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년 이후, 한국의 신흥 부자들 - 부자들은 모두 경제의 변곡점에서 탄생한다!
홍지안 지음 / 트러스트북스 / 2017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요즘 팟캐스트 <월급쟁이 부자들>을 듣고 있습니다. 팟캐스트를 듣고 자기계발, 투자, 재테크 관련 책들을 읽어서 그런지 요즘 더 의욕적입니다. 독서욕도 더 많아졌습니다. 더 발전하고 싶고 더 공부하고 싶은 요즘입니다. 


 <2000년 이후, 한국의 신흥 부자들>은 저자 홍지안님이 부자들을 직접 만나 인터뷰한 내용들을 바탕으로 쓴 책입니다. 부자들이 어떻게 부자가 되었는지 알려주고 부자가 되기 위해 알아야 할 정보를 제공하고 부자 마인드를 이야기합니다. 


 이 책에 나온 부자들은 대부분 자수성가로 부자가 된 분들입니다. 대부분 지극히 가난하고 힘든 상황을 이겨내고 노력과 끈기, 행운과 좋은 인연을 바탕으로 성공을 일궈낸 이야기들입니다. 


 이 책을 읽고 아이러니하게도 제가 깨달은 것은 '아, 나는 부자되기 힘들겠구나.' 였습니다. 부자가 되려면 한 분야에 집중하고 몰입해야합니다. 부동산, 경매, 주식 등의 투자나 사업 중 하나에 집중해야 합니다. 한 사람이 모든 것을 잘하기는 극히, 정말 지극히 어렵습니다. 


 저는 기본적으로 다양성을 좋아합니다. 게임에서 캐릭터를 선택할 때 항상 랜덤이 가장 끌립니다. 한 번에 하나만 집중하기에는 그만한 간절함이나 동기, 욕구가 없습니다. 여러가지를 조금씩 다양하게 접하고 싶을 따름입니다. 


 부동산 공부에 올인하기에는 다른 해야할 것도 많고 하고 싶은 것도 많습니다. 이것이 제가 부동산 등으로 부자가 될 수 없겠구나 하고 깨달은 이유입니다.  


 부자가 되면 당연히 좋습니다. 돈으로 살 수 있는 것들은 상당히 많습니다. 대표적으로 시간, 자유, 기회 등이 있습니다. 하지만 꼭 부자가 되려고 집착할 필요는 없습니다. 돈에 대한 집착, 욕망을 버리면 큰 부자가 되지 않아도 그럭저럭 인생을 즐기고 행복하게 살 수 있습니다. 오히려 역사를 돌아보면 부자가 아니었지만 지금 이 시대를 풍요롭게 만들어준 수많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요즘은 자본주의 사회기때문에 세상을 풍요롭게 해주는 사람에게 보상이 지급되기 마련이지만요.


 두서없이 이어지는 생각들을 적어봤습니다. 결론은 "부자가 되려고 하지말고 지금 하고 있는 일이나 열심히 잘하자. 하루 하루 배우고 성장하는 것을 멈추지 말자!" 였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책의 우주 - 세기의 책벌레들이 펼치는 책과 책이 아닌 모든 것들에 대한 대화
움베르토 에코.장필리프 드 토낙 지음, 임호경 옮김 / 열린책들 / 2011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직 움베르트 에코의 소설은 보지 못했습니다. 그가 쓴 비문학 책은 몇 권 읽었는데 모두 만족스러웠습니다. 낯설고 어려운 부분도 있지만 기본적으로 그가 가진 방대한 지식을 조금 엿보는 것만으로도 행복을 느낄 때가 있습니다.


 두 지식인이 책에 대해 여러가지 주제로 이야기를 나눕니다. 듣는 것만으로도 교양이 팍팍 쌓이는 느낌입니다. 이 책을 읽으면서 왠지 행복했던 기억이 또렷합니다. 책을 사랑하고 책의 우주를 여행하는 사람끼리 통하는 그 무엇이라고 할까요? 


 책은 우주는 방대합니다. 그래서 더 흥미롭습니다. 마치 우주처럼 끝이 없고 오히려 더욱 빠르게 팽창하고 있습니다. 


 이 책은 책을 좋아하시는 분들, 책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들을 원하시는 분들께 추천드립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김연아의 7분 드라마 - 스무 살 김연아, 그 열정과 도전의 기록
김연아 지음 / 중앙출판사(중앙미디어) / 2010년 1월
평점 :
절판



 김연아 선수는 아마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사랑하고 존경하고 자랑스러워할 인물이라 생각합니다. 이 책을 보면서 그런 생각이 더 커졌습니다. 


 요즘 저희 한의원에 피겨 스케이팅 코치하시는 분이 치료받고 있습니다. 그래서 중고서점에서 우연히 이 책을 보고 구입했습니다. 한창 김연아 선수가 인기였을 때 뉴스 정도로만 간간히 김선아 선수의 영상을 봤습니다. 크게 관심을 갖지 않았는데 지금이라도 다행히 유튜브를 통해 영상을 볼 수 있어 참 행복합니다. 


 피겨 스케이팅에 대해서도 더 많이 알게됐습니다. 단순히 스포츠가 아닌 음악과 안무, 연기가 함께하는 종합예술임을 알게 됐습니다.


 이 책은 김연아 선수의 화려하고 성공적인 모습 뒷 면의 이야기들도 모두 솔직하게 쓰여져 있습니다. 피겨 스케이팅을 포기하기로 결심했던 적도 2-3번 있었습니다. 부상으로 힘들었던 순간들도, 스케이트 날 때문에 항상 고생했던 이야기들, 국민들의 기대와 부담감에 힘들었던 순간들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김연아 선수는 이 모든 것을 이겨내고 극복했습니다. 그녀에겐 꿈이 있었고 의지와 용기, 노력이 있었습니다. 지는 걸 죽기보다 싫어하는 것은 1인자들의 공통점입니다.


 김연아 선수는 힘들 때마다 '이 또한 지나가리라.' 라는 페르시아 격언을 떠올렸습니다. 항상 긍정적으로 생각했고 작은 실수는 금방 잊어버리고 털어버렸습니다. 책을 읽으면서 대인배의 면모가 눈에 많이 띄었습니다.


 저도 김연아 선수를 본받아서 더욱 더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가지고 실수에 얽매이지 않고 앞을 보고 나아가겠습니다. 어려움이 있어도 더 큰 가치를 위해 참고 나아가겠습니다. 그리고 훈련과 노력, 자기관리를 게을리 하지 않겠습니다.


 매일 운동과 규칙적인 생활습관을 만들고 지켜나가겠습니다. 모두 파이팅!!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얄라알라북사랑 2020-02-06 20:2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2010년 책이니 꼭 10년 전 책인데도 김연아 선수가 마치 지금 전성기인것처럼 느껴져요 그정도로 독보적이죠...^^ 러브 연아

고양이라디오 2020-02-06 22:33   좋아요 0 | URL
네 아직 기억이 생생합니다^^ 정말 독보적이었습니다. 어떤 대회에서는 2위와 점수차이가 무려 40점 가까이 나더라고요...ㅎ
 
부자 아빠의 젊어서 은퇴하기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
로버트 기요사키 & 샤론 레흐트 지음, 형선호 옮김 / 황금가지 / 2002년 4월
평점 :
품절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를 재밌게 읽으신 분이라면 젊어서 은퇴하기가 궁금하시다면 이 책도 한 번 읽어볼만 합니다. 


 요약하자면, 부자가 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마인드고 그 다음에는 계획과 실천이 중요하다. 은퇴할 수 있는 부자가 되기 위해서는 금융, 부동산 등의 투자나 사업체를 만듦으로써 가능하다. 사업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리더십이다. 정도 입니다.


 굳이 부정할 것 없는 맞는 말입니다. 방법을 안다고 쉬운 일은 아닙니다. 뭐가 안 그렇겠습니까만은. 그래도 이런 생각(부자라던가 은퇴라던가, 자산을 소유한다던가)을 전혀 못해본 사람들에게는 새로운 관점을 제시해줍니다. 


 기요사키의 책이 인기있는 이유는 스토리텔링을 잘해서 인 거 같습니다. 자신의 경험담과 대화체를 통해 재밌게 읽힙니다.   


 사업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리더십이란 말이 굉장히 공감갑니다. 특히나 요즘 직원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어서 더 그렇습니다. 


 리더십 정말 어렵습니다. 저는 선천적으로 리더는 아닙니다. 그런 책임있는 자리는 싫어하는 편입니다. 하지만 한의원을 운영하다보니 어쩔 수 없이 리더의 역할을 해야합니다. 역시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요즘 리더십, 인간관계에 관한 책들을 읽고 실천해보려합니다. <카네기 인간관계론> 다시 읽어야겠습니다.


 

 오늘은 얼른 퇴근하고 운동하고 쉬고 싶은 하루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밸런타인데이의 무말랭이 무라카미 하루키 에세이 걸작선
무라카미 하루키 지음, 김난주 옮김, 안자이 미즈마루 그림 / 문학동네 / 201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소확행.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요즘 굉장히 유행하는 단어입니다. 제가 알기로 이 단어는 하루키의 에세이에서 처음 사용됐습니다. 저는 이 단어가 유명해지기 전부터 알고 있었고 조심스레 사용하곤 했답니다(흐믓)


 '행복은 정도가 아니라 빈도다.' 이 말은 과학적으로 검증된 말입니다. 인간은 적응의 동물이라 로또 1등의 기쁨도 그리 오래가지 않습니다. 로또 1등이 10억이라면 로또 1등에 한 번 당첨되는 것보다 천만원을 100번 당첨되는 게 훨~씬 행복합니다. 혹은 100만원에 1000번 당첨되는 게 더 행복할지도 모릅니다. 


 제게 하루키 에세이는 소확행입니다. 여행을 갈 때나 밤에 가벼운 책을 읽고 싶을 때 꺼내들면 언제나 확실한 만족감을 줍니다. 제게는 그 누구보다 믿을 수 있는 보증수표입니다. 


 하루키 에세이는 가볍습니다. 하지만 가끔 무겁거나 생각해볼만한 이야기를 던져줍니다. 대략 8  대2로 시시껄렁하고 별 의미없는 이야기 8, 시사적이거나 생각해볼만한 이야기 2 입니다. 그래서 언제 어디서나 부담없이 손이 가고 또 읽을 수 있습니다.


 가볍지만 항상 흥미로운 이야기, 신선하고 재밌는 이야기들 입니다. 이건 어쩌면 작가로서 혹은 인간으로서 하루키씨의 재능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보통 사람은 그냥 지나쳐버릴 것들에 관심을 가지고 거기에서 재밌는 점들을 건져 올립니다. 어쩌면 이것이 소확행의 자세고 그래서 하루키의 글이 소확행인지도 모르겠습니다.


 하루하루가 똑같은 일상이고 반복적이고 지루한 일상이지만, 조금만 시선을 달리해서 보면 삶은 변화무쌍하고 신비로운 일들이 가득한 곳입니다. 가보지 않은 곳에 발을 들여놓는 것. 한 번도 해보지 않을 일에 도전해보는 것. 평소와는 조금 다른 길로 집에 가는 것부터해서 가볍게 도전해보는 것도 좋지 않을까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