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만큼 위험한 곳이 없다 - 나를 확장시키는 제3의 공간을 찾아라!
김동현 지음 / 북스토리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는 집을 무처 좋아한다.

내 어린 시절 지지리도 가난했던 우리집은 집이 참 변변찮았다.

그 안에서 나만의 공간을 찾던 나는

처음에는 내 방을 가지고 싶다가

서울에서 하숙과 자취를 시작하면서는

나만의 집을 꼭 가지고 싶었다.

아마 편안하게 머물고 싶은, 방해받고 싶지 않은

하지만 때론 외로우면 내 마음대로 친구를 부를 수 있는

나만의 아지트가 필요했던 거였던듯 하다.

그렇게 내 집을 바라다가 처음으로 비슷한 공간을 마련한 것이

두번째 직장을 다니던 무렵, 정말 손바닥만한 원룸이었다.

공간이 워낙 적었던지라 올케 언니가 물려준 침대도 시트만 남기고 버리고

옷은 정말 철마다 딱 두벌씩만 남기고

책도 정말 두고두고 여러번 볼, 아끼는 책만 남기고 다 처분했다.

그래도 정말 비좁아서 친구가 놀러오면 그 큰 책상을 다리를 빼고 세워 앉았지만

원룸 전세비를 갚느라 한달 생활비가 36만원 밖에 안 되었지만

그래도 너무나도 소중하고 좋았던 내 처음 공간이었다.

결혼하면서는 20평형대, 30평형대 아파트를 사서 지내고 있지만

식구들이 생기니 오히려 내가 바라던 나만의 공간은 사라진듯 해서

오히려 아쉬워 하고 있는 요즘이다.

그래서 나는 이 책 제목이 정말 충격적이었다.

#책 #북스토리 #자기계발 #김동현 #집만큼위험한곳이없다

#공간경험치가그사람의인생을좌우한다

 

우리 어린이용 책을 읽기도 벅찬 요즘이라 왠만하면 내 책은 안 읽는 요즘인데

이 책은 정말 안 읽을수가 없었다.

내가 그토록 사랑해마지않는 내 집이 위험한 공간이라니!!!!!

대체 이 책은 무슨 말을 하고 싶은 거지?!

충격이 컸던만큼 책을 열기전부터 온갓 상상이 떠오른다.

집에서 시체 놀이하면서 흘러가는 시간들을 비판하는 걸까?

가정을 유지하기 위해 들이는 힘과 노동력을 비판하는 걸까?

타성? 게으름? 등등을 비판하는 걸까?

이런 온갖 생각을 다하게 하는 책.

정말 책 제목이 이토록 내게 많은 생각을 하게 하다니.

이 책은 그것만으로도 성공한 책이다라며 혼자 생각했다.

책은 내 상상과 겹치는 부분도 다른 부분도 있었다.

내 생각 - 세상에서 집이 최고!- 과 다른 부분도 참 많았지만

그래도 나는 이 책에서 참 좋은 글귀들을 많이 만났다.

그 중 지금 내게 제일 필요했던 것을 하나 소개해보자면,

우리 어린이에게 꼭 해주고 싶었던 것을 하나 소개해 보자면

#수동적인재미#능동적인재미 이다.

 

"

똑같이 재미를 느끼는 상태지만

뇌의 활동이 거의 없는 수동적인 상태의 재미와

뇌의 활동이 적극적으로 활발한 상태의 재미는 다르다고 한다.

수동적인 재미는 손쉽게 느낄 수 있다.

즉각적으로 웃음이 만들어지고 즐거운 상태가 된다.

그러나 그 결과 자신의 존재에는 아무런 보템이 되지 않는다.

예를 들어 TV 예능 프로를 본다거나

친구들과 구름 잡는 이야기들로 깔깔거리며

수다 떠는 시간을 보내는 일이 그러하다.

이렇게 시간을 아무리 많이 보낸다 하더라도

아무것도 기억에 남지 않을 것이다.

그에 반해서 능동적인 재미는

스스로 자신의 삶과 연결 지어 느끼는 재미다.

자신의 존재와 재미의 대상이 일치한 가운데

느끼는 것이기 때문에 그분야에서 보람과 성과를 낼 수 있다.

수동적인 재미와 같이 즉각적인 파안대소를 만들기보다는

오히려 지루함과 고통을 이겨내며 찾고 만드는 재미이다.

자신의 존재, 즉 자아와 일치하는 재미를 느끼게 되니

설령 무기력증, 슬럼프가 찾아오더라도 그에 밀리지 않는다.

일시적으로 멈칫할 수는 있지만

내면에 건재하고 있는 자아는 굳건하게 버티면서

앞으로 나아가는 힘을 준다.

"

 

나는 우리 어린이가 게임을 하거나, 유튜브를 멍하게 보거나

티비를 멍하게 보거나 하는 것을 무척 싫어하는 편인데

그때 내가 생각하는 것이 바로 이 수동적인 재미와 능동적인 재미이지 않았을까 싶다.

나는 우리 어린이가 뇌의 활동이 적극적으로 활발한,

자아와 일치해서 무기력증과 슬럼프가 찾아어도라도

굳건하게 버티면서 앞으로 나아가는 적극적인 재미를 찾아 활동했으면 좋겠다.

간만에 나이에 맞는(?) 책을 읽으니 나도 적극적인 재미를 느낀 것 같아 흐뭇하다.

이 참에 몇 년째 묵히고 있는 괴델, 에셔, 바흐를 다시 한 번 읽어볼까?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마법의 스톤 애뮬릿 7 - 봉인된 기억 마법의 스톤 애뮬릿 7
카즈 키부이시 지음, 박중서 옮김 / 사파리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 그래픽노블이라기에

호기심에 읽어보게 된 책입니다.

표지를 보니 왠지 은하철도 구구구가 생각이 나더라구요. ㅎㅎ

#책 #사파리 #그래픽노블 #카즈키부이시 #마법의스톤애뮬리 #봉인된기억


사파리 출판사의 마법의 스톤 애뮬릿은

제가 이번에 처음 보는 책이라 처음에는 어리둥절 했답니다.

심각한 표정의 사람들, 대화, 그리고 ㅋㅋㅋㅋㅋㅋ

"와, 못생겼다!"

라고 말하는 우리 어린이 ㅋㅋㅋㅋㅋㅋㅋㅋ

등장 인물들이 하나같이 이쁘지 않더라구요.

그나마 할아버지 캐릭터가 제일 무난한.... ㅎㅎ

보통 만화나 그래픽 노블이 참 이쁘게 그려진 것에 비하면

정말 개성 넘치는 그림체였어요.

특히나 제 상상속에 엘프는 정말 완벽하게 자연과 조화되는

드래곤 라자에서 그려진 엘프가 너무 깊이 뇌리에 박혀 있어서

엘프 공주를 보고서 깜짝 놀랐답니다. ㅎㅎ

하지만 캐릭터는 캐릭터일뿐이니까 책을 열심히 또 읽어볼까요? ^^

책을 읽을수록 우주 그림자들이 정말 무서워지더라구요.

사람의 마음, 심리속에 깃들어 한 인간을 마치

바둑판 위의 바둑돌처럼 취급하는 우주 그림자.

정말 너무 싫다는 생각이 절로 들더라구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슈퍼 명탐정 로리 2 : 슈퍼 개 특공대 슈퍼 명탐정 로리 2
앤드류 클로버 지음, 랄프 라자르 그림, 노은정 옮김 / 주니어RHK(주니어랜덤)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탐정 이야기는 항상 두근두근 재미난 것 같아요.

우리 어린이와 함께 즐겁게 읽고 싶었답니다.

#책 #주니어RHK #앤두류클로버 #슈퍼명탐정로리 #슈퍼개특공대

택배 봉투를 열고서 책이 생각보다 두꺼워서 놀랬어요.

하지만 책을 펼치니 두껍지만 마치

#그림동화책같은구성 #단순하지만임팩트있는삽화

#아이의시각으로진행되는책 이라 무척 재밌었어요.

특히 선 몇개로 그려진 삽화가 제 맘에 쏙 들었는데요.

그래서 또 따라 그려봤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외계인 편의점 소원어린이책 4
박선화 지음, 이경국 그림 / 소원나무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제목이 정말 궁금하게 생긴 책입니다.

 

#책 #소원나무 #박선화 #외계인편의점

 

지구에서 외계인이 운영하는 편의점인지
우주에서 외계인이 운영하는 편의점인지
정말 궁금한 제목입니다.

 

책 표지 구경은 이만하고 이제 읽어볼까요? ^^

 

이 책은 마치 한 편의 아주 드라마틱한 꿈을 꾸는듯한 책입니다.
소시적에 용이 나오는 책을 보면 꿈에 용이 나오고
E.T. 영화를 보면 꿈에서 자전거를 타고 날았더랬죠.
그래서 그런지 이 책을 읽는 내내 제 소시적 파란만장한 꿈이 생각나더라 이 말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열한 살, 사랑하기 딱 좋은 나이 거북이 창작동화
임지형 지음, 김영진 그림 / 거북이북스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엄마 아빠는 처음에 어떻게 만나게 됐어?

응? 그냥 버스에서 아빠가 엄마한테 좋아한다고 했는데

아 음.그런거 말고 프로포즈는 어떻게 했어?

아빠가 버스정류장에서 반지 하나 주고 결혼하자고 했는데?

엄마, 나는 절대로 고백 못할 것 같아

응? 왜?

너무 부끄러워

그런데 좋아하는 여자 친구 생겼니?

아니, 그런건 아니고 그냥. ㅎㅎ

ㅎㅎㅎㅎ 열세 살 우리 어린이
부쩍 이성에 대한 관심이 생기는건지
뜬금없이 엄마 아빠는 어떻게 만났는지 등을 물어보더라구요.
그런 우리 어린이에게 권해주고 싶었어요.

 

#책, #거북이북스, #임지형, #열한살사랑하기딱좋은나이

 

 사랑하기 딱 좋은 나이야

 

라는 노래가 절로 흥얼거려지는 책 제목이죠? ㅎㅎㅎㅎ

아 갑자기 제 짝사랑도 생각나고, 첫사랑도 생각나고 ^^

우리 어린이들은 어떤 사랑을 할까 궁금한 마음에 얼른 읽어보고 있는데....
아니나 다를까... 우리 어린이에게 책을 뺏겼습니다. ㅡ.ㅡ
어떻게 재미난 책은 꼭 이렇게 뺏기네요. ㅋㅋ
한참을 기다리다 받은 책. 다시 읽어봅니다. ^^

이 책은 여러모로 #읽을거리가많은책 입니다.

#학년초우리어린이들의마음 도 엿볼 수 있구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