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하게 목감기를 앓고 있다. 어쩌면 목감기를 위장한 독감인지도 모른다. 목소리가 변했다. 나를 잃어버린 것 같은 기분이다. 뭐 그냥 그렇다는 이야기다. 아프니까. 모든 게 귀찮고 이 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다면 뭐라도 할 수 있을 것 같다. 심해지고 있는 건 아니니 분명 나아지고 있다는 건 확실하다. 나는 최대한 감기에 걸리지 않으려 노력했다. 기본적인 생활수칙을 지키고 있었는데 어딘가 틈이 발생했다. 그 틈을 노리고 있던 감기는 날름 나를 점령했다.

 물도 쓰다는 말을 할 정도다. 그래도 열심히 밥을 먹고 약을 먹고 있다. 약 기운에 몽롱하고 얼굴은 부었다. 살이 졌는지도 모를 일. 감기를 핑계로 일상은 좀 엉망이다. 뭐 언제는 정상이었나 싶지만. 감기를 낫게 할 수 있는 약 처방전 대신 책 처방전으로 나를 간호한다. 황정은의 『디디의 우산』를 기다린 독자가 나뿐일까. 많은 이들이 황정은을 기다리고 있을 듯하다. 난다의 읽어본다 시리즈가 계속이다. 이번엔 시인과 평론가, 둘 다 출판사 편집자들이다. 서효인과 박혜진의 『읽을 것들은 이토록 쌓여가고』. 기대하자면 박혜진의 글이 궁금하다. 이원의 산문집과 정용준의 소설집에서 만난 박혜진의 글이 매력적이었다. 그래서 이번 읽어본다는 읽어보려고 한다. 이제니의 시집 『그리하여 흘려 쓴 것들』도 나왔다. 아, 제목도 너무 근사하다.

 

 

 

 

 

 

 

 

 

 

 황금돼지 띠라는 2019년은 감기로 시작했다. 심하게 앓고 있으니 다른 것으로 인해 앓지 않았으면 좋겠다. 어떤 일에라도 앓는 일은 싫다. 몸에는 면역력이 생겼을 테니. 마음을 앓는 일도 그만하고 싶다.

 

 


댓글(14) 먼댓글(0) 좋아요(2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뒷북소녀 2019-01-10 12: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맞아요, 맞아요. 이걸로 끝이라고 생각하고, 2019년은 건강하게 보내세요.^^

자목련 2019-01-17 21:35   좋아요 0 | URL
응, 진짜 끝이라 생각하고 싶어.
감기도 미세먼지도 조심^^

syo 2019-01-10 12: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헉.....저도 감기....ㅠㅠ 우리 얼른 나아요, 자목련님!!

자목련 2019-01-17 21:34   좋아요 0 | URL
아, 감기 너무 미워요.
지금은 다 나으셨죠?

설해목 2019-01-10 13:0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언니 많이 아파요? T.T
추우니 몸이 참 고생이네요. 다들
잘 먹고 잘 쉬고 그래야 해요. 알았죠?

자목련 2019-01-17 21:33   좋아요 0 | URL
잘 먹고 잘 쉬는데도 오래 앓았어. ㅎ
건강 잘 챙기자, 몸도 마음도^^

카알벨루치 2019-01-10 13: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자목련님, 오여 쾌차하소서!~^^

자목련 2019-01-17 21:33   좋아요 1 | URL
네, 완벽하게 나은 건 아니지만 나았습니다. 고맙고 감사합니다.

hnine 2019-01-10 14: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요즘 독감이 유행하던데 자목련님 고생하시네요. 몸 보전 잘 하시고 어서 나으세요.
위의 박혜진 평론가는 팟캐스트 낭만서점에 나오시는 그 박혜진 평론가 이신지 모르겠네요. 차분한 목소리로 꽉 찬 의견 말씀하시는.

자목련 2019-01-17 21:33   좋아요 0 | URL
네, 심하게 앓았습니다. 네, 말씀하신 그 분이 맞습니다. 팟캐스트도 진행하시는지 몰랐습니다.

사과나비🍎 2019-01-11 23: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자목련님... 쾌차하시기 바랄게요... 꼭이요...

자목련 2019-01-17 21:32   좋아요 1 | URL
다정한 사과나비 님, 이곳에서도 안부를 전해주시니 감사해요.

서니데이 2019-01-12 00:1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감기는 좀 어떠세요.
요즘 감기가 유행이라고 하는데 많이 아프셔서 고생하시네요.
빨리 나으시고 좋아지시기를 바라겠습니다.
자목련님, 따뜻한 밤 되세요.

자목련 2019-01-17 21:31   좋아요 1 | URL
많이 좋아졌습니다. 정말 호되게 앓았습니다.
서니데이 님도 평온한 밤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