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 더 백 요다 픽션 Yoda Fiction 1
차무진 지음 / 요다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출근길의 위기‘

4년만에 찾아온 감기에 4일째 무기력하게 지내고 있는데요. 목감기몸살로 만사가 귀찮은 상태로 자리에 앉습니다. 머리를 벽에 기댄 채 잠들고 싶은 맘이 굴뚝같은데요. 한 페이지만이라도 읽고 자자는 심정으로 책장을 펼칩니다. 인더백, 어제 스스로에게 선물한 책인데요. 프롤로그에서 피곤함이 싹 달아납니다.

생전에는 사랑했지만 죽은, 그것도 신체의 일부만 남았을 때 만질 수 있을까요? 프롤로그가 묘사한 한 장면이 불현듯 이 얄궂은 물음을 떠올리게 합니다.

동호대교를 건너다가 폭격으로 인해 몸과 분리된 아내의 목을 옆구리에 끼고 아들을 찾아다니는데요. 때는 바로 백두산이 분화해서 한반도가 온통 화산재로 뒤덮여 있는 상황입니다. 6살된 아들 한결이를 백팩에 넣고 살아남기 위해 전진하는 아빠의 모습이 보이는군. 잠실 구장을 지나는 순간 총으로 위협하는 일단의 무리를 만나게 됩니다. 위기의 순간에 6살 난 아들은 쉬가 마렵다는데.....

어라차차. 책 속에 빠져 있던 저는 출근 중에 내릴 곳을 지나칠 위기를 가까스로 모면합니다. 지하철 문을 뒤로 하고 두고 내린게 없나 한참 생각합니다. 후... 지친다. 저도 가방에 들어가서 출근하고 싶군요.

#인더백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관계의 재구성
하지현 지음 / 궁리 / 2006년 10월
평점 :
일시품절


‘진정한 친구 사귀는 법‘

‘왜 나에게는 진정한 친구가 없지?‘라고 한탄하고 다른 사람을 부러워하기보다, 나는 누구에게 진정한 친구인지 생각해 보는 것에서 친구 사귀기가 시작된다고 합니다. 어린 시절에 친했던 친구들을 다시 만난다는 것은 그저 퇴행의 편안함만을 느낄 뿐이라는데요.

지금부터 만나는 친구가 앞으로 남은 인생을 함께 할 수도 있고 여지껏 경험해보지 못한 사고의 확장을 불러줄 수도 있습니다. 좋은 친구를 만나기 위해서 나부터 좋은 친구가 되어야 하는 불편한 진실을 마주하는군요.

#친구 #하지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년 10월 독서정산 - 30권

10월은 유독 스스로를 돌아보는 시간을 많이 가졌습니다. 함께 한 책들이 저의 성찰을 도왔는데요. 앞으로 절 시험에 들게 하는 사람들을 ‘자연현상‘과 같이 대하려고 합니다. 길을 가는데 돌부리가 있다고, 바람이 분다고, 비가 온다고, 눈이 내린다고 화를 내진 않듯이요. 이내 마음이 평온해집니다. 아수라 발발타..

10월에 읽은 책입니다. 아마 지난 4년간 쌓은 책탑 중 가장 높아보이네요.

1.인간 본성의 법칙 (인문) - 로버트 그린 / 이 책은 다른이들에게 소개도 하지 말고 혼자만 읽고 싶은 책.

2.가족의 발견 (인문) - 최광현 / 가정환경의 막중함을 새삼 느끼게 해줍니다.

3.어떻게 공부할 것인가. (인문) - 헨리 뢰디거 외 / 공부하는 법에 대한 잘못된 믿음을 바로잡고 올바르게 공부하는 법을 인지과학에 비춰 설명합니다.

4.죽음의 에티켓. (인문) - 롤란트 슐츠 / 나 자신의 죽음을 구체적으로 묘사해줌으로서 죽음을 보다 실체적으로 느끼게 해줍니다.

5.세상에 읽지 못할 책은 없다. (책읽기) - 사이토 다카시 / 다독가가 말하는 독서법, 한마디로 ‘이것이 내가 말하는 책읽는 방법이닷~‘

6.오은영의 화해 (육아) - 오은영 / 어린 시절에 상처입은 나와의 화해, 그것이 남은 인생을 행복하게 하는 길.

7.삼국지 조조전 #3 (소설) - 왕샤오레이 / 조조관점의 삼국지, 3편인데 이제 동탁이 정권을 장악합니다. 이전의 삼국지에서는 결코 알 수 없었던 구체적인 흐름.

8.만화 전두환 #2 (만화) - 백무현 / 독재자 전두환이 대통령시절에 벌인 악행들을 보게 됩니다.

9.기생수 #4 (만화) - 우라사와 나오키 / 인간의 몸에 기생하는 외계 생명체와 인간의 합작이 만들어가는 이야기.

10.카리모라 (소설) - 토머스 해리스 / 간결한 문장을 통해 묘사되는 인물의 공포를 실감합니다.

11.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는 아무도 모르는 (소설) - 김영하 / 짧고 굵은 김영하 작가의 단편 모음

12.독서모임 만드는 법 (책읽기) - 원하나 / 오랜 기간동안 독서모임을 이끌어 온 저자의 독서모임 운영법

13.삼파장 형광등 아래서 (에세이) - 노정석 / 고등학생이 생각하는 교육론.

14.뮤지컬 사회학 ( 사회) - 최민우 / 뮤지컬을 본 사람들을 통해 우리 사회의 상황을 보여줍니다.

15.하드웨이 (소설) - 리 차일드 / 우연히 납치사건에 연루된 퇴역군인 잭 리처의 시원한 모험, 리 차일드의 시리즈

16.지혜의 심리학 (인문) - 김경일 / 인지심리학자가 말하는 생각을 하는 원리, 이를 통해 지혜를 체득하게 합니다.

17.권력과 검찰 (사회) - 최강욱 / 검찰이라는 조직의 역할과 역사를 말해줍니다. 검찰 개혁의 필요성을 절로 느끼게 되는군요.

18.밤이 선생이다 (에세이) - 황현산 / 현자가 깨달은 통찰

19.천년의 질문 #3 (소설) - 조정래 / 법조인, 기자, 국회의원, 기업인들의 말과 행동을 통해 한국의 현재사를 생생하게 묘사합니다.

20.상식과 교양으로 읽는 미국사 (역사) - 영국에 의한 식민지 건설, 미국의 독립전쟁, 서부개척, 남북전쟁 등 미국의 역사

21.베트남 문화의 길을 걷다 (역사) - 박낙종 / 베트남이라는 나라에 대한 전반적인 소개.

22.조선왕조실록 #12 (역사) - 박시백 / 인조, 손에 잡히지 않는 명분에만 치우쳐 국가적 손실만 입게 되는 암군과 조선의 신하들을 보면 부들부들.

23.데스노트 #1,#2,#3 (만화) - 오바 츠구미 / 데스노트라는 ‘사신‘의 노트를 우연히 입수한 천재 ‘라이토‘는 범죄없는 사회를 이상향을 꿈꾸는데..

24.책으로 다시 살다. (에세이) - 여러명 / 책을 통해 인생의 위기를 극복한 보통 사람들의 책이야기.

25.Slam Dunk (소설) - Matt Christoper / 중학농구팀 주전선수의 성장이야기. 스포츠는 기술뿐만 마음의 성장도 함께여야 함을 느낍니다.

26.Henry Huggins (소설) - Beverly Cleary / 소년의 일상을 다룬 이야기. 길 잃은 강아지를 키우는 것, 구피 키우기, 실지렁이 줍기 에피소드를 생각하면 지금도 입가에 미소가 지어집니다.

27.Upstairs Room (소설) - Johanna Reiss / 2차 세계대전으로 인해 전쟁기간동안 다락방에 숨어지낸 자매와 그들을 숨겨준 사람들의 이야기

28.The tremor (의학) - John Grisham / This book has a story to inform the necessity of The Focused Ultrasound.

29.Spike The Dinosaur (소설) - Uncle Amon / 새끼 트리세라톱스 ‘스파이크‘의 모험이야기.

30.The Earth (Novel) - Ryan Wiely / 부유한 비즈니스맨이 어느날 갑자기 2명의 복면인들에게 주사를 맞고 미지의 삼림 속에서 깨어납니다. 살아남기 위해 발버둥 치며 겪는 일.

#독서정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나는 상처를 가진 채 어른이 되었다.‘

슬픈 일이지요. 그것은 애착관계에 장애가 있기 때문입니다. ‘애착‘은 제2의 유전자라 불리는, 어쩌면 유전자보다 더 막대한 영향을 미치는 요인데요. ‘애착‘은 생후부터 유년시절 사이에 특정한 사람과 맺는 정서적 유대를 말합니다.

그렇게 유년시절에 형성된 애착은 사람의 심리와 행동을 지배하여 우리의 생활방식뿐만 아니라 대인관계, 연예, 육아에까지 미치는데요. 말그대로 사람의 인생 전반을 좌지우지하게 됩니다. 내가 어떤 상처를 가지고 있는지는 애착관계에 달려있는거지요.

자신의 애착관계를 돌아보는 것으로 ‘내가 어떤 사람인지?어째서 그렇게 했는지? 어떻게 해야 개선되는지‘를 돌아보는 시간이었습니다.

#애착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혜의 심리학 - 나의 잠재력을 찾는 생각의 비밀코드
김경일 지음 / 진성북스 / 2017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조직을 이타적으로 만들어야 하는 이유‘

통찰력있는 심리학자들이 입을 모아 말하길 이타성이야 말로 조직을 창의적으로 만드는 핵심역량이라고 합니다. 에반 폴만 교수의 실험에 의하면 이타성과 창의성은 서로 상관관계를 보여주는데요. 즉, ‘나를 위한 일이 아니라 남을 위한 일‘을 할 때 사람들은 더 창의적으로 생각한다고 합니다.

자신이 몸담고 있는 조직의 현황을 보면 금방 알 수 있을텐데요. 자신의 일만 우선시하고 타팀의 요청을 뭉개고 있는 조직은 서로 협력이 되지 않아 생산성이 크게 떨어지게 마련입니다.

이렇듯 인지심리학에 의하면 상생을 하면 혁신이 이루어지는 것을 알 수 있는데요. 인지심리학이란 사람이 생각을 하는 원리나 방식을 연구하는 학문입니다. 굉장히 매력적인 학문임에 틀림없군요.

이 책은 인지심리학자 김경일 교수의 책으로 사람의 생각이 어떻게 작동하는지 그 원리를 설명합니다. 그 원리에 따라 창의성을 키우는 방법과 행복해지는 방법,(인간이라면 누구나 바라마지 않는 목표지요?) 을 설명하는데요. 한마디로 생각사용설명서입니다.

#지혜의심리학 #김경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