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가치투자자 캐피탈 그룹 굿모닝북스 투자의 고전 9
찰스 D. 엘리스 지음, 김홍식 옮김 / 굿모닝북스 / 2008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캐피탈 그룹 ? 

이 도서는 여타 다른 투자도서들과 같이 성공한 투자자의 일대기 혹은 연대기를 기록하는 것이 아닌, 캐피탈 그룹에 대해 다루고 있습니다. 캐피탈 그룹은 우리에게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우리나라에서도 가치투자로 많은 우량주들을 보유하고 있는 자산운용 명가이지요.

 
캐피탈 그룹이 여타 다른 그룹과 차별화되는 점은 스타매니저를 양성하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대부분의 운용사들이 스타매니저를 전면에 내세우고 육성하는 것과는 다른 모습입니다. 스타펀드매니저가 있어야 자금 모집도 쉽고 고객을 설득하기도 쉬울텐데요. 저 역시 펀드 가입시, 어떤 펀니매저가 운용하는지는 주요 고려사항 중 하나입니다. 하지만, 캐피탈그룹은 그렇게 될 시 기업 문화가 소수에게 너무나 의존적이게 될 수 있다는 점에 주목합니다. 소수의 몇 명에게 의존적인 그룹이 된다는 것은 위대한 기업이 그저그런 기업이 되게되는 첫 걸음이 될 수 있지요. 캐피탈 그룹은 그런 일을 없애기 위해 스타매니저를 양성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캐피탈 그룹은 독자적인 문화를 세우고 원칙에 따라 했기에 소수의 유능한 자산운용사로 남을 수 있었습니다. 특히 인재 채용까지 오랜 시간을 들이고 많은 면접 절차를 거치는 등 까다롭게 인재를 선발합니다. 이는 자산운용사의 본질이 사람이기 때문이지요. 이는 본문서도 지적하고 있습니다. 


최근 50년 사이 수백 개에 달하는 자산운용회사들이 설립됐다. 전체적으로 볼 때, 전문가들을 채용하는 이들의 방식에서도 데이비드 오길비(DavidOgilvy)가 경고한 섬뜩한 논리가 여지없이 드러난다. ˝거인만이 거인을 채용한다."


아마존이나 알리바바 같이 성공한 기업들의 이야기만을 보아왔었는데, 이번 기회에 자산운용사에 대한 이야기를 보아서 흥미로웠습니다. 물론, 제가 그동안 읽어왔던 투자자에 대한 이야기가 아닌, 자산 운용사에 대한 이야기이기 때문에, 촛점이 맞춰진 부분은 다소 다릅니다. 그럼에도 읽는동안 재미있게 보았답니다. 마젤란 펀드로 유명한 피델리티 이야기도 기회가 닿는대로 꼭 보고 싶더군요. 도서에서도 지적했듯이 유능한 성과를 내는 것은 유능한 인재이지만, 인재가 유능해지는 것은 기업 문화나 기타 토양이 뒷받침될때의 이야기입니다. 투자업계에 종사하고 있는 사람으로써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또, 사명이라는 것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보게 되었습니다. 


사명. 그리고 비전

성공하는 조직은 한결같이 명시적으로는 암묵적으로든 기본 사명을 같고 있다. 경영진의 핵심 과제는 이 사명을 명확히 하고, 어떻게 이 사명을 달성할것인지 그 전략을 제시하는 것이다. 가장 이상적인 방식은, 조직의 기본 사명을 달성하려면 어떤 전략이 옳은가를 판단하는 자체적인 ˝지평 모델(horizonmodel)‘을 설정하고, 이를 토대로 조직의 모든 전략과 구조를 하나씩 논리적으로 도출하는 것이다.


사람은 무목적을 가지고 태어날 수 있지만, 기업은 다릅니다. 무언가 사회가 요구하는 무언가를 해결하기 위해서 탄생하는게 기업이기 때문이죠. 한 사람이 이루고자 하는 것은 꿈이되지만, 다수가 모이면 그것은 비전이 됩니다. 우리가 말하는 성공한 기업들은 대개 이 사명을 가지고 있습니다. 사명이 구성원의 마음을 울리때에 단순한 돈벌이에 넘어 구성원이 그 사명에 헌신하게 만들 수 있기 때문이죠.


모든 운용사의 사명은 무엇일까요? 고객에게 만족할만한 운용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의 자산을 불리는 것일겁니다..



출처: https://pjw1307.tistory.com/607 [우기ya의 투자블로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중국 경제 다시 읽어라 - 시진핑 시대 10년을 말한다
김명신 지음 / 더난출판사 / 2013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다름아닌 중국 경제를 공부해야 하는 이유

한국에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치는 국가는 당연코 미국이었습니다. 하지만, 어느새부터 경제부문에서 중국이 한국에 끼치는 영향은 실로 무시하기 어려워졌습니다. 이제 우리나라 제1의 수출 국가는 미국이 아닌 중국입니다. 국내 면세점 매출의 60% 이상, 국내 방문 여행객의 30%이상을 차지하는 것도 중국인입니다. 이렇게만 보면, 중국은 우리에게 참 많은 기회를 주는 것만 같습니다. 하지만, 중국이 고부가가치 산업으로의 도약을 목표로 함에 따라 반도체, 정유, 화학, 조선 그리고 배터리까지 주요 산업에서 한국과 중국의 경쟁은 점점 더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다른 말로는 이제 우리의 경쟁력을 알기 위해서도 중국을 잘 알아야 되는 시기가 되었습니다.


기회의 땅. 중국


무역분쟁이 한창인 때에 이야기 했다면, 더 드라마틱 했겠지만, 이러나 저러나 중국은 한국입장에서 기회의 땅입니다. 중국인들의 내수가 커지면서 향후 관광과 엔터테인먼트 사업의 주요 고객이자 우리가 그동안 주력으로 해왔던 산업의 주요 경쟁자이니까요. 한국 화장품의 성공, 삼양식품의 불닭볶음면, 휠라코리아의 성공처럼 국내기업들 중에서도 중국내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내는 기업들이 나왔습니다. 중국 로컬 브랜드 뿐 아니라 글로벌로 보면 더 많겠지요. 
한 가지 공통점이 있다면 이러나 저러나 중국에서 성공하는 외국 브랜드는 대부분 ,아마 앞으로도, 제조업이 아닐 것 같다는 것입니다. 아무래도  폐쇄적인 중국의 특성도 한 몫하겠지만, 브랜드로써 소비자에게 높은 충성도를 보유하는 것은 아무래도 제조업보다는 소비재인 경우가 많기 때문이죠.


확실한 것 아니면 승부를 걸지 말라? 

투자에 대한 생각에서 하워드 막스는 투자자들이 불확실성이 사라진 뒤에 투자를 하려고 하지만, 막상 그 불확실성이 사라지고 나면, 투자에 대한 기회도 사라지고 난 다음임을 지적합니다. 우리가 아무리 미래를 바라보는 시각이 형편없다고 하더라도 그리고 아무리 성공한 투자자더라도 일개 인간이기에 한치 앞의 미래도 내다볼 수 없는 존재이기는 매 한가지입니다. 하지만,불확실성이 없다면 다른 의미로 리스크가 없다면, 투자기회도 없습니다. 

이런 불확실성은 그냥 피하기 보다 줄이는 방법으로 나아가야 하죠. 불확실성을 줄이는 방법 중 하나는 지식에서 우위를 지니는 것입니다. 다른 말로는 리서치를 많이 해보는 것이죠. 중국에 대해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중국에 1~2년에 한 두차례 방문하고, 중국에 대해 그래도 많이 공부해보았지만, 정치적 불확실성 그리고 회계적 불투명성은 중국 투자에서 떼어낼 수 없는 숙명과 같습니다. 하지만, 그 어느 누가 말했듯이, '우려가 끼지 않으면 자산 가격은 싸지지 않습니다.'  


중국어를 배워둘 필요가 있다는 말이 대략 2004 ~ 2005년부터 있었습니다. 그리고 2019년 현재까지 약 20년이 안되는 기간동안 상장 후 300배가 오른 기업이 탄생하기도 했지요. - 그 기업은 바로 Tencent 많은 문제점들이 있지만, 여전히 중국시장이 매력적인 시장인 점은 분명합니다. 다른 말로는 리서치를 해볼만한 국가이지요.


지피지기면 백전백승

반일감정이 고조되는 지금. 향후 더 경계해야 할 대상은 중국이 될 지 모르겠습니다. 규모면에서 압도적이며, 우리의 의존도 역시 높아졌기 때문이죠. 지피지기의 정신으로 중국을 알아보는 그런 도서였습니다.



출처: https://pjw1307.tistory.com/606 [우기ya의 투자블로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거인이 보낸 편지
앤서니 라빈스 지음, 조진형 옮김 / 씨앗을뿌리는사람 / 2008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Lesson 5 바라보는 대로 얻는다
요점은 분명하다. 우리가 관심을 둘 수 있는 대상은 무궁무진하게많다. 그런데 너무도 많은 이들이 자신이 통제할 수 없는 것, 비참한 생각이 들게 하는 것들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 얘기가 우리와 무슨 상관이 있을까? 우리는 문제가 발생하면 해결책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 다시 말해서, 두려운 것에가 아니라 이루려 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어야 한다는 것이다. 분명히 알아야한다. 사람은 결국 자신이 가장 많이 생각하는 것을 경험하게 된다.

Lesson 8 성공을 이끄는 말
우리가 화가 났다˝, ˝치가 떨린다˝, 또는 ˝끝장났다˝고 말한다면어떤 감정을 느끼게 될까? 스스로 어떤 질문을 던지게 될 것인가?
무엇에 초점을 맞추게 될까? 혈압이 천정부지로 올라가 버리지않을까?
하지만, ˝화가 난˝ 대신에 ˝약이 올랐다˝고 해 보면 어떨까? ˝일에묻힌˝ 대신에 ˝나를 찾는 이가 많다˝고 생각하면? ˝성난˝ 대신에 ˝약오른˝이라고 하면? ˝짜증 난˝ 대신에 ˝자극받은˝이라고 하면?
˝거부당한 대신에 ˝오해를 산˝ 것이라고 하면? 그리고 ˝상처받았다˝
대신에 ˝기분이 좀 상했다˝고 하면? 기분이 좀 달라지지 않겠는가?
믿어도 좋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거인이 보낸 편지
앤서니 라빈스 지음, 조진형 옮김 / 씨앗을뿌리는사람 / 2008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Lesson 5 바라보는 대로 얻는다.
요점은 분명하다. 우리가 관심을 둘 수 있는 대상은 무궁무진하게많다. 그런데 너무도 많은 이들이 자신이 통제할 수 없는 것, 비참한생각이 들게 하는 것들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 얘기가 우리와 무슨 상관이 있을까? 우리는 문제가 발생하면 해결책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 다시 말해서, 두려운 것에가 아니라 이루려 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어야 한다는 것이다. 분명히 알아야한다. 사람은 결국 자신이 가장 많이 생각하는 것을 경험하게 된다.

Lesson 8 성공을 이끄는 말
우리가 화가 났다˝, ˝치가 떨린다˝, 또는 ˝끝장났다˝고 말한다면 어떤 감정을 느끼게 될까? 스스로 어떤 질문을 던지게 될 것인가?
무엇에 초점을 맞추게 될까? 혈압이 천정부지로 올라가 버리지 않을까?
하지만, ˝화가 난˝ 대신에 ˝약이 올랐다˝고 해 보면 어떨까? ˝일에묻힌˝ 대신에 ˝나를 찾는 이가 많다고 생각하면? ˝성난˝ 대신에 ˝약오른˝이라고 하면? ˝짜증 난 대신에 ˝자극받은˝이라고 하면?
˝거부당한 대신에 ˝오해를 산 것이라고 하면? 그리고 ˝상처받았다˝
대신에 ˝기분이 좀 상했다˝고 하면? 기분이 좀 달라지지 않겠는가?
믿어도 좋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Money 머니 - 부의 거인들이 밝히는 7단계 비밀
토니 로빈스 지음, 조성숙 옮김, 정철진 감수 / 알에이치코리아(RHK) / 2015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끝이라고 말하지 않는다. 대다수 사람들의 생각과 정반대로 뛰어 
난 투자 업적을 이룬 이들은 끝이라고 말하지 않는다! 그들의 배움에는 끝이 없고 수익을 내는 일에 끝이 없으며, 성장에 끝이 없고 베푸는 데도 끝이 없다! 지금까지 얼마나 훌륭한 실적을 냈건 앞으로 얼마나 높은 실적을 거두건 그들의 굶주림은 계속된다. 그리고 그 굶주림이야말로 그들로 하여금 천재성을 발휘하게 만드는 원동력이다.

처음에 그의 인덱스펀드는보글의 바보 같은 작품 Bogle‘s Folly‘ 이라고 불리며 조롱을 받았다. 경쟁사들은 미국적이지 못한 아이디어라고 비웃기까지 했다.
하지만 보글은 비난에도 아랑곳없이 자신의 생각을 계속 밀고 나갔다. 현재 뱅가드는 운용자산이 2조 8600억 달러에 이르는 세계 최대의 뮤추얼펀드 운용사로 발전했다. 얼마만한 규모인지 짐작이 되는가? 나라 경제에 비교한다면 영국의 경제 규모와 같은 수준이다! 모닝스타의 발표에 따르면, 미국의 인덱스펀드는 모든 주식형 펀드 투자의 3분의 1 이상을 차지한다.

˝유산없이 아무것도 없는 점에서 시작했다면 좋았을텐데 말이다.˝ 처음에 그들은 이렇게 반응했지요. ˝불리한 점이겠죠?˝ ˝아니, 그게 아니야. 그건 장점이야. 세상을 겪으면서 끝까지 해내는 건 장점이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