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소한의 밥벌이 - 하루 한 시간이면 충분한
곤도 고타로 지음, 권일영 옮김, 우석훈 해제, 하완 그림 / 쌤앤파커스 / 2019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좋아하는 일에 좀 더 집중하면서 생계를 유지하는 방법이 있을까‘ 내 빈약한 상상으로는 그 답을 찾기 어려웠다. 이 책은 답보상태에 빠진 질문의 헛점을 들춰냈다.

‘그 일이 그렇게 좋아?‘

글쓰기가 좋아서 하루 1시간 농사로 먹을거리를 구하고, 나머지는 글쓰기에 몰입하겠다는 도쿄 시부야출신 기자가 있다.
얼터너티브 농부가 되겠다는 것도 사실 기죽기싫어 생각나는대로 뱉은 말이었지만, 알로하셔츠를 입고 농사를 시작한다.
농사에 대해 아는 게 하나도 없지만 세상 못하는 인간관계를 꾸려나가며 결국 수확의 결실을 맺는다.

이웃나라 괴짜의 성공담을 얼마나 오래 기억할까.
다만 회사가 망해도 글은 쓰고 싶다는 그의 열망이 나를 되돌아보게 했다. 정말 좋아하는 일인가. 그 일을 하기 위해 조금 싫더라도 기꺼이 낯선 일에 뛰어들 수 있나. 얼마만큼 시간을 낼 수 있나. 나라는 사람에게 숱한 질문이 되돌아왔고, 하나는 포기하고, 또 다른 하나는 고민 중에 있다.

내가 원하는 답을 찾은 것 같아 마음을 놓고 읽고 있는데
노동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한다.
신자유주의를 ‘굶을 죽을 수 있다는 공포를 통한 지배‘라서
‘죽지 않고 풀칠하는 것만으로도 감사할 일이야‘ 라고 생각하며 하기 싫은 일을 억지로하는 사람들을 양산한다고.
좋아했던 일이 어느 순간 지긋지긋해졌을 때 일이 변했나, 일을 대하는 내 태도가 변했나 떠올렸다. 그리고 글 쓰는 것이 즐거워 미치겠다는 말에 속이 타올라 나도 남이 원하는 방식이 아닌 내가 하고자하는 방식으로 일을 해보겠다 불타올랐다.

마지막으로, 비혁명을 외치길래 역시 일본 주류 신문기자 답다고 깎아내리려 했건만 우숩게도 외친다. 어차피 서서히 모든 것은 흘러갈거고 인상쓰며 외칠 이유가 어디있냐는 거다. 그리고 미래는 알 수 없는 것, 이런 사람 저런 사람 다양하게 살아가는 것을 한 방향으로 외치고 다른 사람의 말을 듣지 않는 독단적인 생각과 태도를 싫어한다고 선언한다.

책은 대화라고 했다. 그렇다면 나는 오랜만에 언성을 높이고, 또는 위로 받으며 대화다운 대화를 했다. 내 상황과 관심사가 절묘하게 맞았기에 나는 열띤 토론을 했지만, 누군가에게는 시시한 책이 될 수도 있으리라. 그럼 또 어떤가싶다. 일상에서도 시시한 대화는 늘상 있는 법인데. 뭐가 남든 남지 않든 재밌는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는 무조건 합격하는 공부만 한다 - 26살, 9개월 만에 사법시험을 패스한 이윤규 변호사의 패턴 공부법
이윤규 지음 / 비즈니스북스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잠이 오지 않은 어느 새벽, 핸드폰 불빛에 쭉 읽은 책.
오랜만에 보는 자격증 시험이라 힌트를 얻고자 빌린 책.

불안이나 두려움에 마음을 빼앗기지 않고 어떻게 상황을 인식하고 목표를 실천했는지, 멘탈관리면은 배울점이 많았다.

다만, 구조화 읽기는 내용이 선명하지 않고
읽기 능력이 충분하지 않는 경우 적용하기 어렵지 않을까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친구들을 만나고 싶어 상담소를 연 귀가 유난히 큰 토끼.
잠 못 자는 고양이, 뚱뚱해서 슬픈 돼지, 느림보 거북이 등에게 마음처방전을 써주며 고민 상담을 해주지만 정작 원하는 친구를 사귀지는 못한다.

솔직하게 자신의 고민을 나누고, 내 모습을 있는 그대로 수용하는 용기에 대해 생각하게 한다.

p.s 당근케이크가 먹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우리 선생님도 똥쌌대 아이앤북 인성동화 5
이지현 지음, 조원형 그림 / 아이앤북(I&BOOK) / 2010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실수해도 괜찮아! 엄마, 아빠, 선생님도 그렇게 실수하며 자랐어!
아이들을 향한 다정한 속삭임이 들리는 듯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친절하다 글을 읽기 시작하면 먼저 떠오른 생각이다. 나름 두꺼운 책인데도 아이들이 한 문장씩 쫓아가기 어렵지 않겠다.

임진왜란 당시 고초를 겪은 백성들, 그러나 끝까지 항전한 백성들의 상황과 마음, 생각이 이러했을까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