잘하는 어린이인데, 이번에 책을 내게 되었나보다.

속담은 조상들의 지혜가 잘 담겨져 있어, 속담을 배우는 과정 속에서 지혜를 얻을 수 있다는 생각이 든다.

주인공 믿음이는 아이들에게 친숙한 어린이라서 이 작품은 그만큼의 관심을 얻을 수 있을 거 같다.

 

 

 

 

 

 

 

 

두 아이를 키우면서 고민되는 것 중의 하나가 바로 식단이다. 성장기 아이들이 잘 먹고, 잘 클 수 있도록 영양만점의 밥상을 차려주고 싶은데, 요리에 그닥 소질이 없는 나로서는 늘 고민이고 걱정이다. 그다지 키가 크지 않은 작은 아이도 , 체력이 부족한 큰 아이도 식단에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닐지 미안하고 걱정스럽다. 이런 안타까움을 이 책을 통해 해결 할 수 있을 거 같다.

 

 

 

 

 

 

 

직장을 다니다보니, 주말에는 밑반찬을 준비해야한다.

그러다보니 일주일 내내, 그리고 한달 내내 같은 밑반찬을 먹게 된다.

음식에 재주가 없다보니 할 줄 아는 음식도 없고, 늘 저녁이 고민이고 걱정이다.

<<한국인이 좋아하는 밑반찬>>이라는 제목이 확~!!! 눈길을 사로잡았다.

저녁 걱정, 반찬 걱정을 말끔히 씻어줄 듯 싶다.

 

 

 

 

 

연이은 폭염으로 너무도 힘겨운 하루를 보내게 된다. 그러다 저녁에 아이스 커피를 마시며 책을 읽으면 더위를 잊을 수 있어 너무도 행복하다.

7월에도 새로운 책들이 많이 출간되었고, 눈길을 사로잡는 책들이 너무도 많다.

이 더위를 말끔히 씻어줄 책들이 있어 폭염도 잘 이겨낼 수 있을 거 같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러브캣 2012-08-04 07:4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동화세상 2012-10-02 15:57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유아/어린이/가정/실용 주목 신간 작성 후 본 글에 먼댓글 남겨 주세요.

 

 

박경철 저자의 책이 어린이를 위한 책으로 정리해 나왔다. 나도 아직 읽어보지 못했던 <아름다운 동행>을 아이와 함께 읽어보고 싶다.

 

 

 

 

 

 

 

 

 

 

 

두 아이를 키우다보니 아무래도 아이의 음식에 많이 신경이 쓰인다. 건강에도 신경쓰이지만, 두뇌 발달을 위한 부분에도 신경이 쓰이는데, 머리가 좋아지는 똑똑한 밥상이라고 하니, 정말 너무 궁금하다. 우리 아이 두뇌~!!! 엄마가 책임질 수 있을 거 같다.

 

 

 

 

 

 

 

 

 

쉽고 친절하고, 알뜰하고 실용적이긴 요리방법이 담긴 책이라고 하니, 주부로서 정말 궁금한 책이 아닐 수 없다.

주부 15년차임에도 불구하고 요리에는 아직도 자신이 없는 나는, 요리책에 많이 의존하는데 마음에 드는 책을 만나기란 어렵다. 이 책은 왠지 마음에 들 듯~

 

 

 

 

 

세상에는 읽고 싶은 책이 너무너무도 많다. 그 중에서 주목할 신간을 선별하는 일은 까다롭고 어려운 일이며, 또한 즐거운 일이다. 이렇게 신간을 뒤적이다보면 생각지도 않은 마음에 드는 책을 만나게 된다. 이번달은 어떤 책과 만나게 될까?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러브캣 2012-07-03 23: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잘 보고 갑니다 수고 많으셨어요
 
유아/어린이/가정/실용 주목 신간 작성 후 본 글에 먼댓글 남겨 주세요.

 

 

 

열두 살, 대부분의 아이들이 사춘기를 시작하는 나이다. 큰 아이도 이맘때 사춘기가 시작되었는데, 그런 탓인지 열두 살 아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책은 대부분을 눈길을 사로잡는다. 열두 살 소년 다카의 소소하지만 특별한 일탈을 그린 따뜻한 이야기는 사춘기에 접어든 다카를 통해서 아이들의 내면을 담아냈다고 한다. 자녀를 둔 부모라면 꼭 읽어보고 싶어질 작품이다.

 

 

 

 

 

 

 

 

 

 

제목이 너무너무 코믹하다. 누구나 책 내용이 궁금할 법한 이야기다. 서로를 이해 못하는 두 사춘기 남매의 성장기기로 남성과 여성으로 자라나는 아이들의 심리를 담아냈다고 하니, 사춘기 딸과 앞으로 사춘기를 겪게 될 아들을 키우고 있는 엄마인 내 입장에서는 꼭 읽어봐야 할 작품인 듯 싶다. 어린아이에서 여성과 남성이 되어 서로 다른 세계를 살아가게 될 아이들에게 좋은 생각거리를 제공할 책인 듯 싶다.

 

 

 

 

 

 

 

 

아빠들을 위한 초간단 요리 교과서라고 하니 특이하다. 요리책이라고 하면 보통 주부들의 전유물이라 생각하기 마련인데, 처음 요리를 접하는 남자의 관점에서 쉽고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요리를 담았다고 하니, 어쩌면 주부이면서도 요리에 자신이 없는 내게는 안성맞춤일 듯 싶다.

특히 가족을 위한 193가지 레시피를 수록했다고 하니, 매일 같은 반찬과 같은 국으로 연명하는 내게는 희소식이다.

 

 

 

 

 

 

 

 

여자에게 피부를 늘 관심사다. 결혼 전에나 결혼 후에도 피부에 대한 고민을 늘 한결같다. 요즘 피부트러블로 고민중이라 이 책은 너무 궁금하다. 고소영, 임수정, 김선아, 김아중 등 톱 여배우들의 메이크업을 담당하고 있는데다 15년의 노하우가 수록되어 있다고 하니, 그 효과가 궁금해진다.

 

 

 

 

 

 

올 여름 무더위도 책 속에 빠져서 잊고 지낼 수 있을 듯 싶다. 너무너무 읽고 싶은 책, 소장하고 싶은 책들이 가득이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러브캣 2012-06-04 08: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잘 보고 갑니다

동화세상 2012-06-04 22:49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