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학교]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나쁜 학교 푸른숲 어린이 문학 31
크리스티 조던 펜턴 외 지음, 김경희 옮김, 리즈 아미니 홈즈 그림 / 푸른숲주니어 / 201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은 실화를 바탕으로 합니다. 

 

강대국의 제국주의 열풍에 짓밟히고 모욕당한 원주민 소녀의 뼈아픈 성장기가  고스란히 담겨 있습니다.

 

우리는 흔히 극지방 사람들을 에스키모라고 불러왔는데, 책을 읽고 나니 이 호칭부터 바꿔야겠더군요. 에스키모는 '날고기를 먹는 사람'이라는 뜻의 소위 문명인들이 원주민을 비하하는 말에서 비롯됐다고 합니다. 이누이트 그러니까 사람을 뜻하는 그들의 말로 바꿔 불러야겠더라구요.

 

이누이트 출신의 용감한 소녀는 책 읽는 언니가 너무 부럽습니다.

그래서 꼭 학교에 가야겠다고 다짐을 하죠.

부모님을 조르고 졸라 영국 출신 수녀들이 운영하는 기숙 학교에 들어가게 돼죠.

그리고 강제로 문명화(?)를 당하게 됩니다.

그 과정에서 소녀는 자기 종족을 부정해야 하고, 자기 종족을 비하해야 하고 그걸 거부하면 처벌을 받고...

 

강대국 앞에서 힘없는 민족이 겪어야 하는 아픔은 그들에게도 예외는 아니었기에,

어린 소녀가 힘에 저항하는 기록은 처절하게 아프고 아리다..

 

아이들에게 국가적인 수준의 폭력, 문명이 가진 공격성을 이해시키고 생각하게 만드는 데는 참 좋은 책인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해피투게더 3 : 야간매점]을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해피투게더 야간매점
KBS <해피투게더> 제작진 지음 / 휴먼앤북스(Human&Books) / 2013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와~ 저같이 해피투게더를 전혀 보지 않는 사람에게는 너무 당기지 않는 책이네요. ^^;

 

그나마 제가 봤던 프로그램 비빙수를 보니

프로그램 보는 사람에게는 또 깨알같은 재미가 있겠다 싶었어요. ^^;

우선 책은 이렇게 구성돼 있어요.

 

 

첫 페이지는 요리 소개~

 

 

 

두번째 페이지는 요리 소개자의 매점 스토리,

그리고 맛 심사단의 평.

오른편에는 응용할 수 있는 요리들이 두어개 소개 돼 있구요.

 

요리책을 원하시는 분들에게는 응용요리가 구미 당길 수도 있겠네요~

 

책 타이틀이 야간매점인 것처럼 밤에 간단한 야식 즐기는 젊은이들이 재미로 읽을만한 책이에요.

 

20대 자취생이나 30대 싱글족을 위한?

 

저같이 살림에 찌든 아줌마에게는... 너무 먼 당신같은 요리책이네요~

 

 


댓글(1)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꿀꿀페파 2013-10-22 08: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
 
[세계와 만나는 그림책]을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세계와 만나는 그림책
무라타 히로코 글, 테즈카 아케미 그림, 강인 옮김, 츠지하라 야스오 감수 / 사계절 / 2013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의 장점은 그림이 이쁘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많은 내용을 담고 있죠.

단점이라면 많은 내용을 살짝씩 담고 있는 것이구요. ^^

 

 

세계 여러 나라의 집은 이렇게 설명하구요,

 

세계 여러 나라의 민속의상은 이렇게 설명합니다.

 

세계 나라의 종교 의식이구요.

 

세계 여러 나라의 인사법입니다.

 

 

유치 초 저학년 아이들에게 세계의 다양함을 선보이기에는 좋은 책입니다.

특히 그림을 좋아하는 아이들이라면 이렇게 디자인에 신경쓴 책에 더 빠져들겠죠.

 

실사가 있었다면 더 풍성했겠지만, 아쉬운 대로 아이들과 재밌게 이야기 나누기엔 괜찮은 책입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꿀꿀페파 2013-10-22 08: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보고갑니다.
 
[참 쉬운 한그릇 요리]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참 쉬운 한 그릇 요리 - 간편해서 좋아
함지영 지음 / 시공사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집에도 요리책이 여러 권 있습니다.

하지만 그 중에서도 집어들고 보는 책은 단 한권.

왜냐하면 요리책은 따라 할 만해야 보게 되거든요.

그런데 이 책을 보고 난 뒤에 열독하는 요리책을 갈아탔습니다. 

이유는 간단해요.

이 책이 더 쉽고 따라할만 했거든요~

특히 군더더기 없는 간결한 편집이 마음에 쏙 들더군요.

따라하기 정말 쉽더라구요.

 

우선 어떤 요리들이 있는지 차례 먼저 구경해보세요~~

 

 

 

 

 

요리뿐 아니라 육수 내는 법도 이렇게 쉽게 설명돼 있더라구요.

 

 

 

 

 

 

그럼 제가 가장 만만하게 봤던 요리 몇 가지 소개해 볼게요~

 

전국민의 기본 요리인 볶음밥!

다 아는 것 같은 레시피에다 잘 익은 무김치를 넣어도 좋다는 팁이 있는 아주 쉬운 한그릇 요리~!

 

 

 

 

 

요건 다이어트 중인 제게 아주 구미 당기는 요리더라구요.

들깨 양념을 얹은 두부밥. 간단하면서도 칼로리가 아주 낮을 것 같아서 마음에 쏙 들었어요.

 

 

 

 

 

이건 꼭 한번 만들어보고 싶었던 요리예요.

이쁘게 데코 돼 있는 사진 보며 팁을 얻었구요~ 아이들 영양 간식으로 한번 도전해보려고 합니다.

 

 

 

 

몇 가지 제 취향에 맞춰 소개 드렸지만, 한 눈에 봐도 아주 쉬울 것 같죠? ^^;

 

요리에 문외환인 초보 주부에게 선물하면 좋을 것 같은 책!!! 추천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피카이아]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피카이아
권윤덕 글.그림 / 창비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피카이아는....

고생대 생물체로 척추동물의 조상이라고 불린다고 한다. 오른쪽 위에 해파리처럼 살짝 투명해보이는 흰색 생물체.

 

 

이 책은 키스라는 개에서 아이들이 책을 읽어주는 도서관 정기 행사를 소개하면서 시작한다.

실제로 순천의 도서관에서 하고 있는 행사라고 한다.

아이들은 쉽게 내뱉을 수 없는 근심들을 개에게 마음껏 털어놓고 그렇게 털어놓은 이야기들을 풀어내며 책이 진행된다...

 

 

 

 

그런데....

삽화들을 먼저 보면...

 

 

 

 

 

 

 

 

 

충격적이었다.

 

조손 가정의 아이가 느끼는 참담함.

생계를 위해 직장에서 투쟁하고 있는 아빠를 보는 아이의 시선.

생간과 고기를 즐겨먹는 부모를 관찰하는 아이의 시선...

공부를 위해 다른 것은 다 희생해야 하는 아이의 방황...

 

이 책의 적정연령이 몇살일지 궁금했고,

과연 어느 연령대의 아이가 이 책을 이해할 수 있을 지 궁금했고,

동화의 세계가 이렇게까지 적나라하게 철학적이어야 했는지 의문이었다.

 

스마트폰과 함께 휙휙 돌아가는 아이들에게 사색의 방점을 찍는 책이 될 것은 분명하나...

아이들에게 세상을 이렇지만, 피카이아처럼 생존해서 뿌리를 뻗고 번식하고 진화하라는 메시지가 얼마나 설득력 있을지는.....

 

책장을 덮으며 더 생각이 깊어지는 것.

작가가 책을 쓴 의도가 이것이었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