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만 인간은 패배하도록 만들어지지 않았어."
"사람은 파멸당할 수는 있을지언정 패배하진 않아." - P108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제목에 한자가 병기되면 좋았을 듯.
비 우, 이슬 로, 삼 마.
뜻대로 안 그려지는 캔버스에 대한 이야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말장난이 아니라 글장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예전엔 문예지를 구독하면 학습지 밀리듯이 쌓아두기만 했다. 에픽은 다르다. 알뜰하게 완독하고 있다. 서사 장르 중심이라 더욱 마음에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여인과 남자 아이가 나누는 대화로만 전개되는 소설이다. 아르헨티나 시골 마을에서 일어나는 기괴한 사건이 읽는이를 불안하게 만든다. 아리 애스터 감독의 영화 ‘유전‘에서도 이와 비슷한 분위기의 불길함이 풍겼던 게 기억났다.

하지만 다 읽고 나니 좀 허탈했다. 김 빠지는 느낌. 넷플릭스 영화로도 제작하고 있고 셜리잭슨상 중편 부문 수상 작품이라는데, 내 감이 떨어지는 건지 그냥 내 취향이 아닌 건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