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예출판사의 1977년 중판(1972년 초판)으로 읽었다. 같은 번역자의 책을 다시 발행하면서 눈에 거슬리는 번역은 고쳤는지 모르겠다.
영화 ‘흐르는 강물처럼‘과 ‘가을의 전설‘ 같은 아련한 슬픔이 남는, 저자의 유일한 소설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동물행동의 ‘각인‘으로 유명한 사람. 인종차별자가 이런 글을 썼다는 것이 신기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습관 없이 기능하기는 대단히 어렵고, 꼭 그것을 목표로 삼을 필요도 없다. 하지만 자신의 습관을 자각하는 것은 습관이 가진 완충 효과를 줄여나가는 데 대단히 강력한 단계가 되어줄 수 있다. 우리를 깜짝 놀라게 하고 우리에게 충격을 주며 정신을 번뜩 차리게 하고 정형화된 일상으로부터 벗어나게 해주는 일들이 일어나지 않는다면 우리 내면의 삶은 성장하고 성숙할 수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전 세계에서 이루어지는 수많은 연구에서 일관되게 나타나는 부분이다. 정상보다 마른 사람이 살짝 비만인 사람보다 오히려 사망률이 더 높다는 점이다. 잠재적 질병, 흡연, 기타 요소들을 통제하고 계산해도 마찬가지 결과가 나왔다. 살짝(10에서 15퍼센트 정도) 과체중인 사람들은 고관절 골절을 자주 일으키는 골다공증이 나타날 확률이 더 낮았다. 또 폐암에 걸릴 확률도 낮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 책은 우리의 정신, 육체, 감정이 시간이 흐르면서 어떻게 변화하는지를 다양한 관점에서 소개하고, 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살기 위해 각자가 취할 수 있는 구체적인 행동을 제시한다. 생물학적 변화를 설명하기 위해 우리 몸을 과학적 관점에서 살펴보면서 노화가 시간의 흐름 속에서 우리 몸과 뇌를 어떻게(그리고 때로는 왜) 바꾸는지 풀어낸다. 더불어 그만큼이나 중요한 관점이 있다. 변화를 어떻게 해석하고, 어떻게 대처할 것이며, 어떤 적응 전략을 사용하는 것이 가장 확실한 성공 방법인지 알아보는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