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역가 되는 법 - 두 언어와 동고동락하는 지식노동자로 살기 위하여 땅콩문고
김택규 지음 / 유유 / 2018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얇고 가벼운 책 한 권 속에 출판 번역가가 되기를 꿈꾸는 사람이 꼭 알아야 할, 그리고 알고 싶었던 모든 내용이 다 담겨 있다.

번역가에게 꼭 필요한 기본적인 능력, 번역가로서 반드시 갖춰야 할 소양, 번역을 하면서 죽을 때까지 할 수밖에 없는 고민 사이에서 타협점을 찾는 방법, 그리고 실제로 번역가가 되려면 어떻게 첫걸음을 떼어야 하는지부터 심지어 번역 기획서와 검토서를 작성하는 노하우까지 전부 공개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끊임없이 예상 밖의 변화가 일어나는 이 시대에 출판 번역가로서 어떻게 적응하고 미래를 모색해야 하는지, 그 방향까지도 제시하고 있다.

출판 번역, 특히 문학작품이나 인문 교양서를 번역하는 것이 꿈인 사람이라면 반드시 곁에 두고 자주 읽어 보며 지침으로 삼아야 할 책이다.

단, 어디까지나 탄탄한 '문장력'이 반드시 기반이 되어야 하는 '출판 번역'에 관한 책이므로, 여타 번역, 즉 기술 번역이나 광고 번역, 영상 번역 등의 분야에 대한 정보를 찾는 이라면, 번지수가 틀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번역가 되는 법 - 두 언어와 동고동락하는 지식노동자로 살기 위하여 땅콩문고
김택규 지음 / 유유 / 2018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웹소설은 ‘연재체‘라는, 기존의 종이책 장르 소설과 전혀 다른 구조적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연재체‘는 웹소설이 매일 한두 화씩 차례로 업로드되어 독자를 만나는 방식 때문에 형성되었습니다. 이것은 옛날 설화인(說話人)이 정기적으로 청중을 모아 놓고 이어 가던 이야기를 글로 적음으로써 생겨난, 고대 소설의 ‘장회체‘(章回體)를 연상시킵니다. 그렇습니다. 웹소설은 현대의 장회체 소설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당하신 말씀!


무엇이 번역가의 가장 중요한 능력인지 물어보면 아마 대다수의 사람들이 탁월한 외국어 실력이라고 답할 겁니다. 하지만 저는 거꾸로 ‘외국어에 간섭받지 않는 능력‘이라고 답하겠습니다.
-pp.29

저는 모국어 감각이 단지 언어적인 것만이 아니라 언어 사용에서 언중(言衆)의 전반적인 문화 취향까지 고려하는 능력이라고 봅니다.
-pp.34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사이드 트랙 발란데르 시리즈
헨닝 망켈 지음, 김현우 옮김 / 웅진지식하우스 / 2016년 9월
평점 :
품절


내가 발란데르를 좋아할 수밖에 없었던 것이 바로 그 지점이다. 자신감 없고, 정답도 알 수 없는 상황에서 포기하지 않았다는 것. 계속 옆으로 새면서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온 힘을 다해 자신을 던지고 있다는 것. 부담스럽다는 이유로, 그래서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마음을 가지면서도 손을 놓아버린다면 자신이 지키고 싶은 어떤 가치를 저버리는 것이기에, 차마 놓아버리지 못하는 마음.
-pp.547, 옮긴이의 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족들이 똘똘 뭉쳐 있던 오래된 사회를 해체하면서, 가족을 대신할 무언가를 만들어내지는 못했다. 그 결과로 나온 커다란 외로움은 우리가 치러야만 했던 예상하지 못했던 대가였다. 어쩌면 우리가 그걸 무시하기로 한 것인지도 모르겠다.
pp.334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